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égtelen erőfeszítés, végtelen kitartás, végtelen szerénység. (Rain vezérelve)

Tudtam, hogy ránézésre nem tűnök valami nagy számnak, a megjelenésem sem túl vonzó, de a bensőm elég rendkívüli. Minden színpadra lépés előtt azt mondom magamnak, hogy én vagyok a legjobb, és minden előadás után ugyanúgy azt, hogy nem én vagyok. Ezért minden fellépés előtt 120 százalékosan kell felkészülnöm, hogy az előadáson 100 százalékos teljesítményt tudjak nyújtani. Ennek érdekében minden álló nap folyamatosan képzem magam. Már nagyon hosszú ideje alváshiányban szenvedek, mert ha éppen nem dolgozom, akkor vagy edzek, vagy a koreográfiákat és a dalokat próbálom. Éppen úgy, mint a filmfelvételek idején, ha valamit nem csináltam jól, képtelen vagyok aludni. Akár színészként, akár énekesként, a legjobbat kell tudnom kihozni magamból. De nem kell aggódni, hogy most nincs elegendő időm az alvásra, jut arra majd bőven a halálom után. (Rain)

Ez a fiatalság, ez az egészség... és a túlcsorduló önbizalom... az erőfeszítés, amit az oly hihetetlen előadásai sikeres megvalósításáért tett... és a tehetség, amit felmutat, ezek töltenek el spontán tisztelettel engem. Azt gondolom, hogy a történelem a fontos személyiségek között fogja jegyezni. Úgy, mint aki színészként és zenészként egyaránt sikeres lett. ...
Ami igazán meglepő Ji-hoonban, az az, hogy egyfajta düh, bosszúvágy és szomorúság, az összes efféle sötét, komor negatív motiváció az ő esetében rendkívül optimista és derűs módon ölt testet.
(Park Chan-wook rendező)

RAIN KRÓNIKA: 2017.01.19.

««« Előző nap



MIT CSINÁLT RAIN EZEN A NAPON?


Életének egyik legszebb pillanatához érkezett: ezen a napon az ő és Kim Tae-hee boldogságáért zúgtak az esküvői harangok Szöulban, melyek hangjába a világ minden részéről érkező jókívánságok mellett pártában maradt hölgyek tízezreinek szívet tépő zokogása is vegyült :)




A nap során az esküvőn kívüli eseményekről (Nylon magazin fotói, making film stb.) 
megjelent publikációk »»» itt láthatóak.




A hírekből összerakható, hogy az előző napok titkolózása és ellentmondásos információi annak köszönhetőek, hogy Rain és Kim Tae-hee a végsőkig próbálta megőrizni életük eme fontos eseményének intimitását. Ez nem volt egyszerű feladat, amit az is jelez, hogy immár nemcsak Korea összes keresőjének lekérdezésében állt az esküvőjük az első helyen, hanem ugyanez volt a helyzet Kínában és Japánban is. Ennek az őrületes média- és közönségérdeklődésnek a tudatában, igyekeztek eltitkolni az esküvő helyszínét és pontos időpontját. Maguk a meghívottak, akik a családtagokon túl a legszűkebb baráti és munkatársi körből kerültek ki (a számuk összesen 50 és 100 között volt, egyes hírek szerint közelebb az ötvenhez), maguk is az esemény napján tudták meg, hogy hány órára és hová is kell menniük. Természetesen a média is nyomon volt, de érdekes módon a saját prekoncepciói vezették ideig-óráig félre őket.

Mivel két vezető celebritásról van szó, mindenki hatalmas esküvőre számított, ezért a helyszínt a legnagyobb székesegyházakban keresték. Az utolsó pillanatban derült ki, hogy Szöul történelmi Bukchon városnegyedében kellett volna szimatolniuk, ahol a hanokok övezte modern Gaho-dong katolikus templomot választotta a pár a házasságkötés helyszínéül. Az időpont délután két óra volt, de mire ezt megtudta a sajtó, már mindenről lekésett, a templom környékét délelőtt 11 órától biztosították a média és a kíváncsiskodók ellen. Nem is sikerült senkinek áthatolnia a kordonon, ahol minden meghívott szoros ellenőrzésen esett át.

Még így is akadt valaki, aki képtelen volt tiszteletben tartani a pár kívánságát. Bár a jelenlévők természetesen fotóztak, csak egy valaki vetemedett arra, hogy azonnal továbbítsa a felvételeit a sajtónak, így szivárogtak ki a közel 90 perces szertartás során készült első homályos fotók. Mivel a vendégeken kívül az egyház szolgái és a biztonságiak lehettek csak ott, köztük lehetne megtalálni az elkövetőt.

Az ifjú pár maga döntött a publikálandó fényképekről, és a kiválasztott mindösszesen három felvételt délután az ügynökségeik tették közzé. Ezért látható minden tudósításban ugyanaz a két-három fotó. Mivel a párkapcsolat előző öt éve alatt egyáltalán nem történt közös megjelenés a nyilvánosság előtt, megmosolyogtató, hogy a média kénytelen volt azokat a reklámokat használni, melyek közös készítése során Rain és Kim Tae-hee figyelme egymás felé fordult.

A tudósításokból a nap sok apró részlete kiderül, és érzékelhető az az általános meglepetés is, melyet a pár a külsőségeiben mérhetetlenül szerény, ám lelkiekben annál gazdagabb eseménysorral okozott, melynek minden pillanata és kulisszája mégis rájuk vallóan rendkívül egyedi és stílusos volt. 

JYP, Rain egykori mestere és Psy természetesen zenével köszöntötte az ifjú pár, akik maguk is énekeltek egy közös dalt a vendégek legnagyobb örömére.

A szertartást követően tartott esküvői fogadásnak a Skyfarm nevű hely adott otthont, mely szinte az éggel áll szoros összeköttetésben, míg a vendégek szeme elé Szöul pazar panorámája tárul.

Az esketés a katolikus szertartásrend szerint zajlott, és a fogadás képein látható, hogy még a meghívón is a keresztségben kapott nevükkel (Jung Michael és Kim Verda) invitálta a pár a vendégeket, talán ezzel is igyekezve hangsúlyozni az elhatározásuk tisztaságát, mélységét és véglegességét.

A szeretet felhőtlen ragyogása tölti be a képeket, és nem lehet mást tenni, mint áldást kérni e gyönyörű emberpár, Jung Ji-hoon és Kim Tae-hee a közös életére.




A Gahoe-dong templom és környéke:











Az OSEN tudósításaiból jól nyomon követhető, hogy a nap folyamán a sajtó miként látta el hírekkel az izgatott közönséget:





비♥김태희, 오늘 극비 결혼..세기의 커플 탄생

2017.01.19 05:59


[OSEN=박판석 기자] 가수 겸 배우 비와 김태희가 오늘 백년가약을 맺는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톱스타인 비와 김태희가 오늘(19일) 한 성당에서 극비리에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지난 17일 공식입장을 통해 결혼을 발표한 비는 “결혼식과 시간은 현재 시국이 불안정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최대한 조용하고 경간하게 마무리하고자 합니다”라고 밝히면서 극비리에 결혼식을 올릴 것을 밝혔다. 또한 신혼여행과 자녀계획에 대해서도 모두 밝히지 않았다.

비는 결혼에 앞서 지난 15일 싸이가 프로듀싱한 노래 ‘최고의 선물’을 발표하면서 예비신부인 김태희에 대한 깊은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비와 김태희는 2013년부터 공개 열애를 시작했다. 2011년 중반 소셜 커머스의 광고 촬영 현장에서 만난 두 사람은 다음 해 가을부터 교제를 시작해 2013년 1월 1일 한 매체의 단독 보도를 통해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그리고 열애 5년 만에 결혼하며 아름다운 결실을 보게 됐다./pps2014@osen.co.kr

[사진] OSEN DB.




2.
OSEN - 11:27
http://osen.mt.co.kr/article/G1110570734




[Oh!쎈 초점] 비♥김태희, 오늘(19일) 결혼식에 쏠린 궁금증 셋

2017.01.19 11:27


[OSEN=선미경 기자] 또 한 쌍의 스타 부부의 탄생이다.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가 오늘(19일) 결혼하는 가운데, 시간과 장소 등 모든 것을 비공개로 하고 있어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비와 김태희는 19일 서울 모처의 한 성당에서 혼인미사를 드린다.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며 가족 및 친척, 지인들만 참석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7일 오후 결혼 발표를 한 후 이틀 만에 정식 부부가 되는 것이다.

비와 김태희가 결혼을 발표한 후 많은 응원을 받은 가운데, 응원만큼 이들의 결혼에 대한 관심과 궁금증도 높아졌다. 톱스타 부부의 탄생인 만큼 이슈가 크기 때문. 특히 소속사 직원들도 이들의 결혼을 몰랐을 정도로 007작전이 이어지고 있어 궁금증은 더 커지고 있는 모습이다.

# 언제, 어디에서?

 


비와 김태희가 이날 혼인미사를 드린다는 사실은 알려졌지만, 정확히 어떤 성당에서 몇 시에 진행될지는 알려진 게 없다. 오후에 진행되는 것으로 전해진 가운데, 이들의 결혼식 장소가 어디가 될지도 관심이 크다.

가장 유력한 곳은 평소 김태희가 다니고 있는 서울 옥수동의 성당이지만, 언론 등에 많이 노출된 상태가 장소를 바꿀 가능성도 없지 않다는 의견이다. 서울 명동성당 파밀리아 채플도 목요일 혼인미사가 가능해 유력한 후보지다. 두 사람은 초대된 하객들에게도 결혼식 장소를 극비에 부칠 정도로 보안에 신경 쓰고 있다.

# 초대된 지인은 누구?

톱스타들의 만남인 만큼 누가 초대됐을지도 관심을 모으고 있다. 비와 김태희는 시국을 고려해 조용하고 경건한 결혼식을 올리겠다고 밝혔는데, 본래 톱스타들의 결혼식에서 빼놓을 수 없는 것이 시상식을 방불케 하는 하객 명단이었다. 비와 김태희 모두 오랜 연예계 생활을 했기 때문에 이들의 결혼식에 참석할 스타 하객들의 명단도 궁금해진다.


 


가장 많이 거론되고 있는 스타는 배우 이하늬와 가수 싸이, 빽가다. 이하늬는 김태희와 대학 시절부터 친분을 유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싸이와 빽가는 비와 각별하게 오랜 친분을 유지하고 있고, 특히 싸이는 비의 프러포즈송이라 불리는 '최고의 사랑'을 선물해주기도 했다. 이들을 포함해 어떤 스타들이 비와 김태희의 결혼식을 찾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 김태희의 웨딩드레스

결혼식에서 빼놓을 수 없는 것이 신부의 웨딩드레스다. 특히 톱스타들이 결혼을 발표하면 자연스럽게 어떤 웨딩드레스를 입는지에도 관심이 쏠린다. 비와 김태희는 결혼식에 대해서 워낙 밝혀진 것이 없기 때문에 이날 신랑과 신부가 어떤 의상으로 등장하게 될지도 관심사다.

비는 앞서 지난 17일 자필편지를 통해 "이제 저 또한 한 가정의 가장으로서 훌륭한 남편이자 남자가 되려 합니다. 그녀는 제가 힘들 때나 행복할 때나 변치 않고 늘 제 곁을 지켜주며 언제나 많은 것들로 감동을 주었습니다. 이제 신뢰가 쌓이고 사랑이 커져 결실을 맺게 되었습니다. 결혼식과 시간은 현재 시국이 불안정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최대한 조용하고 경간하게 마무리하고자 합니다"라고 김태희와의 결혼을 발표했다. /seon@osen.co.kr
[사진]OSEN DB



3.
OSEN - 13:04
http://osen.mt.co.kr/article/G1110570816



비♥김태희, 결혼식 사진 공개한다..'최고의 웨딩'

2017.01.19 13:04
[OSEN=선미경 기자] 가수 비와 김태희가 결혼식 이후 사진을 공개한다.
비와 김태희가 19일 오후 서울 모처의 한 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리는 가운데, 007작전을 방불케 하는 두 사람의 결혼식에 쏠린 관심이 대단하다. 비와 김태희는 시국을 고려해 조용하고 경건한 결혼식을 올리겠다고 밝혔다.

두 사람의 결혼식은 톱스타들의 만남인 만큼 큰 관심이 쏠리고 있지만, 장소와 시간 등에 대해 철저하게 극비에 부치고 있는 상황. 하지만 비와 김태희의 결혼식을 궁금해 할 팬들을 위해 결혼식 이후 양측 소속사를 통해 결혼식 사진을 공식적으로 공개할 계획이다. 결혼식 사진을 통해서 두 사람의 혼인미사 모습을 볼 수 있게 됐다.

비와 김태희는 앞서 지난 17일 결혼식을 이틀 앞두고 결혼을 발표했다. 비는 자필편지를 통해 팬들에게 "그녀는 제가 힘들 때나 행복할 때나 변치 않고 늘 제 곁을 지켜주며 언제나 많은 것들로 감동을 주었습니다. 이제 신뢰가 쌓이고 사랑이 커져 결실을 맺게 되었습니다. 결혼식과 시간은 현재 시국이 불안정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최대한 조용하고 경간하게 마무리하고자 합니다"라고 알렸다.

 


이후 김태희는 소속사를 통해서 "그동안 연인으로서 사랑을 키워오며 마음과 신뢰가 쌓여 드디어 너무도 아름다운 결실을 맺게 되었습니다. 현재 시국이 불안정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이기에 결혼식은 최대한 조용하고 경건하게 천주교 성사로 진행할 예정"라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비와 김태희는 지난 2011년 광고 촬영을 통해 처음 만난 이후 2013년부터 공개 연인이 됐다. 그동안 여러 차례 결혼설이 보도된 바 있으며, 특히 최근 비가 신곡 '최고의 사랑'을 발표하면서 두 사람의 결혼이 암시되기도 했다. 결국 이날 5년 열애의 결실을 맺게 됐다. /seon@osen.co.kr

[사진]OSEN DB


4.
OSEN - 13:17
http://osen.mt.co.kr/article/G1110570820


 

비♥김태희, 철통보안 속 오늘(19일) 가회동 성당서 결혼

2017.01.19 13:17


[OSEN=선미경 기자] 가수 비와 김태희가 오늘(19일) 오후 2시 가회동 성당에서 혼배미사를 올린다.

비와 김태희가 철통보안 속에서 결혼식을 진행하는 가운데, 장소는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성당으로 알려졌다. 19일 오후 2시 가족 및 친지, 최측근 지인들만 참석한 가운데 비공개로 결혼식을 진행하는 것.

비와 김태희는 앞서 지난 17일 결혼을 발표하면서 "현재 시국이 불안정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이기에 결혼식은 최대한 조용하고 경건하게 천주교 성사로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소속사 관계자들에게도 비밀에 부쳤고, 초대된 하객들에게도 당일 오전까지 장소를 알려주지 않았을 정도 보안에 철저하게 신경 썼다.

결국 파파라치 사진을 통해서 공개된 장소는 가회동 성당. 12시께부터 하객들이 입장하면서 장소가 알려지게 됐다. 비와 김태희는 지금까지 이들에게 아낌없는 응원을 해준 팬들을 위해 결혼식 이후 사진을 따로 공개할 예정이다.


비와 김태희는 지난 2013년 처음으로 열애 사실이 공개됐고, 5년 동안 사랑을 키워왔다. /seon@osen.co.kr

[사진]OSEN DB


5.
OSEN - 15:14
http://osen.mt.co.kr/article/G1110570880



[현장스케치] 비♥김태희, 오늘 톱스타 부부 탄생..철통보안 속 혼배미사

2017.01.19 15:14


 


[OSEN=이소담 기자]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가 오늘(19일) 혼배미사를 올리고 있다.

이날 오후 2시께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성당 앞에는 수많은 취재진과 시민들, 해외 팬들로 가득했다. 비와 김태희가 비공개로 결혼을 올리는 장소로 알려지면서다.

현재 성당 안으로 들어서는 차들을 제외하고는 정문은 굳게 닫혀있다. 경호원이 문 앞을 지키고 서서 경비 중이다. 가족 및 친지, 최측근 지인들만 참석하는 비공개 결혼식으로 진행되기 때문.
 


비와 김태희는 공개 연인을 선언한 이후 몇 차례 결혼설에 휩싸였으나, 지난 17일 비가 공식입장을 통해 결혼을 발표하면서 극비리에 결혼식을 준비했다. 비의 새 앨범 ‘최고의 선물’에는 김태희를 뜻하는 ‘큰 기쁨’이라는 가사로 평생의 반쪽에 대한 애정이 드러나 있던 바. 곧 결혼을 암시하는 것이 아니냐는 팬들의 설렘 가득한 추측이 있었다.

실제로 결혼식을 올리게 되면서 가회동 성당 앞에는 지나가던 시민들도 잠시 걸음을 멈춰서서 성당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는 등 비와 김태희의 결혼을 축하하며 관심을 갖는 모습을 보였다. 일본에서 온 몇 해외팬들은 정문 앞에서 결혼식이 끝나기만을 기다리는 열성을 보이기도.

하객들은 대다수 짙게 선팅된 차량에 올라타 주차장을 통해 성당 안으로 들어갔다. JYP 엔터테인먼트로 인연을 맺은 박진영, 박준형만이 취재진 앞에 모습을 드러내며 당당히 입성했다.

세기의 톱스타 부부의 탄생을 둔 관심은 가회동 성당 앞을 후끈 달아오르게 할 만큼 뜨겁다. / besodam@osen.co.kr




[사진] 최규한 기자 dreamer@osen.co.kr



6.
OSEN - 16:45
http://osen.mt.co.kr/article/G1110570898



[Oh!쎈 초점] 비♥김태희 결혼, 성당부터 하객까지 모든 것이 특별했다

017.01.19 16:45


[OSEN=박진영 기자] 비와 김태희가 오늘(19일) 5년 열애 끝에 드디어 결혼식을 올렸다. 철통 보안 속 혼배미사로 치뤄진 이들의 결혼에 온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비와 김태희는 19일 오후 2시 서울 가회동성당에서 양가 부모, 지인, 소속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혼배미사를 올렸다. 이들의 결혼식은 007 작전을 연상케 할 정도로 비밀리에 진행됐다.

하객들도 이날 오전에서야 이들의 결혼식 장소와 시간을 전달 받았다. 이 또한 비밀 유지 조건이 포함됐다. 현장에는 싸이, 박진영, 박준형, 김태우, 윤계상, 안성기, 이하늬 등이 모습을 드러냈다.

장소, 시간, 참석 하객까지 모두 비밀에 부쳐졌던 만큼 언론 매체들의 취재 열기도 뜨거웠다. 성당 주변엔 오전부터 취재진이 즐비했고, 이들의 결혼식과 관련된 사소한 모든 것이 기사화됐다. 이는 대중들 역시 마찬가지였다.



'미의 여신'이라 불릴 정도로 아름다운 미모를 자랑하는 김태희는 일거수일투족이 화제를 모았는데, 그 중에서도 가장 눈길을 끈 것이 웨딩드레스다. 김태희는 미니 웨딩드레스로 발랄한 매력을 발산했다.

또 관심을 모은 건 김태희의 부케를 누가 받느냐 하는 것. 김태희의 절친으로 이하늬가 참석을 한 가운데, 윤계상과 열애 중인 이하늬가 부케를 받지 않겠느냐는 추측이 일었다. 아니나다를까 이하늬는 김태희로부터 부케를 받았다.




비와 김태희는 앞서 밝힌대로 신혼 여행은 떠나지 않을 계획. 그리고 자녀 역시 혼인 후 천천히 계획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비와 김태희는 2012년부터 공개 연애를 시작해 5년간 예쁜 커플로 모두의 부러움을 샀다. 특히 비는 김태희의 권유로 세례를 받고 천주교 신자가 되었고, 방송을 통해서도 서로를 향한 애정을 아끼지 않았다. 최근 비는 김태희를 위한 프러포즈송인 '최고의 선물'을 발표, 또 한번 큰 화제를 모았다. /parkjy@osen.co.kr

[사진] OSEN DB



7.
OSEN - 17:33
http://osen.mt.co.kr/article/G1110570968




비♥김태희, 오늘부터 공식부부 1일..부케는 이하늬 [종합]

2017.01.19 17:33


[OSEN=이소담 기자] 톱스타 부부의 탄생이다.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의 혼배미사를 비롯한 결혼식이 공식적으로 종료됐다. 오늘부터 부부 1일인 셈이다.

19일 오후 2시부터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성당에서는 비와 김태희의 결혼식이 진행됐다. 독실한 천주교 신자인 김태희를 따라 앞서 비가 천주교 세례를 받으며 두 사람의 결혼설이 모락모락 피어났던 바다.

무수한 결혼설을 뚫고 두 사람은 철통보안 속에서 부부로서 연을 맺었다. 이날 성당 정문과 주차장에는 경호원이 배치, 외부인의 출입을 막고 있었다. 그 앞에는 취재진을 비롯한 시민, 관광객들로 북적였다.

대부분의 하객들은 검게 선팅된 차량을 타고 주차장을 통해 성당에 입장했다. 싸이, 박진영, 박준형, 김태우, 안성기, 윤계상, 이하늬 등 스타들이 참석해 두 사람의 결혼을 축하했다. 특히 윤계상과 공개열애 중인 이하늬는 이날 부케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하늬 소속사 관계자는 OSEN에 “이하늬가 김태희 결혼식에서 부케를 받았다고 하더라”며 “아직 결혼 계획은 없다”고 말했다.



식이 치러지는 당일 정오까지 서울에 위치한 성당이라는 것 정도 외에 정확한 결혼식 장소가 알려지지 않았던 바. 가회동 성당의 한 신자는 결혼식이 치러지기 직전까지도 비와 김태희가 이곳에서 결혼식을 올릴지 몰랐다고 전했다.

그만큼 모든 것이 극비로 진행된 결혼식이다. 이날 3시 30분께 혼배미사가 종료된 것으로 알려졌다. 결혼식이 끝난 이후 몇 명의 하객들이 정문을 통해 걸어 나왔으나 결혼식 내용에 대해서는 함구했다. 또한 하객들은 선물로 보이는 동일한 쇼핑백을 들고 나왔다.

3시 40분께에는 베가 천주교 세례를 받을 당시 대부가 됐던 안성기가 차를 타고 주차장을 통해 빠져나왔다. 이후 여러 차례 차량이 빠져나갔으나 비와 김태희를 태운 차량은 경호원에 의해 모든 행사가 끝났다고 공식적으로 선언된 5시께까지 포착되지 않았다.

비와 김태희는 지난 2013년 1월 1일 공식적으로 열애를 인정하며 톱스타 커플이 됐다. 이듬해인 2014년부터 여러 차례 결혼설에 휩싸였으나, 열애 5년 만인 2017년 1월 19일 공식 스타부부가 됐다. / besodam@osen.co.kr


[사진] 최규한 기자 dreamer@osen.co.kr


8.
OSEN - 18:20
http://osen.mt.co.kr/article/G1110571042




[Oh!쎈 현장] 비♥김태희 부부, 오늘 가회동엔 큰 기쁨이 내렸다

2017.01.19 18:20


[OSEN=이소담 기자] 오늘(19일) 가회동엔 큰 기쁨이 내렸다. 지난 2013년 공개 열애로 세간을 들썩이게 했던 톱스타 커플, 비와 김태희가 마침내 사랑의 결실을 맺은 날이다.

두 사람은 지난 2011년 광고촬영을 통해 처음 인연을 맺었다. 이후 2013년 1월 1일 열애 사실이 드러나면서 공개연인의 길을 걸었다.

그동안 이 커플의 사랑을 응원하는 바람이 워낙 많았던 탓에 수차례 결혼설이 불거졌지만 올해는 달랐다. 앞서 비가 천주교 신자인 김태희를 따라 안성기를 대부로 모시며 세례를 받았던 때보다 더 확실한 한 방이 바로 비의 새 앨범에 있었던 것.

비가 이번에 가요계에 컴백하면서 선보인 앨범 속 ‘최고의 선물’이라는 곡에는 김태희와의 결혼을 암시하는 가사가 담겨 있었다. ‘이 세상이 내게 준 최고의 선물 / 너와 같이 같은 꿈을 꾸고 파 / 영원한 너의 이름 / 가장 큰 기쁨.’ 여기서 가장 큰 기쁨을 한자로 바꾸면 클 태(太), 기쁠 희(喜)로 김태희를 뜻하는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이어졌다.

 


그리고 며칠 지나지 않은 지난 17일 비는 자신의 SNS를 통해 손편지를 올리며 팬들에게 가장 먼저 19일 결혼 소식을 알렸다. 편지의 내용에 따르면, 비는 시국이 어지러운 터라 조용히 결혼식을 진행하겠다며 양해를 구했다.



19일 오후 2시부터는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성당에서 비와 김태희의 혼배미사가 진행됐다. ‘최고의 선물’을 프로듀싱한 싸이, JYP 엔터테인먼트에서 인연을 맺은 박진영, 박준형, 김태우, 대부 안성기, 윤계상과 이하늬 커플 등 많은 스타들이 이 부부의 탄생을 축하했다. 이하늬는 이날 부케를 받아 윤계상과 결혼이 임박한 것이 아니냐는 관심을 받고 있지만, 소속사 관계자는 계획이 없다고 선을 그었다.

미사는 오후 3시 30분께까지 진행됐고, 현장은 오후 5시께 정리됐다. 성당 앞에는 많은 취재진들과 시민들, 해외 관광객들로 북적였고, 비와 김태희의 결혼에 대한 높은 관심을 입증했다. / besodam@osen.co.kr

[사진] 최규한 기자 dreamer@osen.co.kr


9.
OSEN - 19:00
http://osen.mt.co.kr/article/G1110571111




[공식입장] 비♥김태희 “서로 위하고, 존경하고, 채워가며 살 것”(전문)

2017.01.19 19:00


[OSEN=정준화 기자] 톱스타 부부가 탄생했다. 가수 비(35, 본명 정지훈)와 배우 김태희(37)가 5년 열애 끝에 성당에서 경건하게 백년가약을 맺었다.
비와 김태희는 19일 오후 2시 서울 가회동성당에서 양가 부모, 지인, 소속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혼배미사를 올리고 정식 부부가 됐다.

이날 결혼식은 '007 작전'을 방불케 하며 철저하게 비밀리에 진행됐다. 참석자들에게도 이날 오전에야 '비밀유지'를 조건으로 결혼식 장소와 시간이 공지된 바. 경호원들이 삼엄한 경계 속에 철통 보안을 유지했지만, 현장에는 취재진이 몰렸고 외부의 분위기가 사진에 담겼다.







결혼식에는 싸이와 박진영, 박준형, 김태우, 윤계상, 안성기, 이하늬 등 업계 동료들과 지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건하게 진행됐다. 축가는 참석자들이 비와 김태희를 위해 함께 부르면서 의미를 더했다.

결혼식 이후 김태희의 소속사는 손 편지로 감사 인사를 전했다. 다음은 김태희가 보내온 손편지 전문.

“안녕하세요. 김태희입니다.

우선, 갑작스런 소식에도 정말 많은 분께서 축하해주시고 응원해주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저희 두 사람이 함께 걸어갈 긴 여정의 첫 날인 오늘, 그동안 저희를 사랑해주시고 아껴주신 모든 팬 분들의 축복 속에 그 첫 걸음을 내딛고 싶습니다.

서로를 위하고 존경하며 또 부족한 점은 서로 채워가며 열심히 살께요!

여러분의 넘치는 사랑을 통해 배운 따뜻한 마음과 감동을 앞으로는 한 가정의 아내로서 그리고 더욱 성숙한 배우의 모습으로서 다시 돌려드릴 수 있도록 노력할께요.

그리고 저의 반려자가 될 그 분에게도 든든하게 서로에게 힘이 되는 존재로서 한마음으로 살아가겠습니다.

추운 날씨에 다들 감기 조심하시고 항상 건강하시고 웃을 일만 가득한 새해가 되길 기도할께요!

다시 한 번,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2017. 1. 19 김태희 드림“




/joonamana@osen.co.kr

[사진] 레인커퍼니, 김태희 측 제공.


10.
OSEN - 19:06
http://osen.mt.co.kr/article/G1110571130



[공식] 비♥김태희, 결혼식 사진 공개..'최고의 비주얼부부'

2017.01.19 19:06

 


[OSEN=선미경 기자] 가수 비와 김태희가 결혼식 사진을 공개하며 부부가 됐음을 알렸다.

비와 김태희가 19일 오후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성당에서 혼배미사를 올렸다. 두 사람의 소속사 측은 결혼식이 끝난 이날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결혼식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비와 김태희는 팔짱을 끼고 서로를 사랑스러운 미소로 바라보고 있다. 레이스가 장식된 짧은 미니드레스를 입은 김태희는 미모를 뽐내고 있으며 비는 턱시도를 차려입고 훤칠한 외모를 자랑했다.



비와 김태희는 지난 2011년 광고 촬영을 통해 처음 만난 이후, 2013년 데이트 사진이 공개되면서 공개 연인이 됐다. 그동안 여러 차례 결혼설이 보도된 바 있을 정도로 두 사람의 결혼에 많은 관심이 쏠렸다. 특히 최근 비가 신곡 '최고의 사랑'을 발표하면서 프러포즈송으로 불렸고, 이날 5년 열애의 결실을 맺게 됐다. /seon@osen.co.kr

[사진]레인컴퍼니 제공



11.
OSEN - 21:00
http://osen.mt.co.kr/article/G1110571221


 


[스타톡톡] 비♥김태희 결혼, 유독 응원이 뜨거운 이유

2017.01.19 21:00


[OSEN=선미경 기자]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의 결혼에 쏟아지는 관심이 유독 뜨겁다. 톱스타 부부의 탄생, 5년 열애의 결실이라 많은 축하를 받고 있는 것.

비와 김태희가 19일 오후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성당에서 혼배미사를 올렸다. 독실한 천주교 신자인 김태희를 따라 세례까지 받았던 비. 두 사람은 성당에서 조용하고 경건하게 예식을 치르면서 큰 관심을 받았다.

비와 김태희는 결혼 발표 전부터 유독 '결혼'에 관해 뜨거운 관심을 받아온 커플이다. 비가 김태희를 따라 세례를 받았을 때 이후 지난 2015년에만 네 차례의 결혼설이 보도됐을 정도. 그래서 비가 직접 결혼을 발표한 이후 더 뜨거운 축하가 쏟아지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비와 김태희는 처음 열애 사실이 공개됐을 때부터 유독 잘 어울리는 잘 어울리는 선남선녀 커플로 인기를 끌었다. 많은 관심 속에 5년 열애를 지켜본 팬들이기에 이들의 앞날을 더 뜨겁게 응원하고 있기도 하다.

 

 


더불어 비와 김태희가 선택한 예식 방식까지 반응이 뜨겁다. 비는 결혼식 이틀을 앞둔 지난 17일 자필편지를 통해 "시국을 고려해 조용하고 경건하게 식을 올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어지러운 시국을 고려한 선택이었다. 두 사람만의 방식으로 화려함보다는 의미를 중요시한 예식이었다.

비와 김태희의 결혼 발표는 그야말로 '깜짝'이었지만, 팬들을 생각하며 직접 손편지로 결혼을 발표한 방식 역시 팬들을 위하는 마음을 느낄 수 있는 부분이었다. 또 두 사람은 이들의 결혼에 쏠린 관심과 큰 응원에 화답하듯 결혼식 이후 예식 모습을 공개하기도 했다. 아름다운 선남선녀의 결실, '최고의 부부'라는 응원이 괜히 나오는 게 아니다. /seon@osen.co.kr

[사진]레인컴퍼니 제공



HANCINEMA
http://www.hancinema.net/rain-and-kim-tae-hee-to-get-married-today-couple-of-the-century-102525.html



Rain and Kim Tae-hee to get married today, couple of the century
2017/01/18




Singer and actor Rain and actress Kim Tae-hee are getting married today.

Their wedding is being held in a cathedral under strict limitations.

Rain announced their wedding on the 17th and said, "Due to the instability of the nation at the moment, we have decided to keep our wedding quiet".

Rain showed his love for Kim Tae-hee in the song "The Greatest Gift".

The two started seeing each other in 2013. They met through a commercial and have been together for about 5 years.

Source : www.osen.co.kr/articl...



ETODAY
http://www.etoday.co.kr/news/section/newsview.php?idxno=1443886





김태희♥비 007 뺨치는 결혼 장소-시간…'역삼동 성당'·'명동 파밀리아 채플' 유력? "서울 아닐 가능성도"
김태희♥비 007 뺨치는 결혼 장소-시간…'역삼동 성당'·'명동 파밀리아 채플' 유력? "서울 아닐 가능성도"

[출처] 이투데이: http://www.etoday.co.kr/news/section/newsview.php?idxno=1443886#csidx3229d92c660187e81ce4dc80af2f76a

기사입력 : 2017-01-19 09:02 l 수정 : 2017-01-19 20:04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비 SNS, MBC)




[출처] 이투데이: http://www.etoday.co.kr/news/section/newsview.php?idxno=1443886#csidxa2a6f3a16f91543884f73e463a86e36
톱스타' 김태희, 비가 19일(오늘) 웨딩마치를 울리는 가운데, 007 작전을 방불케 하는 '세기의 결혼식'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17일 비와 김태희는 SNS와 소속사를 통해 5년 교제 끝에 결혼을 발표했다. 두 사람은 어지러운 시국을 고려해, 양가 가족과 가까운 지인만 참석한 '비공개 소규모 결혼식' 뜻을 내비쳤다. 김태희와 비 결혼식은 날짜와 서울 시내 모 성당에서 화촉을 밝힌다는 것 외에 아직까지 알려진 게 없다.

구체적인 결혼식 장소와 시간은 최측근인 매니저와 결혼식 참석 지인들에게도 당일 오전 알리겠다고 말해, 철통 보안을 유지했다.

두 사람의 결혼식 일정이 오전에 공지되는 만큼 예식 시간은 오후가 될 가능성이 높다. 현재 서울 시내에 있는 성당에서 목요일에 혼인성사가 가능한 곳은 몇 되지 않는다.

목요일 오후에는 평일 예배가 진행되는 만큼, 비와 김태희는 목요일 혼인성사가 가능한 성당을 결혼식 장소로 섭외했을 가능성이 높다.

가장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는 곳은 '역삼동 성당'과 '명동성당 파밀리아 채플'이다. 두 성당 모두 목요일 오후 5시 혼인성사가 허용되는 곳이다.

그 외에도 삼성동, 대치동, 천호동, 흑석동, 상도동 성당 등도 시간 조율이 가능해 눈길을 끌지만, 일반적으로 목요일 혼인성사는 잘 이루어지지 않는 곳들이다. 또한 비가 경기도 남한산성순교성지에서 세례를 받은 만큼, 서울이 아닐 가능성도 있다.

한편 비, 김태희 결혼식을 앞두고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김태희가 웨딩드레스를 입은 모습이 포착돼 화제를 모았다. 이는 지난 16일 김태희가 광고 촬영 중 찍힌 모습으로, 웨딩드레스를 입고 부케를 든 채 촬영에 임해, 실제 웨딩 화보 촬영을 방불케 했다.

측근에 따르면 두 사람은 별도의 웨딩 화보를 찍지 않았으며, 신혼여행 계획도 잡혀있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유정선 기자 dwt84@etoday.co.kr



10ASIA
http://tenasia.hankyung.com/archives/1115845




비·김태희, 오늘(19일) 결혼..톱스타 부부 탄생



비(왼쪽), 김태희 / 사진=텐아시아DB, 이승현 기자 lsh87@

가수 비와 김태희가 결혼식을 올린다. 5년 열애 끝에 결실을 맺는 것.

비, 김태희는 19일 오후 서울 모처 성당에서 웨딩마치를 울린다. 가족들과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한 가운데 비공개로 진행할 예정.

두 사람은 지난 17일 자신의 SNS와 소속사 측을 통해 결혼 소식을 알렸다. 교제 5년 만에 결혼에 골인한 것이다.

톱스타 커플의 결혼인 만큼 대중의 이목이 쏠렸고 비, 김태희는 “불안정한 시국을 감안해 조용하고 경건하게 마무리하겠다”고 의사를 밝혔다.

비는 최근 김태희를 향한 마음을 녹인 신곡 ‘최고의 선물’을 내놓고 각종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모습을 드러냈다. 김태희에 대한 언급에도 웃음을 잃지않고 유연하게 대처하며 애정을 과시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ETODAY
http://www.etoday.co.kr/news/section/newsview.php?idxno=1444168



비♥김태희, 미리 본 가회동성당 비공개 혼인미사…'신부대기실·피로연장·예배당' 성당 내부 보니

기사입력 : 2017-01-19 13:21 l 수정 : 2017-01-19 13:43


(출처=가회동 성당 홈페이지)


김태희, 비 결혼식 장소는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가회동성당으로 밝혀졌다.

김태희, 비의 결혼식은 19일 오후 2시부터 가톨릭 방식(혼인성사)으로 진행되며, 결혼식 장소인 가회동 성당 앞에는 신랑신부를 포착하기 위해 수많은 취재진이 모인 상태다.

김태희, 비 결혼식은 철저하게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며, 가회동 성당을 결혼 장소로 선택한 점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북촌 한옥마을 내에 위치한 가회동 성당은 한적하고 조용한 분위기로 한옥식 외관이 눈에 띈다. 신부대기실은 우아하고 은은한 분위기로, 예배당 내부도 차분한 브라운 톤이다.

넓은 피로연장과 개별 테이블이 여러 개 놓여 있어 여유로운 식사를 즐길 수 있다는 점도 눈길을 끈다.

한편 김태희, 비는 결혼식 직후 소속사를 통해 결혼식 사진을 공식적으로 공개할 계획이다.

유정선 기자 dwt84@etoday.co.kr
톱스타' 김태희, 비가 19일(오늘) 웨딩마치를 울리는 가운데, 007 작전을 방불케 하는 '세기의 결혼식'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17일 비와 김태희는 SNS와 소속사를 통해 5년 교제 끝에 결혼을 발표했다. 두 사람은 어지러운 시국을 고려해, 양가 가족과 가까운 지인만 참석한 '비공개 소규모 결혼식' 뜻을 내비쳤다. 김태희와 비 결혼식은 날짜와 서울 시내 모 성당에서 화촉을 밝힌다는 것 외에 아직까지 알려진 게 없다.
구체적인 결혼식 장소와 시간은 최측근인 매니저와 결혼식 참석 지인들에게도 당일 오전 알리겠다고 말해, 철통 보안을 유지했다.
두 사람의 결혼식 일정이 오전에 공지되는 만큼 예식 시간은 오후가 될 가능성이 높다. 현재 서울 시내에 있는 성당에서 목요일에 혼인성사가 가능한 곳은 몇 되지 않는다.
목요일 오후에는 평일 예배가 진행되는 만큼, 비와 김태희는 목요일 혼인성사가 가능한 성당을 결혼식 장소로 섭외했을 가능성이 높다.
가장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는 곳은 '역삼동 성당'과 '명동성당 파밀리아 채플'이다. 두 성당 모두 목요일 오후 5시 혼인성사가 허용되는 곳이다.
그 외에도 삼성동, 대치동, 천호동, 흑석동, 상도동 성당 등도 시간 조율이 가능해 눈길을 끌지만, 일반적으로 목요일 혼인성사는 잘 이루어지지 않는 곳들이다. 또한 비가 경기도 남한산성순교성지에서 세례를 받은 만큼, 서울이 아닐 가능성도 있다.
한편 비, 김태희 결혼식을 앞두고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김태희가 웨딩드레스를 입은 모습이 포착돼 화제를 모았다. 이는 지난 16일 김태희가 광고 촬영 중 찍힌 모습으로, 웨딩드레스를 입고 부케를 든 채 촬영에 임해, 실제 웨딩 화보 촬영을 방불케 했다.
측근에 따르면 두 사람은 별도의 웨딩 화보를 찍지 않았으며, 신혼여행 계획도 잡혀있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출처] 이투데이: http://www.etoday.co.kr/news/section/newsview.php?idxno=1443886#csidx1d5b3ffb4ac161bb8c042cbc0b129b9



ILGAN SPORTS
http://isplus.liv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21145399





[단독포착] 비♥김태희, 혼인미사 비밀리에 준비...하객 입장 시작

[일간스포츠] 입력 2017.01.19 12:29 수정 2017.01.19 14:13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의 혼인미사에 초대받은 하객들이 입장을 시작했다.

비와 김태희가 19일 오후 서울 한 성당에서 혼인미사를 앞두고있다. 두 사람의 결혼식을 축하하기 위해 참석한 하객들이 성당에 들어가는 모습을 일간스포츠 카메라가 포착했다.




결혼식 장소와 시간 등이 모두 비공개였던터라 경호는 삼엄했다. 오전 10시께부터 경호원들이 성당 주변을 배회하며 상황을 살폈다. 정오가 지나서 초대받은 하객들이 입장을 시작했다.

결혼식 장소는 당일 오전 최측근에게만 알릴 정도로 비밀스럽게 진행했다. 007작전을 방불케 했다. 일부 지인에게는 결혼식 날짜와 시간을 먼저 알렸고, 장소는 정보가 새어나갈 수 있어 당일 오전에 공개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동안의 스타 커플은 결혼 관련 기자회견을 갖고, 사진 촬영을 했지만 비와 김태희는 달랐다. 모든 걸 꽁꽁 숨겼다. 불안정한 시국으로 떠들썩한 결혼식을 올리고 싶지 않았기 때문이다. 이와 관련 비는 17일 '결혼식과 시간은 현재 시국이 불안정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최대한 조용하고 경건하게 마무리하고자 한다'고 언급한 바 있다.

두 사람은 이로써 열애 5년 만에 부부가 된다. 지난 2012년 광고 촬영으로 인연을 맺었으며 그해 말 연인으로 발전했다. 5년 간의 교제 끝에 결혼에 골인한다.

박정선, 황지영 기자
사진=김진경, 박세완 기자


ILGAN SPORTS
http://isplus.liv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21145441&cloc=bulk




[단독포착] 비♥김태희, 혼인미사 준비…'의외의 손님' 관광객 운집

[일간스포츠] 입력 2017.01.19 13:03 수정 2017.01.19 14:13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가 혼인미사를 올리는 성당에 '의외의 손님'인 관광객들이 몰려들기 시작했다.

비와 김태희가 19일 오후 서울 한 성당에서 혼인미사를 앞두고있다. 혼인미사를 앞두고 하객들이 입장하고, 주변 경호가 더욱 삼엄해지자 주변을 관광하던 관광객들이 이상한 분위기를 감지하고 성당 주변에 몰려들고 있다. 관광객들은 궁금증에 성당 주변을 떠나지 않고 있다.




두 사람은 결혼 발표를 하면서도 장소와 시간은 철저히 비밀에 부쳤다. 불안정한 시국에 화려하고 떠들썩하게 예식을 올리고 싶지 않았기 때문이다. 이런 까닭에 결혼 소식을 지인들에게 알리면서도 장소는 당일 오전에 전달하겠다고 했다. 이날 오전 11시께 장소를 통보받은 하객들은 정오가 지나 성당에 모습을 드러냈다.

두 사람은 이로써 열애 5년 만에 부부가 된다. 비는 앞서 17일 '한 가정의 가장으로서 훌륭한 남편이자 남자가 되려 합니다. 그녀는 제가 힘들 때나 행복할 때나 변치않고 늘 제 곁을 지켜주며 언제나 많은 것들로 감동을 주었습니다. 이제 신뢰가 쌓이고 사랑이 커져 결실을 맺게 되었습니다'며 결혼 발표를 했다.

이어 결혼식과 관련된 정확한 계획에 대해 그는 '결혼식과 시간은 현재 시국이 불안정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최대한 조용하고 경건하게 마무리 하고자 합니다. 그리하여 말씀 못 드린 점 이해해주시길 바랍니다'며 '지난 16년 동안 여러분(팬)들의 사랑에 감사했습니다. 앞으로는 더욱더 책임감있고 겸손한 모습으로 멋진 가수와 배우로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도록 하겠습니다'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비는 '그녀는 저에게 최고의 선물 입니다'라고 마무리했다.
이미현, 박정선, 황지영 기자
사진=김진경, 박세완 기자



ILGAN SPORTS
http://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633453&lfrom=twitter




[이슈IS] 비♥김태희, 한류스타커플…서울우수한옥 '가회동성당'서 결혼

기사입력2017.01.19 오후 1:29 최종수정2017.01.19 오후 2:15


 


한류스타 커플은 결혼식 장소도 특별했다.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가 19일 오후 2시 서울 가회동 성당에서 혼배미사를 올린다. 두 사람이 화촉을 밝히는 가회동 성당은 서울시가 선정한 서울우수한옥이다. 한류스타 커플인 두 사람이 한옥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가회동 성당에서 예식을 올려 눈길을 끈다. 결혼식 이후 이 곳은 한류 관광지로 급부상할 것으로 예상된다.

가회동 성당은 추첨제가 아닌 선착순으로 혼배미사를 올릴 수 있는 곳이다. 비와 김태희는 혼배미사를 올리기 위해 직접 혼인 예식 예약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객은 최대 400명 정도 수용할 수 있는 곳이지만, 비와 김태희는 가족과 친인척, 최측근을 모두 포함해 각 100명 미만의 하객을 초대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두 사람은 17일 결혼 발표를 했다. 하지만 불안정한 시국에 화려하고 떠들썩하게 결혼식을 올리고 싶지 않아 결혼 장소와 시간은 비밀에 부쳤다. 이런 까닭에 결혼 소식을 지인들에게 알리면서도 장소는 당일 오전에 전달하겠다고 했다. 철통보안을 위해서였다.



비는 17일 SNS에 손글씨를 공개, '한 가정의 가장으로서 훌륭한 남편이자 남자가 되려 합니다. 그녀는 제가 힘들 때나 행복할 때나 변치않고 늘 제 곁을 지켜주며 언제나 많은 것들로 감동을 주었습니다. 이제 신뢰가 쌓이고 사랑이 커져 결실을 맺게 되었습니다'며 결혼 발표를 했다.

이어 '결혼식과 시간은 현재 시국이 불안정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최대한 조용하고 경건하게 마무리 하고자 합니다. 그리하여 말씀 못 드린 점 이해해주시길 바랍니다'며 '지난 16년 동안 여러분(팬)들의 사랑에 감사했습니다. 앞으로는 더욱더 책임감있고 겸손한 모습으로 멋진 가수와 배우로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도록 하겠습니다'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비는 '그녀는 저에게 최고의 선물 입니다'라고 마무리했다.
김연지 기자

사진=김진경, 박세완 기자

JTBC NEWS
http://news.jtbc.joins.com/article/article.aspx?news_id=NB11404230




[이슈IS] 비♥김태희, 결혼식 후 공식입장 발표…"사진도 공개"

[일간스포츠] 입력 2017-01-19 14:09 수정 2017-01-19 15:07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가 결혼식 후 공식입장을 발표한다. 본식 사진도 공개한다.

비와 김태희는 19일 서울 가회동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비와 김태희는 시국을 고려해 조용하고 경건한 결혼식을 치르겠다고 밝힌 바 있다.

비의 소속사 측은 "결혼식 후 공식 입장을 밝힐 예정"이라며 "본식 사진도 공개한다"고 전했다. 결혼식을 궁금해 할 팬들을 위한 선물이다.

현재 비와 김태희의 결혼식이 열리는 가회동 성당 앞에는 다수의 취재진들을 비롯해 팬들이 몰려있다. 길 가던 시민들도 비와 김태희의 결혼 소식에 가던 길을 멈추고 성당을 주시하고 있다.

비는 앞서 17일 '한 가정의 가장으로서 훌륭한 남편이자 남자가 되려 합니다. 그녀는 제가 힘들 때나 행복할 때나 변치않고 늘 제 곁을 지켜주며 언제나 많은 것들로 감동을 주었습니다. 이제 신뢰가 쌓이고 사랑이 커져 결실을 맺게 되었습니다'며 결혼 발표를 했다.

이어 결혼식과 관련된 정확한 계획에 대해 그는 '결혼식과 시간은 현재 시국이 불안정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최대한 조용하고 경건하게 마무리 하고자 합니다. 그리하여 말씀 못 드린 점 이해해주시길 바랍니다'며 '지난 16년 동안 여러분(팬)들의 사랑에 감사했습니다. 앞으로는 더욱더 책임감있고 겸손한 모습으로 멋진 가수와 배우로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도록 하겠습니다'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비는 '그녀는 저에게 최고의 선물 입니다'라고 마무리했다.

이미현 기자 lee.mihyun@joins.com
사진=김진경 기자

Ugyanez az írás itt is megtalálható:

이슈IShttp://isplus.liv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21145751



Fotók a gyülekező riporterekről, a biztonsági személyzetről és az érkező vendégekről:


















KIM TAE-HEE ÉDESAPJA, KIM YOO-MOON ÉRKEZIK


TEN PHOTO

 




[TEN PHOTO]비-김태희 결혼식 마친 김태희 아버지

기사입력2017.01.19 오후 5:57
최종수정2017.01.19 오후 5:58
[텐아시아=조준원 기자]배우 김태희 아버지 김유무가 19일 오후 서울 종로구 가회동성당에서 진행된 가수 비- 배우 김태희 혼인미사를 마치고 주차장을 빠져나가고 있다.
 
배우 김태희 아버지 김유무가 19일 오후 서울 종로구 가회동성당에서 진행된 가수 비- 배우 김태희 혼인미사를 마치고 주차장을 빠져나가고 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AHN SUNG KI, RAIN KERESZTAPJA






PARK JIN-YOUNG (JYP)


[2017-0129]









c




PARK JOON-HYUNG (a G.O.D. tagja)



[2017-0130]










PSY ÉS KIM TAE-WOO




RAIN TÁNCOSAI





YOON KYE SANG ÉS LEE HONEY




윤계상♥이하늬, 비♥김태희 결혼식 나란히 참석 '애정 2배'
기사입력2017.01.19 오후 3:10
최종수정2017.01.19 오후 3:11
윤계상(왼쪽)과 이하늬 / 사진=스타뉴스

공식 연인 윤계상(39)과 이하늬(34)가 연예계 절친한 동료인 가수 비(35, 본명 정지훈)와 배우 김태희(37)의 결혼식에 참석, 더욱 눈길을 끌었다.

가수 겸 연기자 비와 배우 김태희는 19일 오후 2시 서울 가회동성당에서 양가 부모와 지인 및 소속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혼배미사를 통해 부부의 연을 맺었다.

미디어 등 외부에는 철저히 비밀로 진행된 이날 혼배미사에는 안성기 싸이 박진영 및 god의 박준형 김태우 등이 하객으로 참석, 비와 김태희 부부의 행복한 앞날을 기원했다.

특히 이날 비와 김태희의 혼배미사에는 god 멤버로 가수 겸 연기자인 윤계상과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이하늬가 나란히 하객으로 등장, 시선을 더욱 집중시켰다. 윤계상과 이하늬 역시 연예계 대표 공식 커플 중 한 쌍이기 때문이다. 윤계상과 이하늬는 지난 2013년 열애 사실을 공식 인정했고, 이후 현재까지 아름다운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

윤계상은 비와 오랜 기간 절친한 사이이며, 이하늬는 김태희의 서울대 후배로 연예계에서도 우정을 이어가고 있다.

윤계상 이하늬 커플이 비와 김태희가 부부가 되는 자리에 참석하며, 비와 김태희의 혼배미사에서는 사랑의 기운이 더욱 활짝 피어 올랐다.


길혜성 기자 comet@mtstarnews.com
 

KPOP HERALD
http://pop.heraldcorp.com/view.php?ud=201701191422389931629_1




[포토]가회동 성당 앞 '열 띤 취재경쟁'

기사입력 2017. 01. 19 14:24



[헤럴드POP=서보형 기자]19일 오후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성당에서 비와 김태희 결혼식이 열렸다.

popnews@heraldcorp.com 

HANKOOKI
http://eyenews.hankooki.com/mm_view.php?gisa_id=178216&cate_code=0101


 


 비·김태희 결혼식 올리는 가회동 성당


[스포츠한국 이혜영 기자] 비·김태희 커플이 19일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가회동에 위치한 천주교 서울대교구 가회동 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예식을 앞두고 성당 앞이 취재진들과 팬들로 붐비고 있다. 앞서 두 사람은 부모와 친척, 일부 지인만 참석한 채 조촐하고 소박한 혼배미사를 올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날 결혼식에는 비의 대부인 안성기를 비롯해 이하늬, 윤계상 등 최소한의 연예계 선후배만이 참석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CBS NO CUT NEWS
http://www.nocutnews.co.kr/news/4720622


 


여기에 비-김태희가 있나요?

  • 2017-01-19 14:22


원문보기:
http://www.nocutnews.co.kr/news/4720622#csidx233a5f930f651108539c6904cdd33da
 여기에 비-김태희가 있나요?

 2017-01-19 14:22   CBS노컷뉴스


 

여기에 비-김태희가 있나요?

  • 2017-01-19 14:22


원문보기:
http://www.nocutnews.co.kr/news/4720622#csidx91c8522ebf52908818d4f16d3bffad9

여기에 비-김태희가 있나요?

  • 2017-01-19 14:22


원문보기:
http://www.nocutnews.co.kr/news/4720622#csidx233a5f930f651108539c6904cdd33da


19일 오후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의 혼인미사로 알려진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성당에 외국인 팬들이 휴대폰 카메라로 성당을 촬영하고 있다.



19일 오후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의 혼인미사로 알려진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성당에 외국인 팬들이 휴대폰 카메라로 성당을 촬영하고 있다.


원문보기:
http://www.nocutnews.co.kr/news/4720622#csidx01fd7f888d17f728bec51a14ce60d7c
19일 오후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의 혼인미사로 알려진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성당에 외국인 팬들이 휴대폰 카메라로 성당을 촬영하고 있다.


원문보기:
http://www.nocutnews.co.kr/news/4720622#csidx01fd7f888d17f728bec51a14ce60d7c

STAR DAILY NEWS
http://www.stardaily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0997






김태희♡비, 결혼식 열리는 '가회동 성당' 지금 '철통보안'

2017년 01월 19일 (목) 13:46:20



▲ 김태희와 비의 결혼식 장소인 가회동 성당 ⓒ스타데일리뉴스

[스타데일리뉴스=주성현 기자] 배우 김태희와 가수 비의 비공개 결혼식이 열리는 가회동 성당은 현재 철통보안 중이다.

김태희와 비는 오늘(19일)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성당에서 혼인미사를 올릴 예정이며, 현장에는 수많은 경호원들과 취재진, 관광객들까지 몰려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다.


▲ 김태희와 비의 결혼식 장소인 가회동 성당 ⓒ스타데일리뉴스



▲ 김태희와 비의 결혼식 장소인 가회동 성당 ⓒ스타데일리뉴스

성당 주위에는 경호원들이 철통보안을 유지하고 있으며, 하객들 역시 삼엄한 경호 속에 성당 안으로 입장하고 있어 누가 참석했는지 조차 공개되지 않고 있다.


▲ 비, 김태희 ⓒ스타데일리뉴스

한편, 김태희와 비는 2013년 공개 연애를 시작한 뒤 지난 17일 비가 자신의 SNS를 통해 결혼 소식을 전하며 다시 한 번 화제의 중심에 섰다.


TV REPORT
http://entertain.naver.com/now/read?oid=213&aid=0000940820&lfrom=twitter




[T포토] 박진영 '비-김태희 결혼식 참석'  

기사입력2017.01.19 오후 2:02





[TV리포트=김재창 기자] 가수 박진영이 19일 오후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성당에서 열린 비-김태희 결혼식에 참석했다.

freddie@tvreport.co.kr




WIKITREE
http://www.wikitree.co.kr/main/news_view.php?id=289425





비♥김태희, 결혼식 올리는 가회동 성당 상황

2017.01.19 14:10


WIKITREE - 위키트리
'철통보안' 비♥김태희, 결혼식 올리는 가회동 성당 상황


[2017-0131]



가수 비(정지훈·36)와 배우 김태희(38) 씨가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성당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다.

결혼식은 19일 오후 2시에 시작됐다. 결혼식 장소와 시간은 최측근을 제외하고는 당일 오전에야 전달됐다. 결혼식 당일에도 철통 보안이 유지됐다.

이날 오전부터 경호원들은 가회동 성당 주변을 지켰다. 

낮 12시 전후로 비와 김태희 씨가 가회동 성당에서 결혼식을 치른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위키트리가 이날 촬영한 영상 속에는 결혼 소식을 접한 사람들과 취재진 등이 성당 앞에 모여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다.

결혼식은 조용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그룹 god 출신 가수 박준형 씨와 박진영 씨가 하객으로 결혼식에 참석했다. 배우 안성기 씨는 예식 증인을 맡았다. 

박준형 씨 / 이하 위키트리
박진영 씨

비와 김태희 씨는 지난 2012년 한 CF 촬영 현장에서 만나 친분을 쌓다 연인으로 발전했다. 이후 5년 동안 사랑을 이어왔다. 지난 17일 두 사람 결혼 소식이 전해지면서 사람들 관심을 모았다.

※사진·영상 = 전성규 기자




XSPORTS NEWS


 


"JYP 의리"…박진영·박준형, 비♥김태희 결혼식 하객 출동

기사입력 2017.01.19 14:03





[엑스포츠뉴스 정지원 기자] 가수 겸 프로듀서 박진영과 그룹 god 박준형이 비 김태희 결혼식 하객으로 모습을 드러냈다.

19일 서울 종로구 가회동에 위치한 가회동성당에서 비와 김태희의 결혼식이 극비리에 진행됐다.

두 사람의 결혼식 위치는 극비로 부쳐졌으나, 현재 많은 취재진들이 가회동 성당을 찾아 주변 분위기를 살피고 있다.

비와 김태희의 모습은 일절 볼 수 없는 가운데, 오후 2시부터 진행되는 결혼식에 맞춰 절친한 연예인 하객들이 모습을 드러내고 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비가 JYP엔터테인먼트에 소속돼 있던 시절 연을 맺은 박진영과 god 박준형이 가회동성당에 모습을 드러냈다. 또 배우 안성기, 싸이 등이 결혼식에 왔다.

한편 이들의 결혼식 시간은 오후 2시이며, 결혼식은 철통 보안 속에서 가까운 친지들만 참석해 진행될 예정이다. 현재 가회동 성당 인근은 해외 팬들과 취재진으로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다.

jeewonjeong@xportsnews.com / 사진= 엑스포츠뉴스DB, 박지영 기자





YONHAP NEWS AGENCY
http://english.yonhapnews.co.kr/kwave/2017/01/19/3001000000AEN20170119006200315.html

 


Rain, Kim Tae-hee become top celebrity husband and wife

2017/01/19 15:34

SEOUL, Jan. 19 (Yonap) -- Singer-actor Rain and actress Kim Tae-hee tied the knot in a modest wedding at a Catholic church in central Seoul on Thursday.

The two stars exchanged wedding gifts and prayed during the wedding Mass at the Gahoe-dong Church, attended by only their family members, close friends and heads of their management agencies.

Among the celebrities invited were actor Ahn Sung-ki, singers Park Jin-young, Psy and Park Jun-hyeong of the first-generation idol group "god," as well as actress Lee Honey who attended the same university as Kim. Ahn was Rain's godfather when he was baptized in 2014.

 

View of the Gahoe-dong Church on the wedding day of top celebrities Rain and Kim Tae-hee on Jan. 19, 2017. (Yonhap)

Rain and Kim, both Catholics, announced their engagement just two days ago but did not disclose the date and venue because they wanted to make it low-key. They even informed the guests of the time and venue of the ceremony only this morning.

The church was placed under tight security a few hours before the wedding as a large number of journalists gathered for the event. The groom arrived at around 1 p.m.

The 34-year-old Rain and the 37-year-old Kim met on a TV commercial set in 2011 and officially started dating in the fall of 2012. Their relationship was made public on Jan. 1, of the following year.

Their relationship received wide media attention at home and abroad as both of them are top celebrities in the Korean entertainment industry with Rain being a well-known star in other Asian nations.

There constantly had been rumors between 2014 and 2016 that their marriage was imminent, which they denied each time.

The rumors were renewed on Sunday when the singer released a love song believed to have been dedicated to his soon-to-be bride. "The Best Present," Rain's first song after a three year hiatus, was co-written by himself and rapper Psy.

Debuting as a pop singer in 2002, Rain, whose real name is Jung Ji-hoon, was later named one of the "100 Most Influential People" by the U.S. Time magazine in 2006 and 2011.

His acting career began in 2003, when he played the lead role in KBS TV drama "Sang Doo! Let's Go To School." He has since appeared in many Korean soap series such as "Full House" and "A Love To Kill." He also acted in Hollywood films like "Speed Racer" (2008) and "Ninja Assassin" (2009) and the Chinese TV series "Diamond Love."

Kim, often referred to as the country's most beautiful face, is best known for her roles in Korean dramas such as "Stairway to Heaven" (2003), "Love Story in Harvard" (2004), "Iris" (2009), "My Princess" (2011), and "Yong-pal" (2015). She has also appeared in many TV commercials.

The couple have no immediate plans for a honeymoon or having children, according to Kim's management agency.

 

This filed photo shows singer-actor Rain and actress Kim Tae-hee who tied the knot on Jan. 19, 2017. (Yonhap)

sshim@yna.co.kr

(END)



YONHAP NEWS AGENCY
http://english.yonhapnews.co.kr/kwave/2017/01/19/3001000000AEN20170119006251315.html

 

(LEAD) Rain, Kim Tae-hee become top celebrity husband and wife

2017/01/19 16:33

(ATTN: UPDATES with more details of wedding in paras, RECASTS lead)

SEOUL, Jan. 19 (Yonap) -- Singer-actor Rain and actress Kim Tae-hee tied the knot at a Catholic church in central Seoul on Thursday, becoming top celebrity husband and wife.

The two stars exchanged gifts and prayed during the modest wedding Mass at the Gahoe-dong Church, attended by only their family members, close friends and heads of their management agencies.

The bride opted for a simple knee-length dress with a bridal veil rather than a traditional wedding gown while the groom wore a black suit.

Among the celebrities invited were actor Ahn Sung-ki, singers Park Jin-young, Psy and Park Jun-hyeong of the first-generation idol group "god," as well as actress Lee Honey who attended the same university as Kim. Ahn was Rain's godfather when he was baptized in 2014.

[Picture]

Park Jin-young sang "You're The One," a proposal song that he composed for his wife, during the wedding.

Rain and Kim, both Catholic, announced their engagement just two days ago but did not disclose the date and venue because they wanted to make it low-key. They even informed the guests of the time and venue of the ceremony only this morning.

The wedding preparations went almost like a covert operation and the church was placed under tight security a few hours before the wedding as a large number of journalists gathered for the event. The groom arrived at around 1 p.m.

Fans and reporters, who had been waiting for hours in front of the church where the two celebrities usually attended services, hurriedly moved to Gahoe-dong after belatedly obtaining information on the wedding venue.

The 34-year-old Rain and the 37-year-old Kim met on a TV commercial set in 2011 and officially started dating in the fall of 2012. Their relationship was made public on Jan. 1, of the following year.

Their relationship received wide media attention at home and abroad as both of them are top celebrities in the Korean entertainment industry with Rain being a well-known star in other Asian nations.

There constantly had been rumors between 2014 and 2016 that their marriage was imminent, which they denied each time.

The rumors were renewed on Sunday when the singer released a love song believed to have been dedicated to his soon-to-be bride. "The Best Present," Rain's first song after a three year hiatus, was co-written by himself and rapper Psy.

Debuting as a pop singer in 2002, Rain, whose real name is Jung Ji-hoon, was later named one of the "100 Most Influential People" by the U.S. Time magazine in 2006 and 2011.

His acting career began in 2003, when he played the lead role in KBS TV drama "Sang Doo! Let's Go To School." He has since appeared in many Korean soap series such as "Full House" and "A Love To Kill." He also acted in Hollywood films like "Speed Racer" (2008) and "Ninja Assassin" (2009) and the Chinese TV series "Diamond Love."

Kim, often referred to as the country's most beautiful face, is best known for her roles in Korean dramas such as "Stairway to Heaven" (2003), "Love Story in Harvard" (2004), "Iris" (2009), "My Princess" (2011), and "Yong-pal" (2015). She has also appeared in many TV commercials.

The couple have no immediate plans for a honeymoon or having children, according to Kim's management agency.

[Picture]


sshim@yna.co.kr

(END)



YONHAP NEWS AGENCY
http://english.yonhapnews.co.kr/kwave/2017/01/19/3001000000AEN20170119006252315.html

 


(2nd LD) Rain, Kim Tae-hee become top celebrity husband and wife

2017/01/19 20:03

(ATTN: UPDATES with Kim's handwritten letter at bottom; ADDS photos)

SEOUL, Jan. 19 (Yonap) -- Singer-actor Rain and actress Kim Tae-hee tied the knot at a Catholic church in central Seoul on Thursday, becoming top celebrity husband and wife.

The two stars exchanged gifts and prayed during the modest wedding Mass at the Gahoe-dong Church, attended by only their family members, close friends and heads of their management agencies.

The bride opted for a simple knee-length dress with a bridal veil rather than a traditional wedding gown while the groom wore a black suit.

Among the celebrities invited were actor Ahn Sung-ki, singers Park Jin-young, Psy and Park Jun-hyeong of the first-generation idol group "god," as well as actress Lee Honey who attended the same university as Kim. Ahn was Rain's godfather when he was baptized in 2014.

 

In this photo provided by the Rain Company, singer-actor Rain and actress Kim Tae-hee pray during their wedding at Gahoe-dong Church in central Seoul on Jan. 19, 2017. (Yonhap)



 

 In this photo provided by the Rain Company, singer-actor Rain and actress Kim Tae-hee smile during their wedding at Gahoe-dong Church in central Seoul on Jan. 19, 2017. (Yonhap)


Park Jin-young sang "You're The One," a proposal song that he composed for his wife, during the wedding.

Rain and Kim, both Catholic, announced their engagement just two days ago but did not disclose the date and venue because they wanted to make it low-key. They even informed the guests of the time and venue of the ceremony only this morning.

The wedding preparations went almost like a covert operation and the church was placed under tight security a few hours before the wedding as a large number of journalists gathered for the event. The groom arrived at around 1 p.m.

Fans and reporters, who had been waiting for hours in front of the church where the two celebrities usually attended services, hurriedly moved to Gahoe-dong after belatedly obtaining information on the wedding venue.

The 34-year-old Rain and the 37-year-old Kim met on a TV commercial set in 2011 and officially started dating in the fall of 2012. Their relationship was made public on Jan. 1, of the following year.

Their relationship received wide media attention at home and abroad as both of them are top celebrities in the Korean entertainment industry with Rain being a well-known star in other Asian nations.

There constantly had been rumors between 2014 and 2016 that their marriage was imminent, which they denied each time.

The rumors were renewed on Sunday when the singer released a love song believed to have been dedicated to his soon-to-be bride. "The Best Present," Rain's first song after a three year hiatus, was co-written by himself and rapper Psy.

 

 This image provided by the Rain Company shows actress Kim Tae-hee's handwritten letter for her fans. (Yonhap)

Debuting as a pop singer in 2002, Rain, whose real name is Jung Ji-hoon, was later named one of the "100 Most Influential People" by the U.S. Time magazine in 2006 and 2011.

His acting career began in 2003, when he played the lead role in KBS TV drama "Sang Doo! Let's Go To School." He has since appeared in many Korean soap series such as "Full House" and "A Love To Kill." He also acted in Hollywood films like "Speed Racer" (2008) and "Ninja Assassin" (2009) and the Chinese TV series "Diamond Love."

Kim, often referred to as the country's most beautiful face, is best known for her roles in Korean dramas such as "Stairway to Heaven" (2003), "Love Story in Harvard" (2004), "Iris" (2009), "My Princess" (2011), and "Yong-pal" (2015). She has also appeared in many TV commercials.

The couple have no immediate plans for a honeymoon or having children, according to Kim's management agency.

"Today, the first day of our long journey together, we'd like to make the first stride amid blessings from all our fans who have loved and cherished us," she said in her handwritten letter whose image was released to media. "We'll live well, respecting each other and filling each other's shortcomings," she added.


View of the Gahoe-dong Church on the wedding day of top celebrities Rain and Kim Tae-hee on Jan. 19, 2017. (Yonhap)

sshim@yna.co.kr
(END)



YONHAP NEWS AGENCY
http://entertain.naver.com/read?oid=001&aid=0008972946




[단독]김태희 레이스 웨딩드레스는 '맞춤'…"직접 디자인 의견내 제작"
기사입력2017.01.19 오후 6:05 최종수정2017.01.19 오후 7:40


[단독]김태희 레이스 웨딩드레스는 '맞춤'…"직접 디자인 의견내 제작"
기사입력2017.01.19 오후 6:05 최종수정2017.01.19 오후 7:40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19일 서울 종로구 가회동성당에서 진행된 배우 겸 가수 비(본명 정지훈·35)와 배우 김태희(37)의 결혼식은 소박하게 치러졌다.

김태희는 이날 오후 2시 열린 혼배미사에서 화려한 웨딩드레스 대신 심플한 면사포에 무릎 위로 올라오는 순백색의 레이스 원피스를 입었다.

여느 유명 배우들이 입은 웨딩드레스에 관심이 쏠리듯이 대표적인 미녀스타 김태희가 시집가는 날 입은 드레스에도 관심이 집중됐다.

그러나 김태희의 원피스는 유명 디자이너 브랜드가 아닌 그의 스타일리스트가 직접 제작한 맞춤 의상이었다.

한 관계자는 "김태희 씨가 직접 디자인에 대한 의견을 냈고 스타일리스트가 원단을 구입해 제작했다"며 "고가의 브랜드가 아니다"고 말했다. 김태희는 서울대 의류학과 출신이다.


두손 모아 기도하는 김태희와 비(오른쪽)[레인컴퍼니 제공]

김태희의 평소 바람대로 가톨릭 신자인 두 사람은 5성급 호텔이 아닌 성당을 예식 장소로 택했다.

식장을 꽃으로 화려하게 꾸미지도 않았으며 하객은 양가 합해 50여명 정도였다. 그중 연예인도 비의 대부인 배우 안성기를 비롯해 박진영, 싸이, 지오디의 박준형 김태우 윤계상, 이하늬 등이 전부였다.


TongTongTv 통통영상
비·김태희, 가회동성당서 결혼식…축가 박진영·부케는 이하늬 (RAIN, 최고의 선물, The Best Present) [통통영상]


[2017-0132]




예식에 이어 진행된 피로연 장소도 호텔이 아닌 서울 여의도의 한 음식점으로 알려졌다.

비의 소속사 레인컴퍼니 관계자는 "신혼여행 계획도 세우지 않았다"며 "급하게 준비하기도 했지만 두 사람이 검소하게 치르고 싶어했다"고 말했다.

mimi@yna.co.kr


YONHAP NEWS TV



[2017-0133]





SOOMPI
https://www.soompi.com/2017/01/19/kim-tae-hee-revealed-helped-stylist-design-wedding-dress/











Kim Tae Hee Revealed To Have Helped Her Stylist Design Her Wedding Dress






At 2 p.m. on January 19, Rain and Kim Tae Hee were finally wed at the Gahoe neighborhood cathedral in the Jongno District in Seoul.

During the church wedding, Kim Tae Hee entered, not in a fancy gown, but with a simple veil and a white, lace, knee-length dress.

As the wedding dresses worn by big names quickly become the talk of the town, the dress choice of Kim Tae Hee, who is often regarded as one of Korea’s most beautiful actresses, has naturally become a favorite topic as well.

However, it was revealed that the quaint one-piece was not from a popular designer brand, but was a custom-made piece by Kim Tae Hee’s own stylist. A source revealed that the actress, who earned a degree in Fashion Design from Seoul National University, had a hand in creating it, and said, “Based on Kim Tae Hee’s personal ideas, the stylist bought the fabrics and tailored the dress herself. It’s not from an expensive brand.”

Instead of a grand ceremony and reception at a five-star hotel, the Catholic couple celebrated their wedding at a church with no elaborate decorations, and then proceeded to a restaurant in Yeouido for the reception. The small gathering of about 50 guests included Rain’s godfather Ahn Sung Ki, Park Jin Young, PSY, Lee Honey, and g.o.d’s Park Joon Hyung, Kim Tae Woo, and Yoon Kye Sang.

Furthermore, a source from Rain’s own label, Rain Company, added, “They did not plan a honeymoon; they prepared hastily, and they wanted to be frugal.”

Source (1)







RAIN、キム・テヒと今日(19日)大聖堂で非公開結婚式

2017/01/19(Thu) 10:30


[写真:NEWSIS]

歌手兼俳優のRAIN(ピ)とキム・テヒが今日、結婚式を挙げる。

大韓民国を代表するトップスターのRAINとキム・テヒが今日(19日)、ある大聖堂で極秘裏に結婚式を挙げる予定。今月17日に公式立場を通じて結婚を発表したRAINは「結婚式と時間は、現在の時局が不安定で、経済的に困難な時期なので最大限静かに敬けんに終えたいと思います」と、極秘に結婚式を挙げることを伝えた。また、新婚旅行や子供の計画についても、すべて明かさなかった。

RAINは結婚に先立って今月15日、PSYがプロデュースした曲『最高のプレゼント』を発表し、プレ新婦のキム・テヒへの深い愛情を示したことがある。RAINとキム・テヒは、2013年から公開熱愛を開始した。2011年半ば、ソーシャルコマースの広告撮影現場で出会った二人は、翌年秋から交際を始め、2013年1月1日にメディアの単独報道を通じて熱愛事実を認めた。そして熱愛から5年にして結婚し、美しい実を結ぶことになった。

【関連記事】



YONHAP NEWS
http://entertain.naver.com/read?oid=001&aid=0008971332&gid=999339&cid=1054230


 



[단독]안성기 "비-김태희 아이 많이 낳고 행복하길"…'대부'로 참석

기사입력2017.01.19 오전 11:32최종수정2017.01.19 오전 11:41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선남선녀니까 아이들도 분명히 예쁠 거예요. 지금 인구절벽 시대에 아이를 많이 낳길 바랍니다.(웃음)

배우 안성기가 19일 오후 열리는 톱스타 비와 김태희의 결혼식 참석에 앞서 이렇게 덕담했다.




2014년 비가 천주교 세례를 받을 때 '대부'였던 안성기는 이날 결혼식에서도 '대부'로서 예식의 증인으로 나선다.

안성기는 연합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엊그제 연락을 받았다. 너무 축하할 일"이라고 말했다.

그는 "오랫동안 좋은 만남을 유지해왔고 너무 예쁜 커플"이라며 "결혼해서도 행복하고 예쁘게 살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안성기는 특히 "아기를 될 수 있는 대로 많이 낳기를 바란다"며 "선남선녀니까 아이들도 분명히 예쁘고 건강할 것"이라며 웃었다.

안성기는 그러나 이날 비밀로 돼 있는 결혼식 시간과 장소에 대해서는 "미안하지만 얘기해 줄 수 없다"며 말을 아꼈다.

pretty@yna.co.kr


STAR NEWS
http://star.mt.co.kr/stview.php?no=2017011912190921718




[단독]비♥김태희, 가회동성당에서 백년가약..비밀리 준비中

임성균 기자,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7.01.19 12:43




김태희와 비가 결혼하는 성당 인근에 모인 하객들 /사진=임성균 기자



'톱스타 커플' 가수 비(35, 본명 정지훈)와 배우 김태희(37)가 5년 열애 끝에 성당에서 백년가약을 맺는다.

비와 김태희는 19일 오후 2시 서울 가회동 성당에서 양가 부모, 지인, 소속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혼배미사를 올릴 예정이다.

이날 결혼식은 양가 부모, 지인들, 소속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다. 


/사진=김창현 기자


결혼식을 앞두고 이날 오전 11시께부터 성당 주변에는 경호원들이 배치되는 등 본격 결혼식 준비가 시작됐다. 소속사 관계자들도 일찌감치 성당으로 와 두 톱스타의 결혼을 도왔다.

비와 김태희는 이날 결혼으로 5년 열애의 결실을 맺게 됐다. 지난 2012년부터 공개 교제해 온 두 사람은, 비가 김태희의 권유로 세례를 받고 천주교 신자가 되는 등 차근차근 결혼을 준비해왔다.



19일 진행되는 비와 김태희 결혼식에 참석한 하객 /사진=김창현 기자



ETODAY
http://www.etoday.co.kr/news/section/newsview.php?idxno=1444163

 


비♥김태희 결혼, 결혼식 장소는 가회동 성당…예식은 오후 2시 '철통보안'

기사입력 : 2017-01-19 12:43 l 수정 : 2017-01-19 13:39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출처=가회동 성당 홈페이지)



비, 김태희의 결혼식이 철통 보안 속에 비밀리에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오후 2시 예식을 앞두고 하객들이 입장하는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사고 있다.

비, 김태희의 결혼식 장소는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서울대교구 소속의 가회동 성당으로 알려졌으며, 한옥식 외관이 고풍스러운 곳이다.

비, 김태희는 옥수동 성당, 명동성당 파밀리아 채플, 역삼동 성당 등이 유력한 결혼식 장소로 예상됐으나, 한적한 분위기를 고려해 북촌 한옥마을 내에 위치한 가회동 성당을 택한 것으로 보인다.

이날 결혼식에는 비의 '대부'인 배우 안성기를 비롯해, 이하늬, 윤계상, 싸이 등 최소한의 연예계 절친만 참석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비와 김태희는 지난 2013년 1월 1일 한 매체에 의해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포착된 뒤, 공개 열애를 시작했다. 5년간 조용한 열애를 해온 두 사람은 19일(오늘) 백년가약을 맺는다.

유정선 기자 dwt84@etoday.co.kr


KPOP HERALD
http://kpopherald.koreaherald.com/view.php?ud=201701191505150593985_2




Rain and Kim Tae-hee exchange wedding vows

Updated : January 19 2017


 
(O Hui/Rain Company)


Rain and Kim Tae-hee married each other on Thursday at Gahoe-dong Cathedral in a small, private wedding.

Only family members and a few close friends including Psy and Park Jin-young, who is also known as JYP, attended the service.

Rain and Kim will unveil their wedding pictures, along with a public announcement after the wedding, Rain’s agency said Thursday.

The newlyweds will live in Rain’s residence.

The couple’s agencies said that they will not begin their honeymoon anytime soon.

Rain and Kim married after dating for 5 years.

By Jie Ye-eun (yeeunjie@heraldcorp.com)





THE JAKARTA POST
http://www.thejakartapost.com/life/2017/01/19/rain-and-kim-tae-hee-exchange-wedding-vows.html



Rain and Kim Tae-hee exchange wedding vows

ie Ye-eun
The Korea Herald/Asia News Network
South Korea | Thu, January 19, 2017 | 02:52 pm


Rain and Kim married after dating for 5 years. (O Hui/Rain Company via The Korea Herald/File)

Rain and Kim Tae-hee married each other on Thursday at Gahoe-dong Cathedral in a small, private wedding.

Only family members and a few close friends including Psy and Park Jin-young, who is also known as JYP, attended the service.

Rain and Kim will unveil their wedding pictures, along with a public announcement after the wedding, Rain’s agency said Thursday.

The newlyweds will live in Rain’s residence.

The couple’s agencies said that they will not begin their honeymoon anytime soon.

Rain and Kim married after dating for 5 years.







김태희, 결혼식 후 손편지 공개 "그분에게 힘이 되는 존재될 것"

기사입력2017.01.19 오후 7:15




이번엔 신부 김태희가 손편지를 공개했다.

가수 비(35·본명 정지훈)와 배우 김태희(37)가 영화 속 한 장면 같은 아름다운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은 19일 오후 2시 서울 가회동성당에서 가족 및 친인척, 최측근만 초대해 혼배미사를 올렸다.

예식 후 김태희는 소속사를 통해 손편지를 전했다. 앞서 17일 비가 손편지로 결혼 발표를 했다면 이번엔 신부 김태희가 손편지를 공개, 팬들에게 감사인사와 결혼식을 올린 소감을 전했다.

 


김태희는 '갑작스런 소식에도 정말 많은 분께서 축하해주시고 응원해주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저희 두 사람이 함께 걸어갈 긴 여정의 첫 날인 오늘, 그동안 저희를 사랑해주시고 아껴주신 모든 팬 분들의 축복 속에 그 첫 걸음을 내딛고 싶습니다'며 '서로를 위하고 존경하며 또 부족한 점은 서로 채워가며 열심히 살께요. 여러분의 넘치는 사랑을 통해 배운 따뜻한 마음과 감동을 앞으로는 한 가정의 아내로서 그리고 더욱 성숙한 배우의 모습으로서 다시 돌려드릴 수 있도록 노력할께요'라고 전했다. 이어 '저의 반려자가 될 그 분에게도 든든하게 서로에게 힘이 되는 존재로서 한마음으로 살아가겠습니다. 추운 날씨에 다들 감기 조심하시고 항상 건강하시고 웃을 일만 가득한 새해가 되길 기도할께요. 다시 한 번,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라고 했다.

이날 결혼식은 극비리에 진행됐다. 두 사람은 이날 오전 11시께 하객들에게 결혼식 장소를 알렸다. 결혼식을 세 시간 전에 장소를 말해준 것. 결혼식 날짜와 시간은 미리 지인들에게 말했지만. 장소에 대해선 함구했다. 정보가 새어나갈까봐 당일에 장소를 밝히는 방법을 선택했다. 007작전을 방불케 했다.

스타 하객으로는 싸이·박진영과 박준형·김태우·윤계상 등 god 멤버들, 배우 안성기·이하늬 등이 참석했다. 양가 하객은 다 합쳐서 100여명 내외였다. 축가는 박진영이 맡았다. '너 뿐이야'를 불렀다. 신부 김태희의 부케는 '절친' 이하늬가 받았다. 이하늬가 부케를 받을 때 연인 윤계상도 이를 지켜보고 박수를 쳤다.
김연지 기자


SOOMPI
https://www.soompi.com/2017/01/19/kim-tae-hee-posts-hand-written-letter-marrying-rain-private-wedding-ceremony/











Kim Tae Hee Posts Hand-Written Letter After Marrying Rain In Private Wedding Ceremony






Rain and Kim Tae Hee officially tied the knot today!

Singer Rain (actual name is Jung Ji Hoon) and actress Kim Tae Hee held a wedding ceremony so beautiful that it looked like a scene from a movie. The two invited their families and closest friends to a Catholic church in Seoul to celebrate their union on January 19.

After the ceremony, Kim Tae Hee released a hand-written letter through her agency to thank her fans and talk about her marriage. This follows the letter Rain posted on January 17 to announce the good news.




In the letter, Kim Tae Hee thanked everyone for supporting and congratulating the couple, despite the sudden nature of the news. She stated, “Today is the first day on the long journey we will embark on together, and we wanted to take that first step with the support of all the fans who have loved us and cared for us.”

She continued to write, “We will take care of each other, respect each other, and do our best to help each other work on what we lack. With the warmth that I have learned from your overflowing love, I will do my best to repay you as a better actress, and do my best as a wife of a family.”

She ended her letter with, “The man who will be my life partner and I, we will support each other and give each other strength. I hope no one catches a cold in this cold weather, and I pray that you are healthy and happy in the new year. Once again, I want to sincerely thank you all.”

 

The wedding was held in secret, with the couple even going so far as to let their guests know the location of the event three hours before the actual wedding ceremony. Though they had let their guests know the date and time in advance, the couple was extremely secretive about the location, worried that the information might leak in advance. The whole process was as secretive as an undercover operation.

Stars who attended the event included PSY, Park Jin Young, Ahn Sung Ki, Lee Honey, and god’s Park Joon Hyung, Kim Tae Woo, and Yoon Kye Sang. There was a total of approximately 100 guests in attendance. Park Jin Young led the ceremony and also performed “You’re the One.” Kim Tae Hee’s bouquet was given to her best friend, Lee Honey, whose boyfriend Yoon Kye Sang cheered her on as the bouquet was thrown and caught.

Congratulations to the happy couple!

Source (1)


JOINS
http://news.joins.com/article/21148069





비·김태희 결혼식 사진…SNS로 확산

온라인 중앙일보] 입력 2017.01.19 19:08 수정 2017.01.19 21:29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로 확산 중인 비, 김태희 커플의 결혼식 사진]

19일 오후 서울 가회동 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린 비·김태희 커플의 결혼식 사진이 카카오톡과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중심으로 확산하고 있어 화제다. 특히 이날 결혼식은 양가 부모님과 박진영, 이하늬, 싸이 등 소수의 지인들만 초대된 비공개 결혼식이라는 점에서 더 관심을 모으고 있다.

확산 중인 이 커플의 결혼식 사진에는 턱시도를 입은 비와 웨딩드레스를 입은 김태희의 모습이 선명하게 찍혀 있다. 두 사람의 결혼식 사진은 이날 오후 일부 언론을 통해 선명하지 않거나 뒷모습만 담긴 이른바 '스파이샷'만 공개됐던 바 있다. 언론 취재기자들의 출입도 제한됐기 때문이다.




한편 김태희가 이날 입은 웨딩드레스는 김태희의 스타일리스트가 직접 제작한 의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태희가 직접 디자인 아이디어를 냈고, 스타일리스트가 원단을 구입해 직접 제작한 것으로 전해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ALLKPOP



'톱스타 커플' 가수 비(35, 본명 정지훈)와 배우 김태희(37)가 5년 열애 끝에19일 오후 2시 서울 가회동성당에서 양가 부모, 지인, 소속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혼배미사를 올리고 있다
이날 결혼식은 양가 부모와 싸이, 박진영, 박준형, 김태우, 윤계상 비의 '대부' 안성기, 김태희의 절친 이하늬 등 지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건하게 진행됐다.


MONEY TODAY
http://www.mt.co.kr/view/mtview.php?type=1&no=2017011914525488973&outlink=1





[사진]경건하게 혼배미사 올리는 비-김태희 커플

머니투데이 임성균 기자 |입력 : 2017.01.19 14:55





'톱스타 커플' 가수 비(35, 본명 정지훈)와 배우 김태희(37)가 5년 열애 끝에19일 오후 2시 서울 가회동성당에서 양가 부모, 지인, 소속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혼배미사를 올리고 있다.

이날 결혼식은 양가 부모와 싸이, 박진영, 박준형, 김태우, 윤계상 비의 '대부' 안성기, 김태희의 절친 이하늬 등 지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건하게 진행됐다.


MONEY TODAY
http://news.mt.co.kr/mtview.php?no=2017011915030093421&type=1 





[화보]'최고의 선물' 비-김태희 결혼

머니투데이 임성균 기자 |입력 : 2017.01.19 15:04


 


'톱스타 커플' 가수 비(35, 본명 정지훈)와 배우 김태희(37)가 5년 열애 끝에19일 오후 2시 서울 가회동성당에서 양가 부모, 지인, 소속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혼배미사를 올리고 있다.

이날 결혼식은 양가 부모와 싸이, 박진영, 박준형, 김태우, 윤계상 비의 '대부' 안성기, 김태희의 절친 이하늬 등 지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건하게 진행됐다.










STAR NEWS
http://star.mt.co.kr/stview.php?no=2017011915001551714





[단독]늠름한 비♥예쁜 미니드레스 김태희, 혼배미사 단독공개

임성균 기자,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7.01.19 15:09 / 조회 : 31166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가 19일 오후 서울 가회동 성당에서 혼배미사를 하고 있다. /사진=임성균 기자

비는 늠름했고, 예쁜 미니드레스를 입은 김태희는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신부였다.

'톱스타 커플' 가수 비(35, 본명 정지훈)와 배우 김태희(37)가 5년 열애 끝에 가회동성당에서 백년가약을 맺었다.

이날 결혼식은 철저한 통제 속에 양가 부모와 지인, 소속사 관계자 등 소수의 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결혼식 분위기는 어땠을까.

스타뉴스가 비-김태희 커플의 행복한 결혼식 현장을 포착했다.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가 19일 오후 서울 가회동 성당에서 혼배미사를 하고 있다. /사진=임성균 기자


비와 김태희는 19일 오후 2시 서울 가회동성당에서 양가 부모, 지인, 소속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혼배미사를 올렸다.

두 사람의 결혼식은 경건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됐다. 턱시도를 차려 입은 비는 늠름한 모습으로 신부의 손을 잡았다. 미니드레스를 입은 김태희는 눈부신 자태로 하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비와 김태희는 혼배미사 내내 두 손을 꼭 맞잡았다. 백년해로를 약속하는 '백년가약'을 약속하는 듯 했다.

이날 결혼식은 양가 부모와 싸이, 박진영, 박준형, 김태우, 윤계상, 비의 '대부' 안성기 등 지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건하게 진행됐다. god 멤버 중 손호영은 초대를 받았지만 몸살이 심해 부득이 참석하지 못했다.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가 19일 오후 서울 가회동 성당에서 혼배미사를 하고 있다. /사진=임성균 기자

축가는 참석자들이 비와 김태희를 위해 단체로 하는 것으로, 의미를 더했다.

이날 결혼식은 '007 작전'을 방불케하며 철저하게 비밀리에 진행됐다. 참석자들에게도 이날 오전에야 '비밀유지'를 조건으로 결혼식 장소와 시간이 '공지'됐다.

결혼식 참석을 위해 성당에 도착한 참석자들도 주변을 두리번거리는 등 조심스러운 모습이었다. 참석자들도 철저한 통제 속에 차량을 통해 성당으로 입장했으며, 박진영만이 당당히 걸어서 입장했다. 미리 입장해 있던 god 박준형은 취재진 앞으로 나와 "비가 자랑스럽다"며 축하를 전했다.

비와 김태희는 이날 결혼으로 5년 열애의 결실을 맺게 됐다. 지난 2012년부터 공개 교제해 온 두 사람은, 비가 김태희의 권유로 세례를 받고 천주교 신자가 되는 등 차근차근 결혼을 준비해왔다.


MONEY TODAY
http://news.mt.co.kr/mtview.php?no=2017011915523510667&type=1





김태희♥비 결혼한 '가회동 성당' 어떤 곳일까

머니투데이 이슈팀 이재은 기자 |입력 : 2017.01.19 16:01

가수 비(35, 본명 정지훈)와 배우 김태희(37)가 5년 열애 끝에19일 오후 2시 서울 가회동성당에서 양가 부모, 지인, 소속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혼배미사를 올리고 있다.
배우 김태희(37)와 가수 비(35·정지훈)가 ‘가회동성당’에서 결혼하면서 가회동성당에도 덩달아 관심이 쏠리고 있다.

두 사람은 19일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성당에서 양가 부모와 형제, 가까운 지인만 초대해 결혼식을 올렸다.

이날 비, 김태희가 서울 가회동 성당에서 비공개로 결혼식을 올렸다./사진=뉴스1

가회동성당은 한국 최초의 외국인 신부 주문모가 조선에 밀입국해 1795년 4월5일 조선 땅에서 ‘첫 미사’를 본 북촌에 위치해 의미가 큰 곳이다. 이후 주문모 신부가 가회동성당 관할 내에 주로 거처해 한국 천주교인들에게 가회동성당은 ‘모(母) 교회’로서 큰 의미를 갖는다.

가회동성당은 한옥과 양옥이 어우러진 아름다운 건축물로 유명하다./사진=가회동 성당 홈페이지.
가회동성당은 한옥과 양옥이 아름답게 어우러진 건축물로 유명하다. 본 성당 홈페이지에는 가회동성당이 “북촌한옥마을에 위치한 것을 고려해 단아하게 한복을 차려입은 선비와 벽안의 외국인 신부님이 함께 어깨동무하는 형상으로” 한옥과 서양건축이 가진 아름다움을 조화롭게 살려 설계됐다고 소개됐다.

가회동성당을 6개월 이상 다닌 신자라면 이곳에서 혼배미사를 드릴 수 있다. 비는 2014년 독실한 천주교 신자인 김태희를 따라 세례를 받은 바 있다.

두 사람은 앞서 "결혼식은 현재 시국이 불안정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이기 때문에 최대한 조용하고 경건하게 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MONEY TODAY
 

성당 결혼식서 '미니 드레스' 입은 김태희…누리꾼 반응은?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입력 : 2017.01.19 17:17

/사진=임성균 기자

톱스타 비와 김태희의 결혼식 사진이 공개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19일 가수 비(35, 본명 정지훈)와 배우 김태희(37)는 서울 가회동 성당에서 양가 부모와 지인, 소속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혼배미사를 올렸다.

이날 결혼식에서 포착된 두 사람은 각각 검은색 턱시도와 흰색 드레스를 입은 모습이다. 특히 풍성한 엘보 베일(면사포)를 쓴 김태희는 무릎까지 오는 플레어 형태의 미니 드레스를 착용해 눈길을 끌었다.

국내에서 치르는 결혼식 본식에서는 신부가 발등까지 감추는 롱 드레스를 입는 것이 보편적이다. 최근 젊은 층에서는 체형 보완이나 개성 있는 스타일링을 위해 피로연이나 웨딩 촬영 시 미니 드레스를 선택하는 추세이긴 하지만 본식에서 짧은 드레스를 입는 일은 드물다.

웨딩플래너 권모씨는 "젊은 부부들이 작은 카페나 야외에서 스몰 웨딩을 진행할 때 미니 드레스를 본식 드레스로 선택하기도 한다"라며 "하지만 일반적인 성당 예식에서 미니 드레스를 입는 일은 드문 편이다"라고 말했다.

김태희 드레스를 본 누리꾼들은 "본식에서 미니드레스라니 의외다" "우아한 롱 드레스가 더 예뻤을텐데" "높은 구두 굽이 다 드러나서 별로다"라는 의견과 "짧은 원피스를 입으니 화사하고 좋다" "지루한 롱 드레스보다 발랄하고 더 예뻐보인다" "아담한 신부가 짧은 드레스를 입으니 귀엽다" 등의 상반된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결혼식에는 싸이, 박진영, 박준형, 김태우, 윤계상, 안성기, 이하늬 등 다수의 스타들이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마아라 aradazz@mt.co.kr 



MONEY TODAY
 


김태희♥비 결혼식, 윤계상 앞에서 부케 받은 이하늬…축가는 박진영

머니투데이 스타일M 김자아 기자 |입력 : 2017.01.19 18:01

/사진=임성균 기자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 결혼식의 초호화 하객이 화제다.

19일 오후 2시 서울 가회동성당에서 비와 김태희가 혼배미사를 올렸다. 이날 결혼식은 약 90분 동안 진행됐다.

결혼식에는 싸이, 박진영, 박준형, 김태우, 윤계상, 안성기, 이하늬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스타들이 참석해 두 사람의 앞날을 축복했다.

이날 부케는 김태희와 서울대 동문이자 절친한 연예계 동료 이하늬가 받았다. 이하늬는 남자친구인 윤계상이 지켜보는 가운데 부케를 받아 눈길을 끌었다.

가수 박진영은 '너 뿐이야'를 축가로 불러 두 사람의 결혼을 축하했으며, 배우 안성기는 이날 결혼식에서 '대부'로서 예식의 증인으로 나섰다.

결혼식은 '007 작전'을 방불케 할 만큼 극비리에 진행됐다. 가톨릭 신자인 두 사람은 조용하고 경건한 예식을 위해 이틀 전 결혼 발표를 하고, 당일 오전 하객들에게 시간과 장소를 공지한 뒤 비밀 유지를 요청했다.

한편 지난 2012년 연인으로 발전해 사랑을 키워 온 김태희와 비는 지난 17일 "시국을 고려해 조용하고 경건한 결혼식을 올리겠다"는 뜻을 전했다.



STAR NEWS
n/a





JTBC NEWS
http://news.jtbc.joins.com/article/article.aspx?news_id=NB11404375




[단독] 이하늬, 비♥김태희 결혼식 부케 받았다

[일간스포츠] 입력 2017-01-19 16:48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 결혼식의 부케는 이하늬가 받았다.

19일 오후 2시 서울 가회동성당에서 비와 김태희가 혼배미사를 올렸다. 이날 결혼식은 약 1식간 30분간 진행됐다.

부케는 김태희와 서울대 동문이자 절친한 연예계 동료 이하늬가 받았다. 이하늬가 부케를 받는 모습을 이하늬의 남자친구 윤계상이 지켜봤다.

이날 축가는 박진영이 불렀다. '너 뿐이야'를 부르며 두 사람의 결혼을 축하했다. 안성기는 이날 결혼식에서도 '대부'로서 예식의 증인으로 나섰다.

스타 하객으로는 싸이·박진영과 박준형·김태우·윤계상 등 god 멤버들, 배우 안성기·이하늬 등이 참석했다. 양가 하객은 다 합쳐서 100여명 내외였다.

결혼식은 극비리에 진행됐다. 오전 10시부터 가회동성당에 경호원을 배치했다. 북촌은 평소에도 관광객이 많이 몰리는 장소. 경호원은 해외 관광객과 취재진이 접근할 수 없도록 오전 내내 성당을 배회하며 주변상황을 살폈다. 끝까지 철통보안을 유지하기 위해 하객들에겐 예식 당일 오전 11시 문자로 장소를 알렸다. 미리 정보가 새어나갈까봐 날짜와 시간만 미리 알려주고, 장소에 대해선 함구했다. 웨딩을 준비하는 과정은 007작전이나 다름 없었다.

비밀리에 준비한 건 불안정한 시국 상황을 고려해서였다. 비는 앞서 지난 17일 '한 가정의 가장으로서 훌륭한 남편이자 남자가 되려 합니다. 그녀는 제가 힘들 때나 행복할 때나 변치않고 늘 제 곁을 지켜주며 언제나 많은 것들로 감동을 주었습니다. 이제 신뢰가 쌓이고 사랑이 커져 결실을 맺게 되었습니다'며 '결혼식과 시간은 현재 시국이 불안정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최대한 조용하고 경건하게 마무리 하고자 합니다. 그리하여 말씀 못 드린 점 이해해주시길 바랍니다'고 밝혔다. 김연지 기자


THE STRAITS TIMES
http://www.straitstimes.com/lifestyle/entertainment/korean-stars-rain-and-kim-tae-hee-tie-the-knot-in-a-modest-church-wedding





Korean stars Rain and Kim Tae Hee tie the knot in a modest church wedding

Updated     Jan 19, 2017, 4:59 pm









A screengrab reportedly showing South Korean stars Rain and Kim Tae Hee getting married, in a church in Seoul on Jan 19, 2017.PHOTO: SCREENGRAB FROM NEWS1.KR







South Korean stars Rain (left) and Kim Tae Hee were married in central Seoul on Jan 19, 2017. PHOTO: EPA/COUPANG

SEOUL (KOREA HERALD/ ASIA NEWS NETWORK) - K-pop idol Rain and actress Kim Tae Hee held a private wedding ceremony yesterday at the Gahoe-dong Cathedral in Seoul.
Their wedding mass lasted about 90 minutes. He wore a black suit and she a white dress that ended above knee.

Only family members and a few close friends, including Park Jin Young, head of JYP Entertainment and Rain's former boss, attended the mass. In celebration of the new couple, Park sang Only You, a song he had written for his own wife.

Also there were actor Ahn Sung Ki, who is Rain's godfather; rapper Psy; Park Joon Hyung of pop group g.o.d.; and Kim's university classmate Lee Honey.

The couple announced their engagement only on Tuesday. Preparations for the wedding were carried out in secret, with guests told of the place and time only yesterday. The venue was guarded by private security guards hours, preventing a group of reporters from getting a glimpse of the couple.

Rain, 34, and Kim, 37, started dating in 2012, with news of their romance becoming public on Jan 1, 2013. They had reportedly been preparing to say "I do" since their families met last November.

On Sunday, Rain released The Best Present, a song about a marriage proposal that started the rumour mill again.

They are to release their wedding photographs after the nuptials, Rain's agency said. They also have no immediate plans for a honeymoon or parenthood, according to Kim's agency.


DONGA ILBO
http://bizn.donga.com/3/all/20170119/82469407/3




‘김태희♥비 결혼식장’ 가회동성당 관심UP…‘서울우수한옥’ 선정

동아일보
입력 2017-01-19 13:33:00 수정 2017-01-19 14:04:53


사진=가회동성당/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2017-0134]




배우 겸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의 결혼식 장소로 알려진 ‘가회동성당’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서울 종로구 가회동에 위치한 가회동성당은 한국 전통 한옥과 현대 성당 건물인 양옥이 조화를 이룬 성당이다.

김태희는 독실한 천주교 신자다. 비도 지난 2014년 김태희를 따라 세례를 받았다.

가회동성당은 지하 3층~지상 3층 대지면적 1150㎡, 연면적 3738㎡ 규모로 지어졌다.

가회동성당은 지난해 ‘서울우수한옥’으로 인증되기도 했다.

이승현 KBS 아나운서도 오는 21일 가회동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한편, 비와 김태희는 5년 열애 끝에 19일 오후 성당에서 양가 부모와 형제, 가까운 지인만 초대해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2017-0135]

Yes娛樂
Rain 金泰熙婚禮現場 戒備森嚴樸振英 樸俊亨前來祝賀






[2017-0136]





A meghívottak vagy a róluk készült fotók az Instagramon:




jungsaemmool11 (Jung Saem-mool stylist)
https://www.instagram.com/p/BPcv6nTgeLc/


참 좋아하는 말씀
#고린도전서13장 “내가 사람의 방언과 천사의 말을 할찌라도 사랑이 없으면 소리나는 구리와 울리는 꽹과리가 되고 내가 예언하는 능이 있어 모든 비밀과 모든 지식을 알고 또 산을 옮길만한 모든 믿음이 있을찌라도 사랑이 없으면 내가 아무 것도 아니요... "

너무나 감사하고 은혜로웠던 결혼식
#김태희 #kimtaehee #정지훈 #rain #비 #아름다운커플 #축복합니다 #사랑합니다 #jungsaemmool #정샘물 ✨🙏🏼
@juhee_sohn #손주희원장 @younmichoi #최윤미부원장 @yunjeong.hairstylist #윤정부원장 우리 #뷰티어벤져스팀 최고👍🏼❣️





jungsaemmool11
https://www.instagram.com/p/BPl6clQBA_7/
(január 23-án közzétéve)

@juhee_sohn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신부 #김태희 와 함께 💕💕💕
#축복합니다 #사랑합니다
#김태희 #kimtaehee #정지훈
#뷰티어벤져스팀
@jungsaemmool11
@younmichoi
@yunjeong.hairstylist
#메이크업아티스트손주희
#손주희 #sohnjuhee #makeup
#메이크업아티스트 #makeupartist
#wedding #weddingmakeup
#정샘물인스피레이션 #jungsaemmoolinspiration #정샘물 #jungsaemmool 🙏🏼✨✨✨






juhee_sohn
https://www.instagram.com/p/BPfAqmIAyPB/?taken-by=juhee_sohn

juhee_sohn그 화려한 티아라 장식하나 없이
그 흔한 꽃가루도, 조명도 없이
소박하고 성스러웠던..
가슴벅차게 감동스러웠던 #결혼식
그래서 더 아름답고.. 보석처럼 빛나 보였던 #커플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웠던 #신랑신부
#축복합니다 #사랑합니다
#김태희 #kimtaehee #정지훈
#메이크업아티스트손주희
#손주희 #sohnjuhee #makeup
#메이크업아티스트 #makeupartist
#wedding #weddingmakeup
#정샘물인스피레이션 #jungsaemmoolinspiration
@jungsaemmool11 @
younmichoi @yunjeong.hairstylist
#뷰티어벤져스팀






godjp (Park Joon-hyung)
https://www.instagram.com/p/BPcgfmyg2W5/?taken-by=godjp&hl=en


요오우 리틀부라덜~! 하느님의축복으로 둘이서 아주 오래 이뿐사랑키웍가며 행복하개사라~글구 나중애 이뿐애기두 한방의 빼애앰~!^^
Hey lil bro I wish you and your new bride a happy and loving journey with all of God's blessings! BBBAAAMMM!!!
Hát kisöcsi, kívánok neked és az új menyasszonyodnak boldog és szerelmes utat Isten minden áldásával!






A nászútra induló párnak január 23-án ismét az esküvőn készült fotókkal kívánt jó utat:






ahmai78
https://www.instagram.com/p/BPcQH8PB_Tj/


"TWO HEARTS BECOME ONE"
#Rain ♡ #KimTaeHee NUPTIALS

JANUARY 19, 2017

@ GUESTS

cr naver / as tagged on logo

Congratulations! & Best Wishes!

#Bi #RainJiHoon #JungJiHoon #koreasgoddess #AngelsKim #KimTaeHee @taehee35 @rain_oppa





hino2033
https://www.instagram.com/p/BPc5GrEAQWI/


우리 지훈이(미카엘)가 드디어 대한민국 최강미녀
#김태희(베르다) 양과 결혼을했다...!!!!
경건하고 감동적인 혼배미사와 따뜻하고 행복하고 넘 즐거웠던 after~^^
지훈&태희 21세기 최고의커플..!!!
우리모두는 아낌 없이 그둘을 축하했다..!!!









Az esküvői fogadásról január 23-24-én jelentek meg képek. A fogadást a Skyfarm nevű helyen tartották, melyet Rain barátja, Noh Hee-young működtet, aki a YG Foods CEO-ja.


hino2033 (Noh Hee-young)
https://www.instagram.com/p/BPc2LYjANcm/?taken-by=hino2033

#skyfarm #프로미나드 #전경련theskyfarm
급하게 준비한 동생의 피로연준비....
#스카이팜 #세상의모든아침 #백상준쉐프와 우리 스카이팜팀 전원 고생 많았다..!!!!t
이렇게 멋진 flower arrangements 해준
#문영주실장 @yz_hq many 🙏thanks







fooodie_yun
https://www.instagram.com/fooodie_yun/



하루만에 ! 모든게 완성 ! 기적과 같은:) 웨딩피로연 준비는 고되지만 그래도 보람되다😉
#스카이팜 #프로미나드 #웨딩 #피로연 #테이블셋팅 #공간연출 #일상 #여의도 #결혼식 #파티 #신부 #신랑 #부부 #파티 #데일리 #50층 #세상의모든아침 #tablesetting #wedding #promenade #skyfarm #daily #party #afterparty #celebrity

햇빛이 주인공 🌞
#스카이팜 #웨딩 #프로미나드 #여의도 #신랑 #신부 #결혼 #피로연 #준비 #리셉션 #일상 #데일리 #50층 #세상의모든아침 #사대부곳간 #곳간바이이종국 #skyfarm #promenade #wedding #reception #daily #party #afterparty #cheese #salami





고객 취향에 따른 맞춤 코스메뉴 준비.! 예쁘다 맛있다 행복하다 이런 말 들으면 힘들었던것도 사르르 😅

#테이블셋팅 #코스메뉴 #일상 #데일리 #일스타그램 #먹스타그램 #스카이팜 #여의도 #프로미나드 #웨딩 #결혼 #결혼식 #디너 #파티 #세상의모든아침 #전경련 #피로연 #디너 #skyfarm #promenade #menu #soup #dinner #party #wedding #tablesetting #flower #centerpiece #plate




밥순이가

사랑하는 머쉬룸리조토 👍🏻 #일상 #데일리 #메뉴 #전경련 #여의도 #스카이팜 #세상의모든아침 #머쉬룸리조토 #먹스타그램 #skyfarm #promenade #daily #mushrooms #risotto #dinner #tablesetting #plate #afterparty #party #wedding #instafood



모두 카메라를 들고
사진을 찍게 만드는 너란 녀석😆
고생이 헛되지 않았네 😍
라즈베리크림이 들어간 생토노레 💕
#스카이팜 #프로미나드 #웨딩 #피로연 #디저트 #메인 #핸드메이드 #제작 #마카롱 #생토노레 #파리 #일상 #데일리 #세상의모든아침 #결혼 #결혼식 #메뉴 #skyfarm #dessert #macaroon #initial #handmade #tablesetting #pink #rose #wedding #party #afterparty #daily #paris





초 집중상태.. 항상 입나옴 ㅋㅋ
갑자기 소집되어 이틀동안 고생한 스탭들 넘 수고많았어요~~ 하지만 우리의 음식이 이 둘 커플 인생 최고의 순간을 장식한다는건 정말 기쁜일 인것같음!!!
#최고의커플 #비 #김태희 #결혼식피로연 #세상의모든아침 #스카이팜 #백상준쉐프 #강선호쉐프




#lobster #carpaccio #pomegranate #최고의결혼 #비 #김태희 #정지훈 #세상의모든아침 #스카이팜 #백상준쉐프



상큼한 라즈베리 크림을 넣어 만든 #sainthonore #세상의모든아침 #김태희 #정지훈 #비 #결혼식피로연 #백상준쉐프




YZHQ F&G 第一花園
http://m.blog.naver.com/myj83353/220920544383


YZHQ

전경련 스카이팜 프로미나드 웨딩 스타일링 & 디렉팅


플로리스트 문영주
2017. 1. 26. 8:38



전경련 프로미나드 웨딩 스타일링 & 디렉팅 by yzhq
 



최고의 선물
최고의 커플
비 정지훈 & 김태희
그들의 humble 한 after wedding party
flower & fabric structure
by
yzhq


푸르른 그린 잎사귀들과 캔들 그리고 미모사 napkin treatment  

 


  디렉팅 & 스타일링 office 02-545-6894 mobile 010-8973-6894 myj83353@naver.com
 



음향 및 밴드 섭외
메뉴카드 제작
예식진행 및 식순 컨트롤
그리고 플라워 컨셉 컨설팅  







További képek:


(Forrás: n/a)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KREDITEK:

[2017-0129]
n/a


[2017-0135]
Yes娛樂   Rain 金泰熙婚禮現場 戒備森嚴樸振英 樸俊亨前來祝賀

[2017-0136]
티브이데일리  [tvdaily] 철통 보안 속 진행된 비-김태희 결혼식

[2017-0137]
VODA STUDIOS   비♥김태희 철통보안 속 결혼, 서울 가회동성당
[2017-0138]
Channel A News (Korea)   역대급 철통보안 비♥김태희, ‘007’ 결혼식

[2017-0139]
NewsCulture   비♥김태희 가회동 성당 결혼식 현장...철통 보안-취재 경쟁 속 혼배성사

[2017-0140]
TongTongTv 통통영상   비·김태희 결혼식은 서울 가회동 성당...'철통보안' 현장 (RAIN, 최고의 선물, The Best Present) [통통영상]
























No comments: