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égtelen erőfeszítés, végtelen kitartás, végtelen szerénység. (Rain vezérelve)

Tudtam, hogy ránézésre nem tűnök valami nagy számnak, a megjelenésem sem túl vonzó, de a bensőm elég rendkívüli. Minden színpadra lépés előtt azt mondom magamnak, hogy én vagyok a legjobb, és minden előadás után ugyanúgy azt, hogy nem én vagyok. Ezért minden fellépés előtt 120 százalékosan kell felkészülnöm, hogy az előadáson 100 százalékos teljesítményt tudjak nyújtani. Ennek érdekében minden álló nap folyamatosan képzem magam. Már nagyon hosszú ideje alváshiányban szenvedek, mert ha éppen nem dolgozom, akkor vagy edzek, vagy a koreográfiákat és a dalokat próbálom. Éppen úgy, mint a filmfelvételek idején, ha valamit nem csináltam jól, képtelen vagyok aludni. Akár színészként, akár énekesként, a legjobbat kell tudnom kihozni magamból. De nem kell aggódni, hogy most nincs elegendő időm az alvásra, jut arra majd bőven a halálom után. (Rain)

Ez a fiatalság, ez az egészség... és a túlcsorduló önbizalom... az erőfeszítés, amit az oly hihetetlen előadásai sikeres megvalósításáért tett... és a tehetség, amit felmutat, ezek töltenek el spontán tisztelettel engem. Azt gondolom, hogy a történelem a fontos személyiségek között fogja jegyezni. Úgy, mint aki színészként és zenészként egyaránt sikeres lett. ...
Ami igazán meglepő Ji-hoonban, az az, hogy egyfajta düh, bosszúvágy és szomorúság, az összes efféle sötét, komor negatív motiváció az ő esetében rendkívül optimista és derűs módon ölt testet.
(Park Chan-wook rendező)

RAIN KRÓNIKA: 2000.10.28.

SZOMBAT / SATURDAY




MIT CSINÁLT JI-HOON EZEN A NAPON?


A Music Camp elő adásában lépett fel, míg másik két műsorban felvételről volt látható.



🌧🌧🌧🌧🌧🌧🌧🌧🌧🌧🌧🌧🌧🌧🌧🌧🌧🌧🌧🌧🌧🌧🌧🌧🌧🌧🌧🌧🌧🌧🌧🌧🌧🌧🌧🌧🌧🌧🌧🌧🌧🌧🌧


A NAP ESEMÉNYEI, HÍREI ÉS TUDÓSÍTÁSAI (áttekintés):


🎤LB   MBC LIVE MUSIC CAMP - PARK JI-YOON - SONG OF THE MOONLIGHT
🎤B     SBS FEEL GOOD JOYFUL TV - PARK JI-YOON - SONG OF THE MOONLIGHT
🎤B     KMTV SHOW! MUSIC TANK - PARK JI-YOON - SONG OF THE MOONLIGHT

           🎥   20001028-001 RAIN as backup dancer - Park Ji-yoon_Song Of The Moonlight
                   (MBC Live Music Camp)
           🎥   20001028-002 RAIN as backup dancer - Park Ji-yoon_Song Of The Moonlight
                    (SBS Feel Good Joyful TV)
           🎥   20001028-003 RAIN as a backup dancer - Park Ji-yoon_Song Of The Moonlight 
                    (KMTV Show! Music Tank)
           🎥   20001028-004 BoA - ID; Peace B (KMTV Show! Music Tank)
           📸   20001028-0001, 0002 Screenshots



🌧🌧🌧🌧🌧🌧🌧🌧🌧🌧🌧🌧🌧🌧🌧🌧🌧🌧🌧🌧🌧🌧🌧🌧🌧🌧🌧🌧🌧🌧🌧🌧🌧🌧🌧🌧🌧🌧🌧🌧🌧🌧🌧


MBC LIVE MUSIC CAMP
MBC 생방송 음악캠프


PARK JI-YOON - SONG OF THE MOONLIGHT (háttértáncos / backup dancer)
박지윤 - 달빛의 노래


Az adás kezdete: 17:05


[20001028-001]




20001028-0001



💦💦💦💦💦💦💦💦💦💦💦💦💦💦💦💦💦💦💦💦💦💦💦💦💦💦💦💦💦💦💦💦💦💦💦💦💦💦💦💦💦💦💦



Jolinwng feltöltésének címe ad egy kis támpontot ahhoz, hogy mikor és hol történhetett a fellépés:
2000 Goodfeel 즐거운TV_오프닝_달빛의 노래 朴志胤
(2000 Goodfeel Joyful TV_Opening_Song Of The Moonlight_Park Ji-yoon)

Utánajárva a részleteknek, azt találtam, hogy az SBS csatorna átszervezte a műsorrendjét, több régi műsort újabbra is cseréltek. Ilyen újonnan induló, varieté jellegű, családok számára készített szórakoztató műsor volt a Feel Good - Joyful TV. Bár a programváltozást az egyik cikk október 16-tól jelzi, a másik két cikk határozottan nyitó adásként említi az október 28-i műsort. A Feel Good felirat olvasható a színpadkép egyik elemén is. [1] [2] [3] Fenntartva a tévedés jogát, ezért erre a szombatra tettem a valószínűsíthető időpontot.

Ráadásul az újságcikkek ismertetései nem zenei műsorról szólnak, tehát a zenei rész is a műsorfolyam egyik blokkja lehetett. Ha eltaláltam az időpontot, akkor csak felvételről sugárzott fellépést láthatunk, mivel 28-án a Music Camp élő műsor volt. Ha tévedtem, akkor ez a fellépés egy héttel korábban, október 21-én volt.




SBS FEEL GOOD - JOYFUL TV
SBS FEEL GOOD 즐거운TV


PARK JI-YOON - SONG OF THE MOONLIGHT (háttértáncos / backup dancer)
박지윤 - 달빛의 노래


A műsor kezdete: 18:30


[20001028-002]




20001028-0002

20001028-0003


💦💦💦💦💦💦💦💦💦💦💦💦💦💦💦💦💦💦💦💦💦💦💦💦💦💦💦💦💦💦💦💦💦💦💦💦💦💦💦💦💦💦💦



KMTV SHOW! MUSIC TANK
KMTV 쇼 뮤직탱크


PARK JI-YOON - SONG OF THE MOONLIGHT (háttértáncos / backup dancer)
박지윤 - 달빛의 노래



[20001028-003]




20001028-0004





A pontos dátum ismét hiányzott a videóról. A műsor időpontját most BoA felvételével sikerült beazonosítani.


[20001028-004]









🌧🌧🌧🌧🌧🌧🌧🌧🌧🌧🌧🌧🌧🌧🌧🌧🌧🌧🌧🌧🌧🌧🌧🌧🌧🌧🌧🌧🌧🌧🌧🌧🌧🌧🌧🌧🌧🌧🌧🌧🌧🌧🌧


MEGJEGYZÉSEK / NOTES:


[1]

매일경제, 2000.10.10.
[방송가] SBS, 16일부터 가을개편...가족대상 프로그램 강화

Kivonat / Excerpt:
<윤자경> SBS가 16일부터 가을개편 프로그램을 방영한다. 이번 가을개편을 통해 10개의 프로그램을 신설하고 10개의 프로그램을 폐지한 SBS는 "선정성 폭력성 시비로 방송의 품위를 해치는 프로그램을 배제하고 가족대상 프로그램을 강화했다"고 밝혔다.

신설되는 프로그램을 보면 버라이어티 쇼가 두드러진다. 새로 생기는 가족오락프로그램은 `좋은 예감 즐거운 TV' `두 남자 쇼' `도전!100곡' `스포츠 대탐험' 등 4개. `좋은 예감 즐거운 TV'(토요일 저녁 6시30분)는 인기 MC 서세원이 진행하는 주말 저녁 버라이어티쇼로 `터프가이클럽' `심리퀴즈' `영화 뒤집기' 등의 코너로 구성된다.



[2]
국민일보, 2000.10.27.
[하이라이트] 10월 28일 토요일
Kivonat / Excerpt:
◆좋은 예감 즐거운 TV(SBS·오후6시30분)

남성 전문 테마 버라이어티쇼.남성적 시각에서 바라본 인간과 세계가 다양한 캐릭터로 전개된다.‘진짜 사나이’에서는 김보성,박남현,클놈,홍경민이 진정한 사나이로 거듭나기 위해 매주 특정한 과제에 도전하는 과정을 리얼하게 그린다.첫회에는 백마부대 유격장을 찾아 지옥훈련에 도전한다.‘서바이벌 보물찾기’‘영화 뒤집기’ 등 코너도 마련된다.

[3]
동아일보, 2000.10.27. 
[TV 가이드/28일]KBS1 역사스페셜-궁예

 Kivonat / Excerpt:
▼좋은 예감 즐거운 TV<오락·SBS 오후6·30>▼

첫 회. ‘터프가이’ 멤버 박남현 김보성 ‘클놈’ 홍경민의 도전을 담은 ‘진짜 사나이’는 창단을 기념해 강인한 육체와 건강한 정신력을 키우고자 멤버들이 백마부대 유격장을 찾아간다. 영화를 새로운 시각에서 뒤집어보는 ‘영화 뒤집기’는 영화 ‘식스센스’를 뒤집는다.


[20001028-001]
MBCkpop
Park Ji-yoon - Song of the moon light, 박지윤 - 달빛의 노래, Music Camp 20001028


[200001028-002]
jolinwng


[200001028-003]
jolinwng
2000 KM쇼뮤직탱크_달빛의 노래 朴志胤.asf


 
[200001028-004]
B oA
001028 BoA - ID;Peace B (KMtv show! Music Tank)-ubc





20001028-0001 - 0004 Screenshots and gif by Harudo11
 


🌧🌧🌧🌧🌧🌧🌧🌧🌧🌧🌧🌧🌧🌧🌧🌧🌧🌧🌧🌧🌧🌧🌧🌧🌧🌧🌧🌧🌧🌧🌧🌧🌧🌧🌧🌧🌧🌧🌧🌧🌧🌧🌧
















RAIN KRÓNIKA: 2010.05.23.



FELTÖLTÉS ALATT



SBS INKIGAYO EP575


2010 남아공월드컵 선전기원 SBS 인기가요
- 제 575회 -
5월 23일 오후 3시 50분
생방송 SBS 인기가요!


◎출연자◎
# 가요계의 절대 강자! Take 7!
슈퍼주니어 [미인아], 2PM [Without U], f(x) [Nu 예삐오], 비 [Hip song],
거미[남자라서], 서인국 [사랑해 U],뜨거운 감자 [고백],
-사정상 뜨거운 감자, 서인국은 출연하지 않습니다-

# Special stage#
* 트랜스픽션+2PM *
에너지 넘치는 짐승돌! ‘2PM’! 강렬한 락의 진수! ‘트랜스픽션’!
이름만 들어도 Hot한, 그들이 만났다!
칠천만의 함성을 들려주는 그들의 뜨거운 응원의 열기와 함성 속으로!
모두 함께! 대~~한 민국!!
- 트랜스픽션+2PM [The shouts of the reds+승리의 함성(2010ver.)]

# Comeback Special #
* 원더걸스 *
미국을 사로잡은 귀여운 국민 여동생 걸그룹! 원더걸스!
통통 튀는 매력! 한층 펑키한 모습으로 돌아왔다!
80년대 대표댄스 ‘허슬’을 원더걸스 식으로 재탄생시킨 [2 Different tears]!
- 원더걸스 [2 Different tears]

* CNBLUE *
2010년 가요계의 블루칩밴드 ‘CNBLUE'!
네 남자의 달콤한 사랑고백 [사랑 빛]! 신나는 연주를 감상할 수 있는 [Love]!
따뜻한 봄날! 함께 CNBLUE의 공연을 즐겨볼까요?
- CNBLUE [사랑 빛+ Love]

* 4minute *
Hot issue한 그녀들! 4minute!
이번 주, 당당하고 자신감 있는 매력으로 무대를 압도한다!
BEAST 멤버들이 총출동하는 [Who's next?]부터! 도도한 섹시 카리스마 [Huh]까지!
- 4minute [Who's next + Huh]

* MBLAQ *
시크돌 MBLAQ이 달라졌다! 더욱 강렬한 남자들로 돌아온 MBLAQ!
한층 세련되고 파워풀해진 퍼포먼스[Y]를 선보인다!
- MBLAQ [Y]
# TAKE 7 #
* 내 맘이여~ 내 몸이여~! 나도 모르게 흔들리는 Hip song의 신나는 사운드 속으로!
- 비 [Hip song]
*‘내 가슴은 널 향해 잡힐 수도 없게 뛰고 있는 걸!’ 가슴 두근거리는 슈퍼 아이돌의 무대!
- 슈퍼주니어 [미인아]
* 더 멋지게! 더 멋지게! 나날이 더 멋져지는 남자들! 2PM!
- 2PM [Without you]
* 신개념! 신조어! 늘 ‘New'한 모습만 보여주는 f(x)의 상큼발랄한 매력!
- f(x) [Nu 예삐오]
* 남자들은 모르는 여자들의 마음...한층 풍부해진 거미의 감성에 빠져보세요...
- 거미[남자라서]

# Hot Music #
* 밤하늘의 별처럼! 무대를 반짝...반짝...아름답게 꾸며주는 디셈버의 보이스...
- 디셈버 [별이 될게]
* 로커로 변신한 최고의 여성듀오 다비치의 시원한 가창력 대 폭발!
- 다비치 [시간아 멈춰라]
* 내 남자 주위를 멤도는 여자들에게 보내는 그녀의 따끔한 충고!
- NS윤지 [Don't go back]

# Fresh Music #
* 2010 남아공월드컵! 16강을 넘어~결승까지! 금은동의 응원가를 들으며, 신나게 가자 Go!!
- 금은동 [가자 Go!]

* 그린스포츠송 4편 - BEAST (2) *












Rain Bi @ SBS Inkigayo_Hip Song


Rain Bi_Rainy Day episode 16





SKT





Japán magazin:










Rain Bi wearing D&G T-shirt




























































RAIN KRÓNIKA: 2014.09.23.




ETNEWS
(English)






[Special article 2 in commemoration of its 32nd anniversary 2 - A new opportunity, Creation] Hallyu (Korean Wave) products in harmony with K-POP rock South America

Lee Kyeong-min Sep 23, 2014


More than 1200 teenagers shout while singing along when idol singers sing ‘Voodoo Doll’ and ‘Miracle.’ This is what they call ‘group singing.’ It is not Korea. It’s in a big city in Brazil, halfway around the globe.


On July 13, at ‘Korean Brand & Entertainment Expo,’ held in the exhibition hall on the 5th floor of the World Trade Center in Sao Paulo, Brazil, thousands of Brazilian teenagers silently fixed their eyes on one side of the stage. They were staring at the idol group ‘VIXX.’ When VIXX said hello to the audience and began their performance, the teenagers began to shout, which they had been suppressing. The Hallyu craze, created by an idol group not very well known to Koreans, was evident in the heart of Brazil, Sao Paulo. VIXX is not the top Hallyu star, but they were so well received that the audience sang along loudly. 
Rafael, chairman of the Brazilian VIXX fan club said, “The Brazilian VIXX fan club has more than 4000 members, and the 1200 fans at the concert were those who were chosen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The Internet drawing was so quickly closed that over 1000 people applied in just 15 minutes,” he said. “The remaining participants were admitted at the site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It was raining outside, and the hundreds of youths did not mind the wet weather. They did not mind waiting in line wearing VIXX T-shirts. 
◇ K-POP Hallyu Wave leads to contents and products. 
Even after the VIXX performance, the teenage fans could not leave the exhibition hall. They found themselves wandering around the exhibition hall to check the Hallyu contents and products. 
K-POP fever led to cartoons first. Cartoonists Lee Hyeon-se, who held a signing event at the invitation of the Korea Creative Content Agency, signed and drew the face of ‘Kkachi,’ the hero of his cartoon, on the first page for the fans. At the signing event, ‘Samgukji (Romance of the Three Kingdoms)’ in Korean was handed out. It was so popular that they ran out of the copies they prepared for the signing ceremony. 
The signing ceremony, which was originally scheduled for two hours, ended more than four hours after it had begun. “I doubted whether people would know me in Brazil, but I was amazed by a long line,” said Cartoonist Lee Hyeon-se. “I realized the power of Korean contents as well as K-POP.” 
K-POP’s popularity went beyond animation and cartoons into love of Korea. “I used to visit the exhibition hall together with my sister to see the performance of VIXX, but as years passed, my interest in the Korean culture, dramas and cartoons grew as well,” said Isabella Brita, a Brazilian Hallyu groupie, who got the autograph of the cartoonist. “Now I can read Korean pretty well.” 
The fans also showed interest in the Korean food (K Food). Some were bewildered by the ramyeon and ice cream they tasted for the first time, and others shouted ‘Ta bom.’ They also showed in the soju cocktail and Korean-style fried chicken. The special showing of animation in the evening featured Booze Club’s ‘Canimals,’ ROI Visual’s ‘Robocar Poli’ and TUBAn’s ‘Larva.’ Participants were surprised by the fast pace and colors of Korean animation. 
“3~4 Korean animations like Pucca were already popular in South America,” said Federico Baria, CEO of Astrolab, an Argentinean animation company. “South Americans like cute and lovely characters in Korean animations.” He entered into an alliance with a Korean animation producer Grafizix for production and distribution. As youths flock to Hallyu, Brazilian broadcasters spotlighted Hallyu in a hurry.  
VIXX appeared in ‘Agora e Tarde,’ a popular talk show, of Band TV, one of the top four broadcasters in Brazil, and all four broadcasting stations of Brazil covered the performance and the expo during the exhibition period. They did not broadcast Korean dramas or music, but the reaction is quite a contrast. 
Band TV, one of the top 4 broadcasters in Brazil, suggested that it would consider scheduling Korean contents. “I knew that Brazilian youths are interested in Korean K-POP, but I never imagined that so many teenagers are crazy about Korean music stars,” said Dr. Walter Ceneviva, vice-president of Band TV. “We will consider scheduling more K-POP and Korean contents.” 
“The Band Group owns over 10 medias, including a terrestrial broadcasting company, a cable TV, a radio and a newspaper,” said Dr. Walter Ceneviva. “We are looking for new contents to become more powerful in the Brazilian broadcasting market.” One of them is K contents. 
K contents also helped the manufacturing industry. According to the Korea Creative Content Agency and KOTRA, 18,000 people visited the event during the three days, and 6 companies participated. They had 912 business meetings, big and small, with buyers from various regions of Central and South America. 
“The Hallyu in Brazil also greatly helps 50,000 Koreans living in Brazil,” said Choi Tae-hoon, chairman of the Korean Chamber of Commerce and Industry in Brazil. “Currently, they are concentrated in the clothing industry, but they will be able to expand their business using characters, K-POP and K dramas.” 
“As K-POP, cartoons and traditional performance worked up the crowd at the expo, Brazilian buyers now have an opportunity to become more familiar with Korean companies,” he said. “It will help Korean companies take a firm root in the growing Brazilian market.” 
Lee Kyeong-min | kmlee@etnews.com

[창간 32주년 특집2-새로운 기회, 창출] K팝과 어우러진 한류 상품 남미를 흔들다
1200명이 넘는 10대들이 아이돌 가수가 부르는 ‘저주인형’ ‘기적’을 함께 부르며 소리를 지른다. 이른바 ‘떼창’이다. 한국이 아닌 지구 반 바퀴를 돌아 우리에게 머나먼 브라질의 한 대도시에서 벌어진 광경이다. 
<빅스의 멤버들이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지난 13일 열린 2014 코리아 브랜드 & 한류상품박람회에서 주요 인사들과 기념식을 가졌다.> 
지난 7월 13일 브라질 상파울루 월드 트레이드 센터 내 5층 전시장 ‘2014 코리아 브랜드&한류상품박람회’에서 수천명의 브라질 10대들은 소리를 죽이고 한쪽 무대로 시선을 고정했다. 아이돌 스타 ‘빅스(VIXX)’에 맞춰진 눈들이다. 빅스가 무대인사를 마치고 공연에 들어서자 참았던 함성이 쏟아졌다. 우리 국민에게도 낯선 아이돌 그룹이 만들어낸 한류 열풍이 브라질의 심장 상파울루에서도 이어졌다. 빅스가 최정상급 한류스타가 아닌데도 소리 높여 노래를 따라할 만큼 놀라운 반응이다. 
빅스의 브라질 팬클럽 회장 라파엘은 “빅스 브라질 팬클럽에 가입된 사람은 4000여명에 달하고 이날 입장한 1200여명은 선착순 추첨으로 뽑힌 사람들”이라고 말했다. 그는 “인터넷을 통한 추첨은 15분 만에 1000여명이 모일 만큼 급속히 마감됐다”며 “나머지 참석자는 현장에서 선착순으로 들어온 사람”이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건물 바깥에는 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도 아랑곳 않고 수백명 젊은이가 빅스의 티셔츠를 입고 줄을 서는 수고를 아끼지 않았다. 
◇K팝 한류 발걸음, 콘텐츠?상품으로 이어져 
빅스 공연이 끝난 후에도 발걸음은 전시장을 떠나지 않았다. 전시장 곳곳에 마련된 한류 콘텐츠와 상품을 확인하는 발길로 이어졌다. 
K팝의 열기는 우선 만화로 이어졌다. 콘텐츠진흥원 초청으로 사인회를 연 이현세 작가는 만화 첫 장에 자신의 이름과 함께 만화 속 준인공 ‘까치’ 얼굴을 그려주면서 참관객을 맞았다. 이현세 작가의 사인회에는 한글 ‘삼국지’ 만화를 나눠졌지만 금세 동이 날 정도로 인기였다. 
당초 예정했던 두 시간의 사인회는 네 시간이 훌쩍 지나서야 끝이 났다. 이현세 작가는 “브라질에서 내 존재를 알까 의아했지만 늘어선 줄에 신기했다”며 “K팝에 이어 한국 콘텐츠의 위력을 실감했다”고 밝혔다. 
K팝의 인기는 애니메이션과 만화를 넘어 한국 사랑으로 이어졌다. 이현세 작가의 사인을 받은 브라질 한류 소녀팬 이사벨라 브리타는 “당초 빅스 공연을 보기 위해 동생과 함께 전시장을 찾았지만, 해가 지나며 한국 문화와 드라마?만화에도 관심을 갖게 됐다”면서 “이제 한글도 제법 읽을 수 있다”고 자랑했다. 
한국 음식(K푸드)에도 관심을 보였다. 처음 맛보는 라면과 아이스크림에 당혹스러워하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따봉’을 외치는 이도 있었다. 소주 칵테일과 한국식 프라이드 치킨에도 관심을 보였다. 저녁에 열린 애니메이션 특별상영전에는 부즈클럽의 ‘캐니멀’, 로이비쥬얼의 ‘로보카 폴리’, 투바앤의 ‘라바’ 등이 상영돼 참석자들은 우리 애니메이션의 빠른 전개와 다양한 색감에 놀라운 반응을 보였다. 
아르헨티나 애니메이션 제작사 아스트로랩의 페데리코 바리야 대표는 “뿌까 같은 한국 애니메이션 3~4개가 이미 남미에서도 큰 인기를 끌었다”며 “남미 사람들은 한국 애니메이션처럼 귀엽고 사랑스러운 캐릭터를 좋아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한국 애니메이션 제작사 그래피직스와 제휴를 맺고 제작 및 배급을 함께 하기로 했다. 젊은이들이 한류에 몰리면서 브라질 방송사들도 긴급히 한류를 조명했다. 
빅스는 브라질 4대 방송사 가운데 하나인 밴드TV 인기 토크쇼 ‘저녁광장(Agora e Tarde)’에 출연하는가 하면 전시 기간 중 브라질 4대 방송사가 모두 공연과 전시회 뉴스를 다뤘다. 한국 드라마나 음악을 그간 방송하지 않은 것과는 대조적인 반응이다. 
브라질 4대 방송사 가운데 하나인 반지TV는 한국 콘텐츠에 대한 편성을 검토하겠다는 뜻도 비쳤다. 윌터 카세이르 반지TV 부사장은 “브라질 젊은이들이 한국 K팝에 관심이 있다는 것은 알았지만 이처럼 많은 젊은이가 한국 음악 스타에 열광할 줄 몰랐다”며 “K팝과 한국 콘텐츠를 더 많이 편성하도록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카세이르 부사장은 “반지그룹은 지상파방송사와 케이블TV, 라디오, 신문 등 10여개 미디어를 소유했다”고 소개하며 “브라질 방송시장에서 더 큰 힘을 발휘하기 위해 새로운 콘텐츠를 찾고 있다”고 말했다. 그 중 하나가 바로 K콘텐츠란 것이다. 
K콘텐츠의 힘은 제조업에도 힘을 보탰다. 한국콘텐츠진흥원과 KOTRA 집계에 따르면 행사 3일간 다녀간 관람객은 1만8000명에 달했고 6개 기업이 참가해 중남미 각 지역 바이어들과 총 912건의 크고 작은 비즈니스 상담을 했다. 
최태훈 브라질한국상공회의소 회장은 “브라질에 퍼진 한류는 5만 교민에도 큰 힘이 된다”며 “현재로선 의류 분야에 교민들이 집중해 있지만 캐릭터와 K팝, K드라마를 통해 사업을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최 회장은 이어 “전시에 K팝과 만화, 전통공연이 흥을 돋우면서 브라질 바이어들이 한국 기업에 더욱 친숙하게 다가가는 기회를 만들었다”며 “이는 향후 성장하는 브라질 시장에서 한국 기업이 안착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경민기자 | kmlee@etnews.com



































RAIN KRÓNIKA: 2012.05.08. - DEMACLUB




DEMACLUB (Defense Agency Blog "Oullim")

국방홍보원 블로그 "어울림" 







주말이면 사라지는 그들을 찾아서!!

2012.05.08 10:21 from 지난 자료



훈련과 일과로 지친 피로, 과연 장병들은 부대 안에서 어떻게 그 피로를 해소할까? 그것은 바로 개인정비 시간이다. 군대에서는 쉬는 시간 혹은 노는 시간이라는 말 대신 개인정비라는 말을 사용하는데, 그렇다면 과연 장병들은 개인정비시간에 무엇을 하며 시간을 보내는지 알아보자!



현재 대부분 부대가 장병들의 편의를 덜어주고자 신막사 구축을 서두르고 있다. 30명 가까운 병사가 한 내무반에서 생활하던 ‘구막사’ 와 달리 10명 내외가 한 방에서 쾌적한 생활을 할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인데, 더불어 장병들의 편의시설 또한 다양해지고 쾌적해졌다.


(개인정비)

첫번째로 가장 우선시 되어야할 개인정비는 장구류와 피복 및 총기손질이다. 훈련이나 일과중에 더러워진 장구류와 전투복은 세탁해야하고, 평소에 하지 못했던 위생관리, 총기손질 등을 이 시간에 하기 때문에 개인정비라는 말을 사용한다고 볼 수 있다.

(병영도서관)

부대 안에서도 자기관리에 열심히인 병사가 많은데, 이러한 병사들을 위해 병영도서관에는 마음의 양식을 쌓을 수 있는 서적들이 충분히 구비되어 있다. 더구나 정해진 기간마다 베스트셀러까지 들어오니, 책만 꾸준히 읽어도 전역할 때 큰 보람을 느낄 수 있다.

(사이버지식정보방)

정보화시대라는 말에 맞게 군대에도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는 컴퓨가 있다. 주로 검색을 하거나, SNS를 통해 밖에 있는 친구들과 이야기를 나누는데, 군인들끼리 휴가를 맞추는데 유용하게 쓰인다. 가끔 친구들끼리 휴가를 맞췄는데 그 중 한 명이 휴가를 못 나가는 일이 생기면 차마 눈 뜨고 볼 수 없는 슬픈 광경이 펼쳐지기도 한다.

(체력단련실)


체력단련실에는 부대안에서 내노라하는 몸짱들이 모인다. 헬스기구부터 시작해서 다양한 종류의 운동기구들이 있는데, 묘한 경쟁의식이 흐르는 장소이기도 하다. 남자들만 있다보니 서로의 몸을 과시하며 뽐내기도 하는데, 가끔 전역을 앞둔 병장들이 마지막에 몸을 만드려고 드나들지만, 안타깝게도 실패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족구장)

족구장은 다양한 에피소드가 일어나는 장소이기도 하다. 단결활동을 위해 생활관 혹은 소대끼리 족구경기를 가지곤 하는데, 그때부터는 남자들의 자존심을 건 전투족구가 시작된다. 축구만큼이나 인기 있는 종목이니 만큼 군대를 갔다 온 사람치고 족구를 안 해본 사람은 없을 것이다. 다만 겨울철에는 다치는 경우가 많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게임방/노래방)

게임방에는 플레이스테이션 게임기와 노래방기기가 있다. 잠시동안 모두가 프로게이머와 가수가 되는 공간이기 때문에 설레는 마음으로 찾는다. 하지만 일단 들어가면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있기 때문에 돈이 다 떨어지거나, 누군가 찾으러 와서 나가는 경우가 많다. 여기서 시간을 많이 보내는 사람은 나중에 꼭 후회하기 때문에 절제가 필요한 곳이다.


(충성마트)

PX에는 군것질거리부터 생필품까지 다양한 물건들을 저렴하게 팔고 있다. 한 마디로 장병들의 월급을 빨아들이는 블랙홀과도 같은 곳이다. 더욱 치명적인 것은 끊기가 힘들다는 것인데, 카드도 자르고 온갖 결심을 해보지만 결국, 오늘 하루만이라는 생각으로 다시 찾게 되는 무서운 곳이다.


(이발소)

군인은 항상 짧은 머리를 유지해야 하기 때문에 최소한 2주에 한 번씩은 이발소를 찾는다. 부대마다 머리를 잘라주는 이발병이 정해져 있는데, 평소에는 짧게 깍지만 휴가를 앞둔 병사에게는 가끔 약간의 융통성을 두기도 한다. 그러나 일반 사람들은 군인들의 이런 노력을 알아차리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이 밖에도 생활관에서 TV를 시청하거나 잠을 자고 전화를 하는 등 다양한 개인정비를 실시한다. 군 복무기간동안 개인정비 시간을 잘 활용한다면, 전역할 때 많은 것을 얻고 나갈 수 있지만, 그렇지만 못하다면 후회로 남을 것이다. 21세기형 군대는 개인정비 시간에 장병들의 자기개발을 적극적으로 권장하고 있으며, 편히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여건을 조성하고 있다. 그 만큼 군대안에서도 철저한 자기관리를 통해 발전할 수 있다는 것이다.
사진 출처 : www.fpskorea.com


<국방홍보원 블로그 어울림 기자단 : 김태형 기자>















































RAIN KRÓNIKA: 2019.10.05.

SZOMBAT / SATURDAY





MIT CSINÁLT RAIN EZEN A NAPON?


Vendégfellépő volt az OK Pénzügyi Csoport 20. évfordulós ünnepi rendezvényén.



🌧🌧🌧🌧🌧🌧🌧🌧🌧🌧🌧🌧🌧🌧🌧🌧🌧🌧🌧🌧🌧🌧🌧🌧🌧🌧🌧🌧🌧🌧🌧🌧🌧🌧🌧🌧🌧🌧🌧🌧🌧🌧🌧


A NAP ESEMÉNYEI, HÍREI ÉS TUDÓSÍTÁSAI (áttekintés):




🌧🌧🌧🌧🌧🌧🌧🌧🌧🌧🌧🌧🌧🌧🌧🌧🌧🌧🌧🌧🌧🌧🌧🌧🌧🌧🌧🌧🌧🌧🌧🌧🌧🌧🌧🌧🌧🌧🌧🌧🌧🌧🌧



OK FINANCIAL GROUP 
20TH ANNIVERSARY FESTIVAL EVENT

앞으로 OK!금융그룹
20주년 festival 계정입니다


Helyszín: Ilsan Kintex 1, Exhibition Hall 5


Setlist:

It's Raining
Hip Song
I Do
30 Sexy
La Song

ok_20th




💦💦💦💦💦💦💦💦💦💦💦💦💦💦💦💦💦💦💦💦💦💦💦💦💦💦💦💦💦💦💦💦💦💦💦💦💦💦💦💦💦💦💦


RAIN

rain_oppa / @29rain정지훈

19:57

#노래하러왔음 #투잡







💦💦💦💦💦💦💦💦💦💦💦💦💦💦💦💦💦💦💦💦💦💦💦💦💦💦💦💦💦💦💦💦💦💦💦💦💦💦💦💦💦💦💦


biiig_k 



☔️🐰🐰

자식 키우랴
형들 키우랴
니가 고생이 많다🙄

간만에 즐거웠다잉🕺🏼







💦💦💦💦💦💦💦💦💦💦💦💦💦💦💦💦💦💦💦💦💦💦💦💦💦💦💦💦💦💦💦💦💦💦💦💦💦💦💦💦💦💦💦


001
0000namu0000

003, 004
enoch222

005
hees1204

006, 007, 008
dododokyung

009, 010, 011
_chaji

012
hyerimy_

013
mightymk81

014
congduk_2

015
ieunseon2058

016
s.beeeen

017
b__2__e

018, 019
hjw_0414

020
ok_ok_ok20

021
p._.hyunju

022
kkim_sooo

023

024
uurrlee

025
raphael.jh_kang

026
jh_170cm

027
hiforyou

028, 029
bb_ooomi

030, 031, 032
bboya_90

033, 034
jisunni0_0

035
sweety4842

036
jhhjjhh

037
ynow___

038
lja

039, 040
narae.kiiiiim

041

042

043

044

045, 046, 047, 048

049

050
jjung505356




💦💦💦💦💦💦💦💦💦💦💦💦💦💦💦💦💦💦💦💦💦💦💦💦💦💦💦💦💦💦💦💦💦💦💦💦💦💦💦💦💦💦💦



© _chaji

© congduk_2

© congduk_2

© dododokyung 

© dododokyung 
© dododokyung




© dododokyung

© dododokyung

© dododokyung

© dododokyung

© dododokyung

© hyunjung_eve77

© hyunjung_eve77

© jisunni0_0

© jisunni0_0

©jisunni0_0

© junnsungeun

© kwonbling

© ledahye22

© ledahye22 
© lee_jm0207



© luv.hyunjae

© narae.kiiiiim

© narae.kiiiiim

© sin1025_

© weonjung8979

© woso1225

© woso1225

© woso1225

© yiseon_y

© yiseon_y

© yuna_song00

© junnsungeu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