Végtelen erőfeszítés, végtelen kitartás, végtelen szerénység. (Rain vezérelve)

Tudtam, hogy ránézésre nem tűnök valami nagy számnak, a megjelenésem sem túl vonzó, de a bensőm elég rendkívüli. Minden színpadra lépés előtt azt mondom magamnak, hogy én vagyok a legjobb, és minden előadás után ugyanúgy azt, hogy nem én vagyok. Ezért minden fellépés előtt 120 százalékosan kell felkészülnöm, hogy az előadáson 100 százalékos teljesítményt tudjak nyújtani. Ennek érdekében minden álló nap folyamatosan képzem magam. Már nagyon hosszú ideje alváshiányban szenvedek, mert ha éppen nem dolgozom, akkor vagy edzek, vagy a koreográfiákat és a dalokat próbálom. Éppen úgy, mint a filmfelvételek idején, ha valamit nem csináltam jól, képtelen vagyok aludni. Akár színészként, akár énekesként, a legjobbat kell tudnom kihozni magamból. De nem kell aggódni, hogy most nincs elegendő időm az alvásra, jut arra majd bőven a halálom után. (Rain)

Ez a fiatalság, ez az egészség... és a túlcsorduló önbizalom... az erőfeszítés, amit az oly hihetetlen előadásai sikeres megvalósításáért tett... és a tehetség, amit felmutat, ezek töltenek el spontán tisztelettel engem. Azt gondolom, hogy a történelem a fontos személyiségek között fogja jegyezni. Úgy, mint aki színészként és zenészként egyaránt sikeres lett. ...
Ami igazán meglepő Ji-hoonban, az az, hogy egyfajta düh, bosszúvágy és szomorúság, az összes efféle sötét, komor negatív motiváció az ő esetében rendkívül optimista és derűs módon ölt testet.
(Park Chan-wook rendező)

RAIN KRÓNIKA: 2002.06.23.






MIT CSINÁLT RAIN EZEN A NAPON?



Miközben az SBS csatornán felvételről sugározták a Popular Song adását, Rain a másik videó jelzése szerint egy élő közvetítésben lépett fel egy koncerten, melyet a KBS 2FM rádió szervezett (a mai nevén KBS Cool FM). Ez a rádió 1995. áprilisától sugározza naponta este 8-10 között az Increase The Volume (Tekerd fel a hangerőt!) című műsort, melynek a jelzés szerint ma Rain volt a vendége, de sajnos hangfelvételt még nem sikerült találnom róla.



🌧🌧🌧🌧🌧🌧🌧🌧🌧🌧🌧🌧🌧🌧🌧🌧🌧🌧🌧🌧🌧🌧🌧🌧🌧🌧🌧🌧🌧🌧🌧🌧🌧🌧🌧🌧🌧🌧🌧🌧🌧🌧🌧


A NAP HÍREI ÉS ESEMÉNYEI (áttekintés):

🎥   KBS2 FM Radio Inkigayo - Bad Guy, Talk, Handshake
🎥   SBS Inkigayo - Bad Guy
❌   KBS 2FM - 볼륨을 높여요 (Increase The Volume)
📰   Good Day - 나쁜 남자 '비' CF로커 '지니' 입맞춤



🌧🌧🌧🌧🌧🌧🌧🌧🌧🌧🌧🌧🌧🌧🌧🌧🌧🌧🌧🌧🌧🌧🌧🌧🌧🌧🌧🌧🌧🌧🌧🌧🌧🌧🌧🌧🌧🌧🌧🌧🌧🌧🌧



KBS2 FM RADIO INKIGAYO

Bad Guy,  Talk / beszélgetés, Handshake


[2002-0053]






💦💦💦💦💦💦💦💦💦💦💦💦💦💦💦💦💦💦💦💦💦💦💦💦💦💦💦💦💦💦💦💦💦💦💦💦💦💦💦💦💦💦💦




SBS INKIGAYO

Bad Guy


[2002-0054]






💦💦💦💦💦💦💦💦💦💦💦💦💦💦💦💦💦💦💦💦💦💦💦💦💦💦💦💦💦💦💦💦💦💦💦💦💦💦💦💦💦💦💦


KBS COOL FM - INCREASE THE VOLUME

KBS2 FM_이본의 볼륨을 높여요

Nincs felvétel a rádióadásról, azt viszont tudjuk, hogy Yvonne volt a házigazda.





💦💦💦💦💦💦💦💦💦💦💦💦💦💦💦💦💦💦💦💦💦💦💦💦💦💦💦💦💦💦💦💦💦💦💦💦💦💦💦💦💦💦💦




GOOD DAY


나쁜 남자 '비' CF로커 '지니' 입맞춤

[굿데이 2002-06-23 11:56]



'나쁜 남자' 열풍을 일으키며 여심을 사로잡고 있는 신인가수 비가 햄버거 CF를 통해 실제 로커가 된 지니와 함께 입을 맞출 예정이다. 비는 지니와 함께 kmTV <쇼! 뮤직탱크> 28대 MC로 선정됐다.


HOT, god, 신화, 터보, 젝스키스, 클릭B, 박지윤 등 국내 최정상 인기가수들이 진행을 맡아왔던 <쇼! 뮤직탱크>의 MC자리는 가수들의 인기를 가늠할 수 있는 척도였다. 이런 이유로 신인가수들은 늘 이 자리를 탐내왔다. 악동클럽에 이어 28대 MC로 입을 맞추게 된 비와 지니는 특히 <쇼! 뮤직탱크> 사상 처음으로 남녀 솔로가 함께 진행하게 돼 더욱 주목을 끌고 있다.

유승관 담당 PD은 "두 사람 모두 독특한 매력과 다양한 끼를 가진 신예스타인 만큼 서로간의 부족한 부분을 보완해 상호 시너지 효과를 일으킬 것"이라고 말했다. 매주 금요일 오후 10시에 방영된다.

강수진 기자 kanti@hot.co.kr
Source: 하늘비




🌧🌧🌧🌧🌧🌧🌧🌧🌧🌧🌧🌧🌧🌧🌧🌧🌧🌧🌧🌧🌧🌧🌧🌧🌧🌧🌧🌧🌧🌧🌧🌧🌧🌧🌧🌧🌧🌧🌧🌧🌧🌧🌧

KREDITEK

[2002-0053]
jolinwng   020623 K - FM Ingigayo_Bad GuyHandshake

[2002-0054]
jolinwng   020623 S - Ingigayo_Bad Guy

















RAIN KRÓNIKA: 2002.06.22.









RÁDIÓ:


MBC 표준FM_이수영의 감성시대












RAIN KRÓNIKA: 2002.06.21.








FELVÉTEL:
MBC 라디오 진표의 라됴 천국 녹음 19:30
KBS 2FM_이본의 볼륨을 높여요 녹음 22:00



RÁDIÓ:
020621 MBC FM4U_송백경의 더블임팩트


MBC FM4U 더블임팩트
keoru
http://blog.daum.net/keoru/8473391








ADÁS:

KMTV SHOW! MUSIC TANK

Bad Guy


[2002-0052]
https://indavideo.hu/video/020621_RAIN_-_Bad_Guy_KMTV_Show_Music_Tank

Credit: jolinwng   020621 KM - Show! Music Tank_Bad Guy











[2002-0052]
jolinwng   020621 KM - Show! Music Tank_Bad Guy










RAIN KRÓNIKA: 2002.06.20.

CSÜTÖRTÖK / THURSDAY




MIT CSINÁLT RAIN EZEN A NAPON?






🌧🌧🌧🌧🌧🌧🌧🌧🌧🌧🌧🌧🌧🌧🌧🌧🌧🌧🌧🌧🌧🌧🌧🌧🌧🌧🌧🌧🌧🌧🌧🌧🌧🌧🌧🌧🌧🌧🌧🌧🌧🌧🌧


A NAP HÍREI ÉS TUDÓSÍTÁSAI (áttekintés):

🎥   KBS Music Bank - Shall We Dance - 6
🎥   KBS Music Bank - Bad Guy
❌   SBS Love FM - 서민정의 기쁜 우리 젊은 날 (Seo Min-jung műsora)
📰   Yonhap News - 보아 'No.1' 6주째 정상


🌧🌧🌧🌧🌧🌧🌧🌧🌧🌧🌧🌧🌧🌧🌧🌧🌧🌧🌧🌧🌧🌧🌧🌧🌧🌧🌧🌧🌧🌧🌧🌧🌧🌧🌧🌧🌧🌧🌧🌧🌧🌧🌧



KBS MUSIC BANK

Shall We Dance - 6


[2002-0050]
https://indavideo.hu/video/020620_RAIN_-_KBS_MUSIC_BANK_-_Shall_We_Dance_-_6








💦💦💦💦💦💦💦💦💦💦💦💦💦💦💦💦💦💦💦💦💦💦💦💦💦💦💦💦💦💦💦💦💦💦💦💦💦💦💦💦💦💦💦


KBS MUSIC BANK

Bad Guy


[2002-0051]











💦💦💦💦💦💦💦💦💦💦💦💦💦💦💦💦💦💦💦💦💦💦💦💦💦💦💦💦💦💦💦💦💦💦💦💦💦💦💦💦💦💦💦



 Rádió:

 020620 SBS 러브FM_서민정의 기쁜 우리 젊은 날 (Seo Min-jung műsora)



SBS LOVE FM 기쁜우리젊은날
keoru
http://blog.daum.net/keoru/8473377






💦💦💦💦💦💦💦💦💦💦💦💦💦💦💦💦💦💦💦💦💦💦💦💦💦💦💦💦💦💦💦💦💦💦💦💦💦💦💦💦💦💦💦



연합뉴스





보아 'No.1' 6주째 정상

기사입력2002.06.20 오후 3:33


(서울=연합뉴스) 홍제성 기자 = 소녀가수 보아의 2집 앨범 타이틀곡 'No.1'이 22일자 뮤직박스의 가요차트에서 6주째 정상을 지켰다.

임창정의 `슬픈 혼잣말'은 2위자리를 지켰고 T의 `메모리스'는 지난주 5위에서 3위로, 김동욱의 `미련한 사랑'은 지난주 8위에서 4위로 각각 올라섰다. 반면 플라이 투더 스카이의 `시 오브 러브(Sea of Love)는 지난주 3위에서 5위로 내려앉았다.

팝부문에서는 에미넴의 「The Eminem Show」가 지난주 14위에서 처음으로 정상을 차지했다.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Britney」가 2위를 지킨 반면 지난주 1위였던 편집앨범「맥스 9집」은 3위로 내려앉았다. 셀린 디옹의「A New Day Has Come」은 지난주와같이 4위자리를 지켰다.

◇가요 베스트 20
1.No.1(보아)
2.슬픈 혼잣말(임창정)
3.메모리스(T)
4.미련한 사랑(김동욱) 
5.시 오브 러브(플라이 투 더 스카이)
6.아리랑 목동(코요태)
7.안되나요(휘성)
8.라스트 신(롤러코스터)
9.대화가 필요해(자두)
10.사랑2(윤도현밴드 라이브앨범)
11.랄랄라(클론&엄정화) 
12.미워도 다시한번(바이브)
13.나쁜남자(비) 
14.우연(베이비복스)
15.빨간 운동화(박혜경)
16.프라미스(로망스OST)(Be)
17.이별후애(린애)
18.콩가(컨츄리꼬꼬)
19.러빙유(신승훈)
20.떠나가라(QOQ)

◇팝 베스트 10
1.The Eminem Show(Eminem) 
2.Britney(Britney Spears)
3.Max 9(V.A)
4.A New Day Has Come(Celine Dion)
5.Mega Hit Vol.11(V.A)
6.Missundaztood(Pink)
7.We Are All Made of Stars(Moby)
8.Foolish(Ashanti)
9.Hybrid Theory(Linkin Park)
10.Blade 2(O.S.T.)

(자료제공 <뮤직박스>) jsa@yna.co.kr(끝)

<저 작 권 자(c)연 합 뉴 스. 무 단 전 재-재 배 포 금 지.>




🌧🌧🌧🌧🌧🌧🌧🌧🌧🌧🌧🌧🌧🌧🌧🌧🌧🌧🌧🌧🌧🌧🌧🌧🌧🌧🌧🌧🌧🌧🌧🌧🌧🌧🌧🌧🌧🌧🌧🌧🌧🌧🌧





RAIN KRÓNIKA: 2002.06.19.








Tévéműsorok felvételei:




KMTV 쇼!뮤직탱크 녹화 @KMTV 공개홀 18시 (Show! Music Tank)

KMTV 스타캡슐 녹화_VJ활동 모습 공개 (Star Capsule VJ)









RAIN KRÓNIKA: 2002.06.18.








KBS 야한밤에 ENG 녹화 (éjszakai tévéfelvétel?)
















RAIN KRÓNIKA: 2002.06.17.







16:30-tól MTV Live Lotte World Amusement Park  


Rádió: 

MBC Lee Soo-young műsora
MBC FM4U_김원희의 정오의 희망곡 (délben Kim Won-hee A remény dala ?)


MTV 라이브 센터 공개방송 @롯데월드 테마파크 16시30분
MBC 표준FM_이수영의 감성시대 녹음
라디오
020617 MBC FM4U_김원희의 정오의 희망곡














RAIN KRÓNIKA: 2002.06.16.




Nincs információ.

















RAIN KRÓNIKA: 2002.06.15.








🌧🌧🌧🌧🌧🌧🌧🌧🌧🌧🌧🌧🌧🌧🌧🌧🌧🌧🌧🌧🌧🌧🌧🌧🌧🌧🌧🌧🌧🌧🌧🌧🌧🌧🌧🌧🌧🌧🌧🌧🌧🌧🌧


MBC STANDARD FM - EMOTIONAL AGE

MBC 표준FM - 감성시대 [1]

via Keoru의 보물창고 비 rain 정지훈의 모든것 

Megjegyzés: Keoru blogjában az adássorozat tévesen a KBS Cool FM csatorna műsoraként szerepel.







Az adás ideje: naponta éjféltől / daily from midnight [2]

Műsorvezető: Lee Soo-young 이수영 énekes

A felvétel időtartama: 33:26
















🔻 Kattints a rádióra! / Click on the radio! 🔻





🌧🌧🌧🌧🌧🌧🌧🌧🌧🌧🌧🌧🌧🌧🌧🌧🌧🌧🌧🌧🌧🌧🌧🌧🌧🌧🌧🌧🌧🌧🌧🌧🌧🌧🌧🌧🌧🌧🌧🌧🌧🌧🌧


FORRÁSOK / SOURCES:

[1]



















RAIN KRÓNIKA: 2002.06.14.




Nincs információ.

















RAIN KRÓNIKA: 2002.06.13.




Nincs információ.




















RAIN KRÓNIKA: 2002.06.12.

SZERDA / WEDNESDAY






MIT CSINÁLT RAIN EZEN A NAPON?





🌧🌧🌧🌧🌧🌧🌧🌧🌧🌧🌧🌧🌧🌧🌧🌧🌧🌧🌧🌧🌧🌧🌧🌧🌧🌧🌧🌧🌧🌧🌧🌧🌧🌧🌧🌧🌧🌧🌧🌧🌧🌧🌧


A NAP HÍREI ÉS TUDÓSÍTÁSAI (áttekintés):





🌧🌧🌧🌧🌧🌧🌧🌧🌧🌧🌧🌧🌧🌧🌧🌧🌧🌧🌧🌧🌧🌧🌧🌧🌧🌧🌧🌧🌧🌧🌧🌧🌧🌧🌧🌧🌧🌧🌧🌧🌧🌧🌧


A NAP HÍREI ÉS ESEMÉNYEI (áttekintés):


🎥   O2 Music Star Interview - Interview
🎥   O2 Music Star Interview - Self camera - 1
🎥   O2 Music Star Interview - Self camera - 2
📰   Good Day - 가요계 '단비' 인기 폭우…박진영에 찍혀 혹독한 연습
📰   Yonhap News - 보아 'No.1' 5주째 정상


🌧🌧🌧🌧🌧🌧🌧🌧🌧🌧🌧🌧🌧🌧🌧🌧🌧🌧🌧🌧🌧🌧🌧🌧🌧🌧🌧🌧🌧🌧🌧🌧🌧🌧🌧🌧🌧🌧🌧🌧🌧🌧🌧




O2 MUSIC - STAR INTERVIEW

Interview


[2002-0045]






💦💦💦💦💦💦💦💦💦💦💦💦💦💦💦💦💦💦💦💦💦💦💦💦💦💦💦💦💦💦💦💦💦💦💦💦💦💦💦💦💦💦💦



O2 MUSIC - STAR INTERVIEW



Self Camera - 1


[2002-0046]






Self camera - 2


[2002-0047]








💦💦💦💦💦💦💦💦💦💦💦💦💦💦💦💦💦💦💦💦💦💦💦💦💦💦💦💦💦💦💦💦💦💦💦💦💦💦💦💦💦💦💦



GOOD DAY
굿데이

via 하늘구름비


가요계 '단비' 인기 폭우…박진영에 찍혀 혹독한 연습

[굿데이 2002-06-12 11:34]



국내 최고 프로듀서로 박진영을 지목하는 것에 대해 이견을 다는 사람은 없다. 손만 대면 '대박'을 터뜨리는 그를 두고 사람들은 '미다스의 손'이라는 별칭을 붙이기도 한다. 이런 박진영이 최근 대단한 신인을 내놓아 주목을 끌고 있다.

184㎝의 헌칠한 키에 부드럽고 편안한 외모의 신인 '비'(20·경희대 포스트모던학과 2학년)가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TV에 얼굴이라도 한번 비추면 '누구냐'에서부터 '팬사이트가 어디냐'는 등 사람들의 반응이 봇물을 이룬다. 더욱 놀라운 것은 이런 글에 이미 비에 대해 상당한 정보를 얻고 있는 이들이 어김없이 친절하게 리플을 달아 놓았다. 얼마나 돋보였는지 '박진영 무대에서 왼쪽에 서던 백댄서 아니냐'는 등의 알기 쉽지 않은 정보까지 오르내린다.

"가수 데뷔 과정은 정말 혹독했습니다."

남달리 춤과 노래에 재주가 있어 중학교 2학년 때부터 언더에서 밴드활동을 하던 비는 2년 전 가수가 되고 싶어 오디션 테이프를 박진영에게 보냈고, 가수가 되기 위한 혹독한 길이 시작됐다.

"연락이 왔어요. 하지만 그것이 전부가 아니었어요. 1주일에 한번씩 한달 동안 오디션을 봤는데, 매번 어려운 과제를 줬어요. R Kelly의 노래를 수백번은 부른 것 같아요. 진땀을 흘리며 불렀는데 4번만에 'OK'를 받았죠."

하지만 오디션을 통과하고도 경험을 쌓아야 한다는 이유로 밤낮없는 연습과 각종 무대의 백댄서 생활을 1년 남짓 해왔다. 박진영의 '난 여자가 있는데'를 통해 고난도 안무를 체득하며 무대경험을 쌓았고, '달빛의 노래'의 안무는 직접 짜야 한다는 과제가 떨어졌다.

비는 "가수 데뷔를 준비하던 중 어머니께서 돌아가셨어요. 정말 어머니는 모든 힘의 원천이었죠. 아들이 가수가 되는 것을 꼭 한번만이라도 보고 가셨더라면…"하고 말끝을 흐렸다.

이번 비의 앨범에는 프로듀서의 대가 박진영다운 손맛을 느낄 수 있는 뉴잭스윙풍의 곡 '악수', 펑키와 힙합의 절묘한 조화가 귀를 사로잡는 '나', 탁월한 리듬감의 'baby baby' 등 예사롭지 않은 곡이 수록돼 있다. 특히 god의 데니가 선물한 'What's love'와 SES의 바다가 준 '너처럼'도 앨범 한켠을 당당하게 빛내고 있다.

강수진 기자 kanti@hot.co.kr


💦💦💦💦💦💦💦💦💦💦💦💦💦💦💦💦💦💦💦💦💦💦💦💦💦💦💦💦💦💦💦💦💦💦💦💦💦💦💦💦💦💦💦


YONHAP NEWS
연합뉴스

 




보아 'No.1' 5주째 정상

기사입력2002.06.12 오후 3:00 


(서울=연합뉴스) 홍제성 기자 = 소녀가수 보아의 2집 앨범 타이틀곡 'No.1'이 15일자 뮤직박스의 가요차트에서 5주째 정상을 질주했다.

임창정의 `슬픈 혼잣말'과 플라이 투더 스카이의 `시 오브 러브(Sea of Love)'

도 지난주와 같이 2위와 3위자리를 지켰고 휘성의 '안되나요'는 지난주 6위에서 4위로 올라섰다.

팝부문에서는 편집앨범「맥스 9집」이 지난주와 같이 1위를 지켰다.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Britney」 린킨 파크의 「Hybrid Theory」가 2, 3위에 오른 반면 셀린 디옹의「A New Day Has Come」은 2위에서 4위로 내려앉았다.

◇가요 베스트 20

1.No.1(보아)

2.슬픈 혼잣말(임창정)

3.시 오브 러브(플라이 투 더 스카이)

4.안되나요(휘성)

5.메모리스(T)

6.애련(코요태)

7.대화가 필요해(자두)

8.미련한 사랑(김동욱)

9.라스트 신(롤러코스터)

10.사랑2(윤도현밴드 라이브앨범)

11.미워도 다시한번(바이브)

12.떠나가라(QOQ)

13.빨간 운동화(박혜경)

14.우연(베이비복스)

15.콩가(컨츄리꼬꼬)

16.마지막 약속(포지션)

17.러빙유(신승훈)

18.랄랄라(클론&엄정화)

19.이별후애(린애)

20.나쁜남자(비)

◇팝 베스트 10

1.Max 9(V.A)

2.Britney(Britney Spears)

3.Hybrid Theory(Linkin Park)

4.A New Day Has Come(Celine Dion)

5.Blade 2(O.S.T.)

6.The Best of Me(David Foster)

7.Missundaztood(Pink)

8.Mega Hit Vol.11(V.A)

9.Foolish(Ashanti)

10.Full Moon(Brandy)

(자료제공 <뮤직박스>)

jsa@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KREDITEK


[2002-0045]
jolinwng   020612 O2MUSIC - Rain Interview


[2002-0046]
jolinwng   020612 O2MUSIC - Rain Self-Camera_01



[2002-0047]
jolinwng   020612 O2MUSIC - Rain Self-Camera_02























RAIN KRÓNIKA: 2002.06.08.









KMTV K-DECISION POPULARITY SONGS 43
결정인기가요43 / 決策人氣歌謠43


INTERVIEW



]2002-0040]
https://indavideo.hu/video/020608_RAIN_-_Interview_KMTV_K-Decision_Popularity_Songs_43







KMTV WORLD CUP KOREA TEAM FIGHTING CONCERT

BAD GUY


[2002-0041]
https://indavideo.hu/video/020608_RAIN_-_Bad_Guy_KMTV_World_Cup_Concert









MBC - PREDESTINED RELATION - 1. rész



Egy valóban nagyon szórakoztató műsort láthatunk hatalmas nevetésekkel és egy sor olyan improvizációs gyakorlattal, amelyek a színészképzésben is használatosak.


[2002-0042]
https://indavideo.hu/video/020608_RAIN_-_MBC_Predestined_Relation_Ep1









RÁDIÓ:


MBC 표준FM_이수영의 감성시대

SBS 파워FM_김동완의 1010클럽



🌧🌧🌧🌧🌧🌧🌧🌧🌧🌧🌧🌧🌧🌧🌧🌧🌧🌧🌧🌧🌧🌧🌧🌧🌧🌧🌧🌧🌧🌧🌧🌧🌧🌧🌧🌧🌧🌧🌧🌧🌧🌧🌧


MBC STANDARD FM - EMOTIONAL AGE

MBC 표준FM - 감성시대 [1]

via Keoru의 보물창고 비 rain 정지훈의 모든것 

Megjegyzés: Keoru blogjában az adássorozat tévesen a KBS Cool FM csatorna műsoraként szerepel.







Az adás ideje: naponta éjféltől / daily from midnight [2]

Műsorvezető: Lee Soo-young 이수영 énekes

A felvétel időtartama: 44:07
















🔻 Kattints a rádióra! / Click on the radio! 🔻





🌧🌧🌧🌧🌧🌧🌧🌧🌧🌧🌧🌧🌧🌧🌧🌧🌧🌧🌧🌧🌧🌧🌧🌧🌧🌧🌧🌧🌧🌧🌧🌧🌧🌧🌧🌧🌧🌧🌧🌧🌧🌧🌧


FORRÁSOK / SOURCES:

[1]

[2002-0041]
Credit: jolinwng   020608 KM - World Cup Korea Team Fighting Concert


[2002-0042]





RAIN KRÓNIKA: 2002.06.07.









KMTV - SHOW! MUSIC TANK

FLASH INTERVIEW


[2002-0038]
https://indavideo.hu/video/020607_RAIN_-_Flash_Interview_KMTV_Show_Music_Tank







BAD GUY


[2002-0039]
https://indavideo.hu/video/020607_RAIN_-_Bad_Guy_KMTV_Show_Music_Tank

Credit: maruborarain2 https://www.youtube.com/watch?v=C7hqNEe8nZ0











MEGJEGYZÉSEK / NOTES:


[2002-0038]
jolinwng   020607 KM - Flash_Rain Interview


[2002-0039]
jolinwng   020607 KM - Show! Music Tank_Bad Guy















RAIN KRÓNIKA: 2002.06.06.







MBC 표준FM_이수영의 감성시대 녹음

Rádió

MBC Lee Soo-young műsora












RAIN KRÓNIKA: 2002.06.05.

SZERDA / WEDNESDAY





MIT CSINÁLT RAIN EZEN A NAPON?


Daeguban lépett fel a világkupát köszöntő eseménysorozat egész éjszakás rendezvényén, melyet a daegui első focimérkőzés (június 6. Dánia-Szenegál) előestéjén tartottak. Az eseményre 20.000 néző gyűlt a degui stadion . Az első részben a két ország köszöntötte egymást, majd ízelítőt adtak mindkét ország hagyományos kultúrájából, amit koreai divatbemutató követett. Rain a második részben lépett fel, amelyben neves zenészekkel együtt - Coyote, Wheesung, Eun Ji-won, Lim Chang-jung, Yang Dong-geun - adtak nagyszabású koncertet. Egy zenére komponált fény- és tűzijáték zárta a rendezvényt.



Rain's set list:






🌧🌧🌧🌧🌧🌧🌧🌧🌧🌧🌧🌧🌧🌧🌧🌧🌧🌧🌧🌧🌧🌧🌧🌧🌧🌧🌧🌧🌧🌧🌧🌧🌧🌧🌧🌧🌧🌧🌧🌧🌧🌧🌧


A NAP HÍREI ÉS TUDÓSÍTÁSAI (áttekintés):

📰   Yonhap News - -월드컵- 대구 전통과 현대 어우러진 전야제




🌧🌧🌧🌧🌧🌧🌧🌧🌧🌧🌧🌧🌧🌧🌧🌧🌧🌧🌧🌧🌧🌧🌧🌧🌧🌧🌧🌧🌧🌧🌧🌧🌧🌧🌧🌧🌧🌧🌧🌧🌧🌧🌧


YONHAP NEWS
연합뉴스 






-월드컵- 대구 전통과 현대 어우러진 전야제

기사입력 2002-06-05 17:16 최종수정 2002-06-05 17:16

(대구=연합뉴스) 윤대복기자 = 대구월드컵경기장의 첫 경기를 하루 앞둔 5일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진 화려한 전야제가 펼쳐졌다.

덴마크와 세네갈의 대구 첫 경기에 앞서 월드컵 분위기를 고조시키고 시민들의 관심을 불러일으키기 위해 이날 오후 월드컵경기장 서편광장에서 2만여명의 시민이 참석한 가운데 다채로운 행사가 열렸다.

3부로 나눠 열린 전야제는 1부에서 문희갑 대구시장과 요셉 엔동 세네갈 체육부장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세네갈 환영행사가 열려 축구를 통한 양국의 우의를 다졌다.

이어 세네갈 전통예술단 공연을 통해 세네갈의 문화와 예술이 지역민들에게 선보였다.

대구와 6대륙의 만남을 상징하는 랑 공연단의 전통풍무악 대북타고와 승무 북놀음, 선반북춤, 상모놀음, 북.장고놀음이 월드컵경기장 밤하늘을 가르며 신명을 불러일으켰고 계명대 한국무용단의 공연이 화려하게 무대를 장식했다.

대구 신인디자너 7인이 펼친 월드컵 패션쇼는 축구공과 한국 전통문양, 대구 참가국의 이미지를 의상으로 표현한 패션이 관람객들의 관심을 모았다.

2부에서는 국내 인기가수 코요테와 비, 휘성, 은지원, 임창정, 양동근, 포지션 등이 출연, 대형 뮤직쇼가 펼쳐졌다.

이어진 3부에서는 영상과 조명, 음악이 흘러나오는 가운데 대형 불꽃쇼가 창공을 화려하게 수놓았다.

월드컵플라자가 운영되고 있는 국채보상기념공원에서는 시민 등 1천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추억의 포크송과 최신가요, 영화음악 등을 다양하게 구성한 포크송 페스티벌이 펼쳐졌고 대형 스크린을 통해 이날 경기를 갖는 미국과 포르투갈전, 독일과 아일랜드전을 중계했다.

yoon@yna.co.kr (끝)






🌧🌧🌧🌧🌧🌧🌧🌧🌧🌧🌧🌧🌧🌧🌧🌧🌧🌧🌧🌧🌧🌧🌧🌧🌧🌧🌧🌧🌧🌧🌧🌧🌧🌧🌧🌧🌧🌧🌧🌧🌧🌧🌧
















RAIN KRÓNIKA: 2002.06.04.





Nincs információ.





KBS NEWS






월드컵-하안거 스님도 TV시청 허용

입력 2002.06.04 (11:31)수정 2002.06.04 (11:31)


■하안거 스님도 TV시청

○…조계종 최대 수행사찰인 해인사 선원에서 하안거(夏安居·여름 수행정진)에 들어간 스님들이 4일 오후 8시30분부터 벌어지는 한국-폴란드전을 시청하기로 결정. 하안거 기간에는 오로지 수행에만 전념해야 하는 점을 감안할 때 TV시청의 허용은 매우 이례적인 일. 조계종 총무원 측은 “해인사 측은 한-폴 경기가 온 국민의 관심이 집중된 첫 경기인 만큼 수행 분위기를 해치지 않는 범위에서 TV 시청을 허용하기로 했다”고 설명.

■한-폴 대통령 나란히 관전

○…이날 부산월드컵경기장에는 김대중 대통령과 크바시니에프스키 폴란드 대통령이 나란히 앉아 한국과 폴란드의 경기를 지켜봤다.3일 한국에 도착한 크바시니에프스키 폴란드 대통령은 4일 오후 한국-폴란드 정상회담을 마치고 곧장 부산으로 향해 16강을 향한 양국의 축구대결을 숨죽이며 관전했다.

■경주 현대호텔서 숙박키로

○…대표팀은 4일 폴란드전을 마친 후 트레이닝 캠프인 경주 현대호텔로 이동하기로 결정했다.당초 부산 메리어트 호텔에서 하룻밤 머물고 다음날 경주로 이동할 계획이었으나 이동시간이 비슷하다고 판단해 경주로 숙소를 옮기기로 했다.

■잠실야구장서 축구응원전

○…4일 한국-폴란드전을 맞아 잠실야구장에서는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야구장에서 축구응원이 펼쳐져 눈길. ‘2002 푸마 축구축제’로 명명된 이날 행사는 오후 7시부터 강타,보아,신화,클릭B 등 인기연예인들의 공연과 각종 이벤트가 열렸고,8시30분 경기가 시작되자 수만 명의 축구팬이 야구장 내 대형 LED스크린을 통해 관전하며 현장 못지않은 뜨거운 응원전을 펼쳤다. ‘야구장 대형 응원’ 이벤트는 한국경기가 열리는 10,14일에도 계속되며 전국 푸마매장이나 인터넷포털사이트 ‘다음(www.daum.net)’에서 선착순 배포된다.





Autotranslate:


World Cup - Heanager also allowed TV viewing

Enter 06/04/2002 (11:31)modified 06.04.2002 (11:31)


■ Hearing monk watching TV

○ ○ ... The monks who entered the Haean-ga (夏安 居 · summer performance duties) at Haeinsa Seon, the largest performing temple of the Jogye Order, decided to watch the Korea-Poland tournament starting at 8:30 pm on the 4th. Given the fact that you only have to concentrate on performing during the harvest period, allowing TV viewing is very unusual. "The Haeinsa side has decided to allow TV viewing within a range that does not harm the performance atmosphere as it is the first game in which Koreans are interested in the Han-Paul game."

■ Han-Paul president watch side by side

○ ... President Kim Dae-jung and President Kwasniewski of Poland stood side by side at the World Cup Stadium in Busan on Sunday. Poland's President Kwasniewski arrived in Korea on March 3, And watched the two sides' soccer confrontation toward the 16th river.

■ Gyeongju Hyundai Hotel

○ The team decided to move to the Gyeongju Hyundai Hotel after training in Poland on the 4th, and decided to stay overnight in Busan Marriott Hotel and move to Gyeongju the next day.

■ Jamsil Baseball Hall Standing Soccer

○ ... The Korea-Poland match on the 4th, Jamsil baseball stadium is the first in Korea, soccer cheering is spreading at the baseball field. The event, entitled '2002 PUMA Football Festival,' was held at 7 pm and was followed by performances and events of popular entertainers such as Kang Ta, Boa, Shinhwa, and Click B. At 8:30 am, tens of thousands of soccer fans I watched through a large LED screen and showed a cheering as well as a scene. The event will be held on the 10th and 14th days of the Korean Games, and will be distributed on a first come first served basis at the nationwide Puma store or the Internet portal site 'Next (www.daum.net)'.


A 하안거 jelentése:

하안거(夏安居)

음력 4월 15일부터 7월 15일까지 3개월 동안 스님들께서 외출을 금하고 참선을 중심으로 수행에만 전념하는 제도.

불교에서 승려들이 여름동안 한곳에 머물러 수행하는 일. 음력 4월 보름부터 7월 보름까지다. 동안거에 대척되는 말이다.

원래 안거는 범어의 바르샤를 의역한 말이다. 바르샤는 비를 말한다.

하안거(夏安居)는 하행(夏行) 하경(夏經) 하단(夏斷) 하좌(夏坐) 하롱(夏籠) 백하(白夏) 좌하(坐夏) 좌랍(坐臘)이란 다양한 언어로 장식되어 있다. 원래 인도는 비가 많은 나라다. 우기와 건기가 뚜렷하다. 우기인 몬순기에 3개월동안 엄청난 비가 내린다. 그래서 아예 외부출입을 삼가고 일정한 곳에 머물러 수행과 정진을 한 것이다. 아울러 여름에 돌아다니면 뭇 벌레와 생명을 죽일 수 있으므로 이를 피하고자 함이다.

역시 불교는 생명존중의 종교다. 또 지방마다 우기가 다르므로 전(前) 중(中) 후(後)로 나누어 하안거를 실시했다. 보통 안거를 시작하는 것을 결제(結制) 결하(結夏)라 한다. 그리고 안거를 푸는 것을 해제(解制) 해하(解夏)라고 했다. 또한 안거중에 밖으로 나가는 것을 파하(破夏)라 하였다. 이러한 경우 대단히 엄중하게 다스렸다.

해제일은 자신의 허물을 지적받고 사과하는 자자일(自恣日)을 겸했다. 이렇게 영혼과 육신이 맑아진 다음에야 7월 보름 해제일에 우란분재(盂蘭盆齋) 공양을 받을수 있었다.


출처: https://studybuddha.tistory.com/574 [불교용어 사전]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KORÁBBI KOREAI, JAPÁN ÉS KÍNAI BLOGOKBAN JELZETT TARTALMAK:

특집 월드컵 응원 행사 18시30분 @잠실 야구장
















RAIN KRÓNIKA: 2002.06.03.



연합뉴스 (YONHAP NEWS)





-월드컵- 대구 화려한 전야제

기사입력 2002.06.03. 오전 07:00    최종수정 2002.06.03. 오전 07:00


(대구=연합뉴스) 윤대복기자 = 대구에서는 지역 첫 월드컵경기(6일)를 앞두고 5일 화려한 전야제행사가 치러진다.

3일 대구시에 따르면 월드컵 축제분위기를 고조시키기 위해 덴마크와 세네갈의대구 첫 경기에 앞서 5일 월드컵경기장 서편광장에서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진 다채로운 전야제 행사를 펼친다.

3부로 나눠 열리는 전야제 1부에서는 요셉 엔동 세네갈 체육부장관 등이 참석한가운데 세네갈 환영행사가 열리고 세네갈 전통예술단 공연과 사진전이 개최된다.

이어 2부에서는 달구벌타종 퍼포먼스와 풍물패 길놀이, 국악, 무용단 공연에 이어 패션쇼가 열린다.

3부에서는 국내 인기가수 20여명이 출연하는 대형 뮤직쇼 공연과 함께 영상과조명, 음악이 흘러나오는 대형 불꽃쇼가 화려하게 창공을 가른다.

국채보상기념공원에서는 시민 등 1천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추억의 포크송과 최신가요, 영화음악 등을 다양하게 구성한 포크송 페스티벌이 펼쳐지고 대형 스크린을통해 이날 경기를 갖는 미국과 포르투칼전, 독일과 아일랜드전을 중계한다.

일반 문화행사로 신천에서 환경미술축제가, 문화예술회관에서는 미술전 도자기전 아트 상품전 판화체험마당 등이, 국립대구박물관에서는 한국전통복식 2000년특별전이 각각 열린다.

yoon@yna.co.kr (끝)

















































RAIN KRÓNIKA: 2002.06.02.







SBS POPULAR SONGS (INKIGAYO)

BAD GUY



[2002-0037]





💦💦💦💦💦💦💦💦💦💦💦💦💦💦💦💦💦💦💦💦💦💦💦💦💦💦💦💦💦💦💦💦💦💦💦💦💦💦💦💦💦💦💦



A DC Gallery szerint Rain ezen a napon az MBC FM4U adó FM TOP 40 című műsorában szerepelt, a hangfelvételt közzétévő Keoru viszont a KBS Happy FM adó FM 인기가요 című műsorának felvételei közé sorolta be. A koreai Wikipédia szerint az FM TOP 40 házigazdája ebben az időszakban a Can nevű férfiduó volt, Rainnel viszont egy hölgy beszélget, akinek hangja szerintem megegyezik a többi KBS műsorban hallhatóval, amelyekben az év során Rain többször is szerepelt, így Keorunak lehet igaza. 


KBS HAPPY FM - FM POPULAR SONG 

KBS 해피FM - FM 인기가요) [1]


via Keoru의 보물창고 비 rain 정지훈의 모든것









Adás: naponta 22:00 - 24:00

Műsorvezető: Choi Eun-kyung 최은경

A felvétel időtartama: 09:02














🔻 Click on the radio🔻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FORRÁSOK / SOURCES:


[2002-0037]
jolinwng   020602 S - Ingigayo_Bad Guy



Keoru의 보물창고 비 rain 정지훈의 모든것



[1]
FM 인기가요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RAIN KRÓNIKA: 2002.06.01.


SZOMBAT / SATURDAY






MIT CSINÁLT RAIN EZEN A NAPON?



🌧🌧🌧🌧🌧🌧🌧🌧🌧🌧🌧🌧🌧🌧🌧🌧🌧🌧🌧🌧🌧🌧🌧🌧🌧🌧🌧🌧🌧🌧🌧🌧🌧🌧🌧🌧🌧🌧🌧🌧🌧🌧🌧


A NAP HÍREI ÉS ESEMÉNYEI (áttekintés):


🎥   MBC Saturday - Viva Malaysia 2. rész
📰   나 (I) - 정말 최선을 다했거든요...^^



🌧🌧🌧🌧🌧🌧🌧🌧🌧🌧🌧🌧🌧🌧🌧🌧🌧🌧🌧🌧🌧🌧🌧🌧🌧🌧🌧🌧🌧🌧🌧🌧🌧🌧🌧🌧🌧🌧🌧🌧🌧🌧🌧




MBC SATURDAY

VIVA MALAYSIA - 2. rész


A teljes adás és Rain kigyűjtött szereplései is megtalálhatók (ez utóbbi kicsit jobb minőségű felvétel), ám mintha nem egyeznének minden részletben. Őrült egy show, de nagyon szórakoztató.



[2002-0035]






[2002-0036]






💦💦💦💦💦💦💦💦💦💦💦💦💦💦💦💦💦💦💦💦💦💦💦💦💦💦💦💦💦💦💦💦💦💦💦💦💦💦💦💦💦💦💦


Az alábbi interjú megjelenésének helye és időpontja, valamint a készítője is ismeretlen.




나 (I)

2002년 6월호 (June 2002 issue)

via Flow Blog 2007.01.01.




정말 최선을 다했거든요...^^


비, 데뷔한 지 갓 두 달을 넘긴 이 남자에게 쏟아지는 세간의 관심은
어느 신인들과는 분명 다른 무게가 실려있다.
처음엔 가벼워 보이지 않는 그의 세련된 외모와 화려한 춤
그리고 무엇보다 음악 프로듀서로서 성공한 박진영의 후광효과가
이 신인가수의 출발에 든든한 버팀목처럼 여겨졌다.
그러나 과연 그도 그걸 원했을까?
어쨌거나 실속없는 담론들로 비를 온전히 평가한다는 건 너무 무리한 짓이 아닌가?

한 여름의 트레이드마크, 뙤약볕이 살인적으로 내리쬐던 날 낮 12시.
그에겐 하루 중, 첫 스케줄인 만큼 비교적 이른 시간에 속한다.
그의 공식 홈페이지에 공개된 이번달 스케즐을 훑어보니,
화장실에 갈 시간마저 아까울 정도. 이런저런 정황상,
아무래도 인터뷰하기엔 어설픈 시간이라 본인은 내심 걱정이 됐다.
'하나도 힘들지 않아요,멋진 모습 보여드릴게요!'류의
형식적인 대답이나 듣게되지나 않을까 말이다.
정각1시. 본인의 예상대로
피곤함이 채 가시지 않은 얼굴의 그가 스튜디오 문을 열고 들어섰다.



피곤해 보이네요
괜찮습니다(웃음)

비 좋아하죠? 그래서 그 이름을 쓰는거 아닌가요?
하하 맞아요

본명은 정지훈...?편하게 지훈씨라고 부를게요
네, 그러세요(웃음)

요즘 무척 바쁘죠?
최근에 부쩍 바빠졌어요,하루에 스케줄 3개는 기본이고.
많을때는 5개 이상...근데, 기분만큼은 좋아요.

아무리 그래도 스트레스 많이 받을텐데,,,,
그럴땐 맛있는거 먹으면다 풀려요(웃음)
낯을 가리는 편인가요?
굉장히 심해요(웃음)

그런 성격이 연예활동 하는데 지장을 주진 않구요?
솔직히 힘들어요.
사람들한테 먼저 다가가 인사도 하고 농담도 건네고 해야 하는데, 잘 못해서...
그래서 지금 고치려고 노력하고 있어요
때문에 오해도 꽤 받겠는 걸요
그런게 제일 싫어요. 겉모습만으로 사람을 평가하는 거.
제성격이 너무 조용하니까 괜히 한마디씩 해요.
왜 말도 안하고 내숭만 떠냐구.
무대 위에서 노래할 때 이미지만 추구하지 말고. 말좀 하라구..

하하. 이미지 관리라고 생각들을 하는군요
네! 절대 그렇지 않은데..그냥 있는 그대로 바라봐 줬으면 좋겠어요.
그럴 땐 정말 답답해요(웃음)


썩 좋지 않은 컨디션 탓인지, 목소리가 꽤 가라앉아 있었다.
그에게 마실 것을 권했지만 정중히 사양하고는 테이블 가까이로 몸을 당겨 앉는다. 

그는 인터뷰 내내 상대의 눈빛을 놓치지 않는 스타일이다.
그것은 스스로에 대한 자신감에서 비롯된 듯 싶다.
때문에 과거를 묻기가 조심스러워졌다.
알려진 바에 의하면 그가 말하기 꺼리는 부분이기 때문이다. 왜일까?


예전에 지훈씨를 본 기억이 있어요(웃음) 모 댄스그룹에서 활동할 당시에....
아....중학교때.그런데 말하고 싶지 않아요.

왜?
부끄러운 기억이거든요.
그 땐 바보처럼 기획사에서 시키는 대로만 했어요.
노래한 번 한 적 없고, 단지 랩 몇 마디 하는 정도였죠...
어린 마음에 단지 무대 위에 서는 게 멋있었고, 화려하게만 보였던 거죠.
막연한 동경이었던 것 같아요(웃음)

그래도 돌이켜보면 좋은 경험 아닌가요?
그렇지만...정말 예전의 모습은 자신 없어요.
그래서 조심스럽구요. 지금과 비교되는것 같아 싫어요.

지금은 어떤데?
자랑스럽죠(웃음)
지금은 진짜 음악이 좋아서, 제 스스로(!) 노력하고 있으니까

앨범 준비 기간이 꽤 길었던 걸로 아는데
2년 6개월 정도, 와...정말 버틴게 신기할 정도예요(웃음)

처음 오디션볼때만 해도 노래를 굉장히 못했다면서요? 
음치수준이었죠

하하.그런데도 첫 오디션에 통과가 됐어요? 
네(웃음), 지금에 비하면 형편없는 실력이었지만 나름대로 노래 연습 많이 했어요.
무조건 듣고 따라부르고 소리지르고...춤은 자신있었구요

박진영씨 트레이닝이 꽤 혹독하다고 들었어요어려움이 많았어요.
다른 회사 같으면 한 번 오디션보고 바로 시작하는데, 진영이 형은 그렇지 않았거든요.
2년동안 한번도 빠짐없이, 일주일에 한 번씩 오디션을 봐야했어요.
한 번이라도 떨어지면, 그냥 집으로 돌아가야 했죠.
두번 다시 기회는 주어지지 않는거에요.
그땐 잘 한다 못한다 아무런 말도 없는 진영이 형에게
언제까지 오디션만 봐야하냐고 물어볼 엄두도 못 냈어요

진영씨가 야속하게 느껴졌을 것 같은데....
그땐 그랬죠(웃음) 정말 견디기 힘들었어요.
고통스럽구...세상에 혼자만 남겨져있는것 같았어요.
과연 내가 이걸 해서 뭘 얻을 수 있을까.가수가 될 수는 있는걸까...
고민도 많이 했구요.
지금 생각하면 그리 긴 시간도 아니었는데 그땐 왜 그렇게 막막했었는지...

오로지 연습밖에 없었겠어요
네.연습하지 않으면 낙오되니까.
정말 죽기살기로 연습에만 매달렸어요.
형은 아무도 널 도와주지 않는다, 노래가 안되면 가수 할 생각은 하지도 말아!라는
냉정한 충고를 해주었죠.
그 무렵 R.kelly노래를 수백번은 불렀던것 같아요.
4번만에야 겨우 통과가 됐는데, 그제서야 형이 한 마디 하더라구요.
'이젠 좀 되는구나'라고. 그렇게 연습하다보니 목에 혹이 생기기 시작했어요.
성대결절,,,,좀 쉬었는데도 잘 낫지 않더라구요.
그래서 앨범도3,4개월정도 늦게 나오게 됐죠.

그랬군요.지금은 괜찮아요?
안 좋은 편이에요. 치료를 받고는 있는데...

처음엔 립싱크를 했죠? 아파서 그랬나요?
네. 라이브가 자신없어서가 아니라,
목 상태가 좋지 않았기 대문에 라이브는 위험했어요.
소리를 잘 못 지르기라도 하면 큰일이니까.
그러다 시작도 제대로 못해보고 아예 끝내야할 수도 있으니까...

지금은 라이브로 노래를 하던데, 본인의 평가는?
부족하지만, 제 스스로는 많은 발전을 한 것 같아 만족하고 있어요.
연습도 게을리 하지 않구요. 틈 나는 대로 오디션도 보구요.(웃음)
아직도? 네(웃음)

오디션 기간 중에도 진영씨나 박지윤씨의 안무를 담당했다죠?
네, 1년 정도 백댄서 생활을 했어요. 많은 현장 경험을 쌓을수 있었죠
노래실력이 후천적인 노력의 결과라면 춤은?
글쎄요...춤은 어릴때부터 췄으니까요.

공부는 뒷전이었겠군요(웃음)
제겐 '적'이나 다름없었죠. 하하. 그래도 후회 안해요.
다른걸 하나도 못해봐서 그렇지 춤은 원없이 췄으니까(웃음)

노래보다는 춤에 더 자신있는거 아닌가요?
아뇨, 지금은 노래에 더 자신 있어요.
흠흠.그래도 제가 음악 하는데 있어 춤을 빼고 생각할 수는 없어요.
음...나중에 제가 한 40살 정도 됐을때를 상상해봐도,
점잖은 R&B 노래를 부르면서 춤도 살짝살짝 추고 있을것 같아요. 하하.


마음고생이 만만치 않았을 지난 날,
그를 지켜준 것은 다름아닌 바로 자신,
가수가 되겠다는 오기와 자존심은 그에게 무언의 채찍 같은 것이 있으리라.
그리고 그를 지켜보는 가족들도...입술을 앙다문 채로, 사람 좋은 눈웃음을 지어 보였다.
순간 그의 반지가 궁금해졌다

반지....?
아,이거?어머니가 주신 생일 선물이에요.
무대에 오르기 전에 꼭 이 반지에 입맞춤해요(웃음)

그래요?(웃음) 음...새삼 이런 이야길 꺼낸다는 게 미안한데...
괜찮아요. 말씀하세요(웃음)

연습기간 중에 어머님이 돌아가셨다고 들었어요.
네, 지병으로...꽤 오랜동안 아프시다 돌아가셨죠.


갑자기 그렇게 가셨으면 정말 당황스럽고 힘들었을텐데...
오래 사시기 힘들다는 걸 알고 있었거든요...
어느 정도 마음의 준비를 하고 있었어요.


지병이라면...
당뇨가 있으셨어요. 그때 또 아버지가 하시던 사업이 많이 어려웠었거든요.
그래서 신경을 굉장히 많이 쓰셨구요.
신경성이라는게 정말 무서운것 같아요.
한때 괜찮아지신듯 했었는데...

지금까지 지훈씨에 관한 기사를 훑어보니 형편이 어려워
어머님께서 치료를 제대로 못받으셨다는...
그리고 그 때 진영씨가 많은 도움을 줬다는 ㅡ이야기가 있던데요
네..형에게 정신적으로 많은 도움을 받았어요.
형은 제 가족이나 다름없죠.
근데...사업실패로 집안 형편이 일시적으로 안 좋았던건 사실이지만.
어머니가 치료도 못 받으시고 돌아가신 건 아니에요(웃음)
돌이켜보면 정말 후회가 많이 돼요.
연습한다고 잘 돌봐드리지 못했어요...
지금 어머니가 제 모습을 보셨으면 많이 기뻐하셨을텐데...

지훈씨 건강을 어떤가요?
엄마 유전자를 그대로 받았어요.
조심해야죠. 운동 열심히 하구요.
무엇보다도 스트레스 안 받으면 된대요.
그래서 늘 좋은 생각만 하고 낙천적으로 살려고 노력해요(웃음)



그가 제 컨디션을 찾고,
서서히 마음을 열기 시작했을 땐 이미 다음 스케줄을 위해 이동해야할 시간을 훌쩍 넘기고 나서였다.
재촉의 눈빛을 보내는 매니저를 의도적으로 외면하고는
수십번, 아니 그 이상으로 반복했을 첫 앨범에 관한 이야기로 인터뷰 마무리에 들어갔다.
그는 의외로 당돌했다.


한때 제 2의 박진영이란 소리를 들었죠?
이런 생각을 해봤어요,
제가 다른 기획사에서 오디션을 보고 음반을 냈으면 그런 말들을 했을까..
한편으론 기분 좋았지만,
제 실력보다는 그런 쪽으로만 비중을 두고 몰아 가는 것 같아 걱정이 됐던 것도 사실이에요

총 프로듀서에 피쳐링까지 진영씨가 맡다보니, 그런 가십거리들이 끊이지 않고 기사화 되는것 같아요.
근데 저는 목소리 톤도 그렇고 춤 스타일 또한 진영이 형과 확연히 다르잖아요.
아직 잘 모르시겠다면 계속 지켜봐주세요.
그럼 확실히 알게 되실 거에요.

그렇다면 이번 앨범에 지훈씨의 색깔과 의견이 얼마나 반영이 됐는지 궁금해지네요.
90%이상이에요. 제가 좋아하는 곡을 선곡했구요.
형은 항상 제 의견을 존중해주셨어요

아쉬운점이 있다면?
완성도 100% 작품이에요.

정말 100%??
네, 제가 이렇게 자신할수 있는건, 정말 최선을 다 했거든요,
제가 이 자리에 있다는 사실도 너무나 큰 일이에요(웃음)


그 자신감, 보기 좋으네요(웃음)이번 앨범에 다른 분들으 참여도 눈에 띄던데요.
너처럼이란 곡을 바다누나가 작사, 작곡까지 해줬고, 함께 듀엣으로 불렀어요.
데니형은 힙합스타일의 곡을 만드어주셨구요.
그 외에 렉시, 후니훈씨등이 피러링에 참여해주셨죠.


현재 지훈씨가 닮고 싶은 모델 같은 존재가 있나요?
모델이라고 하긴 좀 그렇지만, 진영이 형이요.
일 할 때는 잠자는 것도 잊고, 한 가지에만 몰두하거든요.
그게 쉽지 않잖아요. 배울 점이 많아요.

앞으로 하고 싶은 음악은 뭔가요?
새로운 음악 장르에 도전해보고 싶어요.
지금은 그게 무엇이다라고 딱 잘라 말할 수는 없지만 꼭 해볼거에요.
제 목표는 확실해요.
열심히 노력해서 제 능력이 어디까지 되는지 꼭!확인해볼거에요.
그런 다음..패션 디자인 일을 할 계획이에요.
음악이외에 관심이 있는 분야거든요(웃음)

지훈씨 말대로 꼭! 그렇게 되길 바래요(웃음) 혹시 콘서트 계획 있어요?
어휴, 아뇨~2,3집 낸 후에 제가 정말 그럴만 한 실력이 된다면 그 때쯤 하고 싶어요.
그리고 감사합니다!

네? 뭐가?
짧은 시간이지만 지금까지 굉장히 많은 인터뷰를 했었거든요.
비란 이름은 왜 썼냐, 장래 희망은 뭐냐, 취미는 뭐냐 등등 매번 정말 똑같은 질문뿐이었죠.
제게 조금만 관심을 가지셨다면
너무 많이 알려져 뻔한 질문은 하지 않으셨을 거란 생각을 평소에 했었거든요.
오늘 같은 인터뷰는 처음이에요

그래요?(웃음) 나는 시간이 모자라 묻다만 기분인데요?
하하하

음악프로 엠씨도 맡았죠?
네 재미있었어요.
아직 말솜씨가 없어서 서투르지만 처음보다는 많이 나아진 것 같아요(웃음)

이제 리허설 하러 가야 될 시간인가요?
네(웃음) 오늘 감사하구요.
수고 많으셨습니다.

다음엔 좀 더 편하게 이야기 나눌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수고했어요(웃음)


자신의 첫 앨범을 두고,
완성도 100%란 말을 주저 없이 할 수 있는 이가 몇이나 될까?
이런 자신감에 성질 급한 노파처럼 섣부른 딴지를 걸 생각은 없다.
허나 냉정하게 말하면 립싱크 가수로 첫 테이프를 끊었다는 건 분명 마이너스다.
피치 못할 나름의 이유가 있었다고 해도 명심해야 한다.
대중이란 참을성 없는 존재다.
그리고 이제 대중들도 뮤지션과 엔터테이너를 분간 못하는 우를 범하지 않는다.
앞으로 그가 뮤지션으로 불리게 될지
소음 같은 음악들과 함께 흐지부지 사라지게 될 지는 전적으로 자신에게 달려있다. 
그를 향한 곱지 못한 시선에도 눈을 맞추고 보란 듯이
자신의 존재를 활기시켜 줄 수 있는 뮤지션이 되기 위해 자신과의 싸움을 멈추지 않아야 한다.
그럼 꿈은 반드시 현실이 될 것이다.
사족을 달자면 본인은 현재 그의 음악을 대하는 자세와 자신감 그 열정에
어떠한 불순물도 섞어들지 않기를 바랄뿐이다..






I really did my best ... ^^


The public attention, that is paid to the man 'Rain' just over two months after his debut, certainly carries a different weight than any other rookie's.
His refined appearance and fancy dance, which doesn't seem light, and above all, Park Jin-young's halo effect as a successful music producer was seen as a strong buttress to the new singer's departure.
But did he want it, too?
Anyway, isn't it too much to judge Rain entirely with impractical discourse?

A sign of summer when you sunburn at 12 pm on a day.
It's a relatively early time for him, as it's his first schedule.
Looking over his schedule for this month, which was released on his official website, he does not even have time to go to the bathroom. Things like this, I was worried about myself because it was a clumsy time for an interview.
It's not hard, I'll show you a cool look!' I do not want to hear a formal answer.
One o'clock on the dot. As you expect he opened the studio door and entered, looking tired.



You look tired.
It's okay (laughs) 
Do you like rain, don't you? That's why do you use this name?
Haha... That's right.

Your real name is Jung Ji Hoon... I'll call you Ji-hoon comfortably.
Yes, please. (laugh)

Are you busy these days?
I recently got really busy, three schedules a day are basic.
When it is many, it is more than five ... However, it is good to feel.

No matter how much stress you would get...
When it is delicious eat all you can eat. (laugh)

Are you shy?
Very seriously. (laugh)

That personality does not interfere with your entertainment?
Honestly, it's hard.
I have to go to people first and say hello and give a joke, but
I'm not good ... so I'm trying to fix it now.
I do not like it the least. To evaluate people by their appearance alone.
My personality is so quiet that I do not have a word for it.
Why do not you just say nothing?
Do not pursue images when singing on stage. Say something.

haha. You're thinking about image management.
Yes! I do not want to ... I just want you to look as it is.
It's really frustrating then (laughs)
Because of poor condition, voice was quite slack.
He encouraged him to drink, but politely ordered and sat down to the table.
He does not miss the look of his opponent throughout the interview.
It seems to have originated from self-confidence.
So I was careful to ask about the past.
It is known that he is not interested in speaking. Why?



I remember seeing Ji Hoon in the past (Laughter) At the time of my activity in the dance group ....
Ah .... Middle school, but I do not want to talk.

Why?
It's a shameful memory.
At that time, I did just what the agency told me like a fool.
I've never done a song, just a few words of rap ... It was
nice to just stand on stage and look gorgeous.
I think it was a vague longing (laugh)

But is not it a good experience to look back?
But ... I do not really feel like I used to be.
So I'm careful. I do not like it compared to now.

What is it now?

I'm proud of it (laughs)
Now that I really like music, I'm trying myself!
I know that the preparation period for the album was quite long, but about
two and a half years,

You said you did not sing a lot when you first auditioned? It was a sound level.
Haha. Did you pass the first audition, though? Yes (laughs), I was a poor performer compared to now, but I practiced a lot of songs.
I listened unconditionally, called and screamed ... I was confident in the dance.

Park Jin Young I heard that the training was pretty harsh.
If you are like another company, you will start auditioning once, but this is not the case.
I had to audition once a week for two years.
Once we fell, we had to go home.
No chance is given again.
I can not do well at that time. I did not even have a question to ask you how long you have to go to the audition for a silent fight.

I think it felt like Mr. Jin was sick.
Then he did it (laughs) It was really hard to bear.
It was painful ... It seemed to be left alone in the world.
Can I really get to do this. I wonder who could be a singer ...
haetguyo a lot of trouble.
It was not that long when I thought right now, but then why was it so bad?

It would have been only practice.
Yes. I really only hung up on exercises to live a dying life.
No one will help you, if you can not sing, do not even think about singing!
He gave cool advice.
I think I called the R.kelly song a hundred times around that time.
Only four times, it just passed, and then he said a word.
'It's getting a little bit now.' When I practiced so, I started to have a lump in my neck.
Vocal nodule ,,,, I did not get better at rest.
So the album came out about three or four months later.

Are you okay now?
It's a bad thing. I am being treated ...

Did you lip-sync at first? Did it hurt?
Yes. The live was dangerous because the live condition was not good not because I was not confident.
If you do not sound well, it is a big deal.
Then you can not even start and you might end up at all ...

Now I'm singing live, but what about you?
I'm unsatisfied, but I am satisfied that I have made a lot of progress.
I do not neglect my practice. I see the audition as I go. (Laugh)

Still?
Yes (laughs)

During the audition period, you were responsible for the choreography of Jin Young and Park Ji Yoon?
Yes, I have been living in a back dancer for about a year. I had a lot of field experience.
If singing is the result of endeavors, what is dance?
Well ... I've been dancing since I was a kid.

Studying should have been a backstage (laughs)
I was an 'enemy' to me. haha. I still do not regret it.
I can not even do anything else, because I danced without a circle (laughs)

Are you more confident in dancing than singing?
No, now I'm more confident in singing.
Hmmm. But I can not think of music except for the dance.
Well ... Imagine when I was about 40 years old, but I
think I'll be dancing a little while singing a decent R & B song. haha.


On the last day,
It is not just that he has kept him,
The coming and pride of becoming a singer will have something like a whip to him.
And the family who watched him looked at the people with good lips.
I was curious about his ring at the moment.



ring....?
Oh, this? It's a birthday present from my mother.
I kiss this ring before I get on stage (laughs)

Is that so? (Laughter) Well ... I'm sorry I got this story out ...
It's okay. Please say (laugh)

I heard that your mother died during the practice session.
Yes, as a chronic illness ... You've been sick for quite some time.

It would have been really embarrassing and difficult if I had just gone that way ...
I knew it was hard to live for a long time ...
I was preparing myself for a certain amount of time.

If you were a chronic ...
You had diabetes. My father's business was very difficult at the time.
So, you used a lot of nerves.
I think the nervousness is really scary.
I thought it was okay once ...

So far, I have not been able to get through the article about Mr. Jihoon.
Your mother has not been treated properly ...
And then there was a story that Jin-yeong gave a lot of help.

Yes ... I was mentally helped by him.
You are my family.
But ... It is true that the business was temporarily bad due to the business failure.
My mother did not get treatment and died. (Laughter) Looking back, I really regret it. I
did not take good care of my practice ...
I would have been very happy if my mother saw me now ...

How is your health?
I got my ma gene.
Be careful. I exercise hard.
Above all, I do not want to be stressed.
So I always try to live happily and optimally (laughs)


He's looking for my condition,
When I slowly started to open my mind, I had already passed the time to move for the next schedule.
I intentionally ignore the manager who sends a glance of urgency.
I finished the interview with a story about my first album that would have been repeated dozens of times or more.
He surprised me.

Did you hear the second Park Jin Young?
I've been thinking this,
I would have said that if I had auditioned and recorded on a different agency , I would have said something.
On the other hand, it felt good, but
I think I'm focusing on that aspect rather than my ability.

Since Jeong-young takes on the role of producer in total production, I think that such gossip streets are constantly being published.
But I also have a voice tone and a dance style, and the camp is quite different from your brother.
If you do not know yet, keep watching.
Then you'll know for sure.

If so, I am wondering how the color and opinion of Ji Hoon reflected in this album.
It's over 90%. I selected the songs I like.
He always respected my opinion.

What if something is missing?
It is 100% perfection.

Is it really 100% ??
Yes, I can do it myself, I've done my best,
and the fact that I'm here is too big (laughs)
I'm confident that it looks good (laughs).
My sister wrote and composed songs like you, and I called them duets together.
Denny made you a hip-hop style song.
Other than that, Lexi and Hoonhun participated in the ceremony.

Do you have a model that Jihoon wants to resemble?
It's kind of like a model, but the camp is brother.
When I work, I forget to sleep, and I only concentrate on one thing.
That's not easy. There are many things to learn. 
What music do you want to play in the future?
I want to challenge a new musical genre.
I can not tell you exactly what it is now, but I'll try.
My goal is clear.
I'll try to figure out where my abilities are!
Then ... I plan to do some fashion design work.
I am interested in music other than music (laughs)

Just as Jihoon said! I hope so (laugh) Do you have a concert plan?
Hmm, no, I would like to be around that time if I can really do it after I have a couple of houses.
And thank you!

Yeah? what?
It's a short time, but I have done so many interviews so far.
Why did you write your name, what is your future hope, what is your hobby, and so on.
If you had a little interest in me,


I always thought I would not have asked so many obvious questions.
This is the first interview I've had today.

Is that so? (Laughter) I feel like I do not have enough time, do I?
Hahaha

You also have a music pro MC?
Yes, it was fun.
I do not have a word yet, so I think it's a lot better than the first one (laughs)

Is it time to go to rehearsal?
Yes (laughs) Thank you today.
You did a really good job.


I hope I can talk more comfortably next time.
Leave your first album,
How many of you can do without hesitating to say 100% completeness?
I do not think I will find such an unhappy old woman with such confidence.
However, it is a minus to say that the first tape was cut off by lip-synching singer when we say coolly.
You have to keep in mind even if you have a reason to pitch.
The public is impatient.
And now, the public does not make mistakes that can not distinguish musicians and entertainers.
In the future he will be called a musician
It is entirely up to you whether you will disappear with the music like noise.
As if he were looking at the unseen eyes toward him
You should not stop fighting yourself to become a musician who can energize your being.
Then the dream will become reality.
When I meet people, I am in a position to confront his music and passion.
I do not want to mix any impurities.











🌧🌧🌧🌧🌧🌧🌧🌧🌧🌧🌧🌧🌧🌧🌧🌧🌧🌧🌧🌧🌧🌧🌧🌧🌧🌧🌧🌧🌧🌧🌧🌧🌧🌧🌧🌧🌧🌧🌧🌧🌧🌧🌧

KREDITEK:

[2002-0035]
n/a

[2002-0036]
jolinwng    020601 M - Saturday Viva_Malaysia_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